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1-140 / 48,6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제앰네스티, 2034년 월드컵 사우디 개최에 '인권 침해' 우려

      국제앰네스티가 '인권 문제'를 지적하며 사우디아라비아의 2034년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개최에 우려를 표명했다. 앰네스티는 6일(한국시간) 보고서를 내고 FIFA가 2030년과 2034년 월드컵 개최지 선정을 엄격하고 투명하게 진행해 인권을 보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2030년 대회는 스페인, 포르투갈, 모로코의 공동 개최로, 2034년 대회는 사우디의 개최로 사실상 확정된 상태다. 2034년 대회는 사우디, 호주, 인도네시아가 유치에 ...

      한국경제 | 2024.06.06 11:05 | YONHAP

    • thumbnail
      유로 앞둔 잉글랜드 대표팀 1번 탈락자는 손흥민 동료 매디슨

      손흥민의 토트넘 동료 제임스 매디슨이 잉글랜드 대표팀에서 탈락해 유로 2024(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출격이 무산됐다. 로이터 통신은 매디슨이 잉글랜드 대표팀에서 제외돼 대표팀 훈련 캠프를 떠났다고 6일(이하 한국시간) ... 활약하지 못했다. A매치에 7차례 출전하는 데 그쳤다. 풀타임으로 뛴 경기는 하나도 없다. 2022 카타르 월드컵을 앞두고 대표팀에 뽑혀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에 출격하는가 싶었으나 무릎 부상으로 벤치에만 앉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06 09:13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법원, 마라도나 골든볼 경매 중단…"소유권 분쟁"

      마라도나 자녀들, 1989년 도난 주장하며 소유권 주장 아르헨티나의 전설적인 축구 선수 디에고 마라도나(2020년 사망)의 월드컵 골든볼 트로피가 경매에 나와 팔릴뻔했으나 프랑스 법원이 제동을 걸었다. 베르사유 항소 법원은 ... 나왔다는 소식을 듣고 긴급히 가처분 신청을 냈다. 이 트로피는 2020년 사망한 마라도나가 1986년 멕시코 월드컵 때 아르헨티나가 우승한 뒤 최우수 선수로 선정돼 받았다. 마라도나의 자녀들은 이 트로피가 부친이 한 때 선수로 ...

      한국경제 | 2024.06.05 22:45 | YONHAP

    • thumbnail
      대전서 새 출발하는 황선홍…선수단에 '같은 곳 바라보라' 강조

      주장 이순민 "더 물러설 곳 없다…과거에 매여 자신감 잃지 않아야" 황 감독과 재회한 주세종 "주도하는 축구, 선수들도 하고픈 축구" "밖에 나오면 밝고 유쾌하게 할 수 있도록 하자고. 목소리는 커야 하고 운동장은 시끄러워야 ... K리그1 대전하나시티즌 지휘봉을 쥔 황선홍 감독은 밝은 얼굴로 훈련장에서 선수들과 첫인사를 나눴다. 5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취임 기자회견을 마친 황 감독은 곧장 선수단이 기다리는 덕암축구센터로 이동해 첫 훈련을 지휘했다. 황 ...

      한국경제 | 2024.06.05 17:10 | YONHAP

    • thumbnail
      굴곡 겪은 황선홍의 새 축구론…"주도하고, 지배하고, 정교하게"

      ...1위' 대전 신임 사령탑 황선홍 "당장은 강등권 탈출이 목표" "팀의 철학을 얘기하자면 조금은 더 지배하고, 주도하는 축구를 하고 싶습니다. " 프로축구 K리그1 대전하나시티즌의 '신임 사령탑' 황선홍 감독은 지금까지 보여준 것과는 다른 색깔의 축구를 보여줄 필요성을 절감한다고 한다. 황 감독은 5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취임 기자회견에서 '주도하고, 지배하고, 정교한 축구'를 선보이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황 감독은 '어떤 축구를 ...

      한국경제 | 2024.06.05 16:06 | YONHAP

    • thumbnail
      여전히 지소연만 믿어야 하는 현실…아쉬운 여자축구 미국 2연전(종합)

      ... 완패…'새 얼굴' 발탁했지만 기용은 많지 않아 '세계 최강'의 아성을 되찾으려는 미국으로 원정에 나선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이 내용과 결과에서 모두 아쉬움을 남긴 채 2연전을 마쳤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여자 축구대표팀은 5일(한국시간) ... 지난해 여자 월드컵에서 조별리그 탈락하고 파리 올림픽 본선행도 불발된 여자 대표팀은 장기적 관점에서 2026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 아시안컵과 2027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에 대비해 세대교체를 목표로 두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4.06.05 15:57 | YONHAP

    • thumbnail
      대전 지휘봉 잡은 황선홍 "올림픽 아프지만…다시 일어서기로"

      4년 만에 다시 대전으로…"대전 아니었다면 복귀 선택 안했을 것" 4년 만에 다시 프로축구 K리그1 대전하나시티즌 지휘봉을 쥔 황선홍 감독은 올림픽 본선행 실패에 여전히 가슴이 쓰리지만 다시 일어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황선홍 감독은 5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취임 기자회견에서 "쓰러진 채로 있을 거냐, 다시 일어날 거냐, 이게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시점에서 자신을 믿고 다시 도전하는 게 가장 중요한 ...

      한국경제 | 2024.06.05 15:30 | YONHAP

    • thumbnail
      '수원 소방수' 맡은 변성환 감독 "소통·인성·규율·원팀 강조"

      "화려한 축구보다 공수 안정이 급선무…반드시 승격한다" "다양한 전술보다 확실한 플랜 A·B·C를 앞세워 승격하겠습니다. " 프로축구 K리그2 수원 삼성의 '제10대 사령탑'으로 취임한 변성환(44) 감독이 "젊은 사령탑으로써 ... 2019년 한국 U-16 대표팀 코치를 거쳐 2022년 U-17 대표팀의 지휘봉을 잡은 변 감독은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U-17 아시안컵 준우승을 이끌었지만, 정작 2023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에서는 조별리그 ...

      한국경제 | 2024.06.05 15:25 | YONHAP

    • thumbnail
      5만석 매진에 암표까지…'韓과 홈경기' 싱가포르 축구 열기 고조

      원정석 정상가 7배 가까이 치솟기도…교민 등 5천명 합동 응원전 안방에서 한국 대표팀을 맞는 싱가포르에 축구 열기가 고조되고 있다. 5일 CNA방송 등 현지 매체와 주싱가포르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6일 오후 8시(현지시간) 싱가포르 국립경기장에서 열리는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조별리그 2차전 경기 입장권은 지난달 이미 매진됐다. 그러자 암표까지 등장했다. CNA는 지난달 31일 기준 온라인에서 정상가보다 높은 가격에 판매하는 ...

      한국경제 | 2024.06.05 14:58 | YONHAP

    • thumbnail
      '팀 K리그' 쿠팡플레이 시리즈서 손흥민의 토트넘과 재대결

      2년 만에 격돌…사령탑엔 울산 홍명보 감독 프로축구 K리그 스타들이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와 2년 만에 재대결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K리그를 대표하는 선수들로 구성된 '팀 K리그'가 토트넘을 상대로 '쿠팡플레이 ... 쿠팡플레이 시리즈에 참가한다고 공개한 바 있다. 팀 K리그와 토트넘의 경기는 오는 7월 3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킥오프한다. 양 팀은 2022년 치러진 쿠팡플레이 시리즈 첫 대회에서 맞붙은 바 있다. 만원 관중 앞에서 ...

      한국경제 | 2024.06.05 14: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