•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91-5000 / 5,1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檢 "C& 임회장 130억 횡령"…정치권 로비 정조준

      ...그룹의 비자금 · 로비 의혹'을 수사 중인 대검찰청 중앙수사부(김홍일 검사장)는 9일 임병석 그룹 회장(49)을 구속 기소했다. 구속 당시 적용된 배임 · 사기 · 주가조작 · 분식회계 외에 130억원 횡령 혐의가 추가됐다. 우병우 대검 수사기획관은 "(임 회장이 횡령한) 자금의 종착역이 다른 곳이라면 뇌물이나 알선수재혐의를 적용할 수 있다"고 밝혀 정 · 관계 로비 의혹 규명이라는 '제2라운드'가 남아 있음을 시사했다. ◆횡령 혐의 추가 검찰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10.11.09 00:00 | 이고운

    • 서슬퍼런 檢의 칼날…`사정폭풍' 안전지대 없다

      ...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검찰 수사를 정면 비판했다. 하지만 검찰은 '범죄는 성역을 가리지 않고 수사한다' 원칙에 따라 본연의 갈 길을 간다는 입장이어서 이번 사정폭풍의 진로가 어디서 꺾이게 될지는 예단하기 힘든 상황이다. 우병우 대검 수사기획관은 "기업을 잘못 운영했을 때 국민과 사회에 끼치는 피해 범위가 광범위한데 총체적 책임을 묻는 기관이나 조사가 없었다"며 "(감사원, 금감원 등 다른 사정기관은) 자기 분야만 볼 수 있기 때문에 결국 검찰 외에는 전체적으로 ...

      연합뉴스 | 2010.10.29 00:00

    • 늘어지는 수사에 속타는 검찰…기업들은 '속앓이'

      ... 바람직하지만 만족할 만한 수사성과가 없다. '박연차 게이트' 이후 1년4개월 만에 수사에 들어간 대검 중수부는 임병석 C&그룹 회장을 지난 21일 체포하고 이틀 후인 23일 사기와 배임 혐의로 구속하는 성과만 거뒀다. 우병우 대검 수사기획관은 공식적으로 "'몸풀기'가 아니라 죽기살기로 임하고 있고,중수 1 · 2과 검사가 모두 투입돼 있다"며 강도 높은 수사가 이뤄지고 있음을 내비쳤다. 하지만 비자금 조성 · 은닉 및 정 · 관계 로비 수법에 대한 구체적인 ...

      한국경제 | 2010.10.27 00:00 | 이고운

    • '우리銀 대출의혹' 정조준…400억 횡령혐의 수사

      ... 이미 확보하고 이날 조사에서 강도높게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검찰은 C&우방이 시공하다 중단한 2천억원 규모의 C&백화점 공사와 관련해 조직적인 횡령이 있었다는 피해자 제보의 사실관계도 따져보고 있다. 우병우 중수부 수사기획관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이번 수사는 공적자금이 투입된 회사들을 인수한 뒤 고의로 상장폐지해 국민과 주주에게 피해를 주고 은행에도 부실을 안긴 기업에 대한 것으로, 로비 의혹이 목표는 아니지만 수사 과정에서 확인되면 ...

      연합뉴스 | 2010.10.25 00:00

    • C&그룹 수사 '창과 방패' 면면은

      ... 중수부 소속 '칼잡이'의 면면도 화려하다. `강력통'으로 이름을 날리다 중앙지검 3차장을 거치며 특수수사에도 능력을 인정받은 김홍일 중수부장의 지휘 아래 '박연차 게이트' 수사 당시 대검 중수1과장으로 노무현 전 대통령을 직접 수사한 우병우 수사기획관이 이번 수사를 리드하고 있다. 수사팀장격인 윤석열 중수2과장은 2006년 현대자동차 비자금 사건과 금융브로커 김재록씨 사건의 수사에 참여했다. 그는 특히 당시 김재록씨 사건과 관련해 임병석 C&그룹 회장을 참고인으로 ...

      연합뉴스 | 2010.10.22 00:00

    • 서울고검 `노前대통령 수사팀 무혐의' 항고 기각

      ... 수사팀에 무혐의 결정이 내려진 것에 불복해 낸 항고를 기각했다고 27일 밝혔다. 서올고검은 최근 항고심사회의를 열어 사건의 처분 방향을 논의한 결과, 원청인 서울중앙지검이 피고발인인 이인규 당시 대검 중수부장과 홍만표 수사기획관, 우병우 중수1과장 등에 내린 처분을 변경할 이유가 없는 것으로 결론내렸다. 서올고검 관계자는 "당시 수사기록 등 관련 자료를 면밀히 검토했으나 수사 과정과 처분의 합리성, 법리 적용 등에 큰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10.08.27 00:00

    • 김태호 인사청문회에 검사들 출석 안하기로

      [한경닷컴] 노환균 서울중앙지검 검사장과 우병우 대검찰청 수사기획관은 25일 김태호 국무총리 후보자의 인사청문위원회에 불출석사유서를 제출했다. 노 검사장은 사유서를 통해 “국회에 출석해 증언하게 되면 재판에 영향을 미쳐 사법권이 침해되고,수사기밀이 누설돼 진상 규명에 장애를 초래할 것”이라고,우 기획관은 “기소조차 되지 않은 사건의 조사 상황을 상세히 밝힌다면 사생활 침해뿐 아니라 무죄추정 원칙을 훼손할 우려가 있다”고 사유를 밝혔다. 노 검사장은 ...

      한국경제 | 2010.08.25 00:00 | rang

    • 김태호 청문증인 대거 불참…`맥빠진 청문회'

      박연차는 `건강', 이인규.우병우는 `수사기밀' 이유 들어 `8.8 개각'에서 발탁된 후보.내정자들에 대한 국회의 인사청문회가 주요 증인들의 무더기 불참으로 맥빠진 분위기 속에서 치러졌다. 인사청문자와 관련된 의혹의 진실 여부를 규명해줄 핵심 인사들이 참석하지 않으면서 청문회가 의혹을 해명하는 자리가 되기보다는 여야간 정치공방의 장으로 흐르고 있다는 지적도 제기된다. 25일 이틀째 계속된 김태호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의 경우 청문특위가 ...

      연합뉴스 | 2010.08.25 00:00

    • 총리 청문특위, 박연차에 동행명령장

      ... 김태호 총리 후보자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하지 않은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과 뉴욕 한인식당 사장인 곽현규씨, 송은복 전 김해시장에 대해 이날 오후 8시까지 출석하도록 동행명령장을 발부했다. 특위는 그러나 노환균 서울중앙지검장과 우병우 대검수사기획관, 이인규 전 대검중수부장에 대해서는 국회 동행명령권을 발동하지 않았다. 특위는 여야 간사 협의를 통해 이같이 의결하고, 동행명령장 집행을 위해 입법조사관 등 국회사무처 직원들을 불출석 증인들의 거주지에 보냈다. ...

      연합뉴스 | 2010.08.25 00:00

    • 이인규 "盧 차명계좌, 간단한 문제 아니다"

      ... 관련,"남(조 청장 후보자)이 어떻게 그런 말을 하게 됐는지 말할 처지가 못 되고 청문회에 나가 증언하는 것이 부적절하다고 판단해 나가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국회에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중수부장과 우병우 대검 수사기획관 등 당시 '박연차 게이트' 수사를 담당했던 증인들도 이날 인사청문회에 출석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히고 불참했다. 한편 서울중앙지검은 '노 전 대통령에 대한 조 내정자의 명예훼손 고발사건'에 대해 본격 수사에 착수했다. ...

      한국경제 | 2010.08.23 00:00 | 임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