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1-310 / 48,8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도훈호 한국축구, 중국과 북중미 월드컵 예선 전반 0-0

      김도훈호 한국 축구대표팀이 중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예선 경기에서 전반전까지 0-0을 기록 중이다.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마지막 6차전에서 중국과 0-0으로 맞선 채 하프타임을 맞았다. 김 감독은 황희찬(울버햄프턴)을 최전방에 세우는 4-1-4-1 전술을 꺼내 들었다. 손흥민(토트넘)과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좌우 측면 공격수로 나섰다. 이재성(마인츠)과 ...

      한국경제 | 2024.06.11 20:52 | YONHAP

    • thumbnail
      '한숨 푹' 중국 팬…"한국 강해…무승부가 곧 승리나 마찬가지"

      "중국이 이기면 좋겠지만…0-0으로 끝나길" "무승부가 곧 승리나 마찬가지죠. 하하." 중국 축구 팬은 자국 대표팀이 2026 북중미 월드컵에 진출할 거라는 희망을 놓지 않았다. 한국과 중국은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6차전을 치른다. 중국 취재진에 따르면 이날 경기장을 찾은 중국 원정 팬은 2∼3천명에 달한다. 중국 축구 팬들은 경기 시작 2∼3시간 전부터 삼삼오오 경기장으로 ...

      한국경제 | 2024.06.11 19:33 | YONHAP

    • thumbnail
      김도훈호, 안방 중국전엔 '필승 라인업'…손흥민 최전방 출격

      중국과 안방에서 한판 대결을 치르는 '김도훈호' 축구 국가대표팀이 주장 손흥민(토트넘) 등 유럽파 공격진을 선발로 출격시키며 '필승 결의'를 보였다. 11일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과 중국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6차전을 앞두고 발표된 선발 출전 선수 명단에 손흥민, 황희찬(울버햄프턴), 이강인(파리 생제르맹), 이재성(마인츠) 등이 이름을 올렸다. 지난 6일 7-0 대승을 거둔 ...

      한국경제 | 2024.06.11 18:59 | YONHAP

    • thumbnail
      레알 마드리드, 클럽 월드컵 참가 발표…안첼로티 발언 수습

      유럽 축구 대표 명문 레알 마드리드(스페인)가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 참가를 공식 발표하며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이 빚은 설화를 수습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10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다가오는 2024-2025시즌 FIFA가 새롭게 꾸리는 클럽 월드컵 출전을 놓고 의문을 품은 적이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는 팬들에게 새로운 타이틀을 안기겠다는 세계적인 꿈을 이루고자 열정과 자부심을 품고 계획대로 대회에서 경쟁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4.06.11 14:50 | YONHAP

    • thumbnail
      '신태용의 인니'일까 '김상식의 베트남'일까…3차 예선 주인공은

      2026 북중미 월드컵 3차 예선 티켓 놓고 인니·베트남 '마지막 경쟁' 김판곤호 말레이시아도 '기적'에 도전 어제의 동지가 오늘의 경쟁자가 됐다. 프로축구 K리그 성남 일화(현 성남FC)에서 현역 시절 한솥밥을 먹었던 신태용(52) 인도네시아 축구대표팀 감독과 김상식(47) 축구대표팀 감독이 '월드컵 3차 예선' 진출권을 놓고 마지막 자존심 싸움에 나선다. 신태용 감독이 지휘하는 인도네시아(승점 7)와 김상식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승점 6)은 ...

      한국경제 | 2024.06.11 10:04 | YONHAP

    • ◇오늘의 경기(11일)

      ◆11일(화) △축구=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예선 한국-중국(20시·서울월드컵경기장) △프로야구= 한화-두산(잠실) KIA-SSG(인천) kt-NC(창원) LG-삼성(대구) 키움-롯데(부산·이상 18시30분) △테니스= ITF 안성국제남자대회(안성스포츠파크) △하키= 제67회 전국종별선수권대회(9시·제천청풍명월하키경기장) △컬링= 한국선수권대회(9시·의정부컬링장) △롤러= 세계스피드선수권대회 국가대표 선발전(10시·강원 강릉남대천야외롤러경기장) ...

      한국경제 | 2024.06.11 06:15 | YONHAP

    • thumbnail
      오만으로 일본 잡아본 중국 감독 "한국 놀라게 할 준비 됐다"

      ... 이반코비치(70·크로아티아) 감독은 "놀라게 할 준비가 됐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반코비치 감독은 한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마지막 6차전을 하루 앞둔 1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이렇게 말했다. ... 앞선다는 점, 그리고 한국의 막강한 화력을 고려하면, 태국이 2위로 올라설 가능성이 절대 작지 않아 보인다. 축구에 많은 투자를 해온 중국이 월드컵 2차 예선에서 조기에 탈락하는 건 중국 팬들이 받아들이기 힘든 결과일 터다. ...

      한국경제 | 2024.06.10 19:10 | YONHAP

    • thumbnail
      김도훈 감독 "손흥민이 중국전 키플레이어…한국축구 미래 밝다"

      "대표팀 우려는 기우였다…월드컵서 좋은 성적 낼 것" 한국 축구대표팀의 '임시 선장' 김도훈 감독이 중국전의 키플레이어로 손흥민(토트넘)을 꼽으며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다짐했다. 김도훈 감독은 중국과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6차전을 하루 앞둔 10일 경기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사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이 키 플레이어"라고 잘라 말했다.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

      한국경제 | 2024.06.10 17:04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제주-울산 23일 경기 시간 오후 6시로 변경

      프로축구 제주 유나이티드와 울산 HD의 K리그1 18라운드 경기 시간이 바뀌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오는 23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하나은행 K리그1 2024 18라운드 제주-울산 경기의 킥오프 시간을 오후 7시에서 오후 6시로 변경한다고 10일 밝혔다. 연맹은 팬들의 편리한 경기장 방문과 관람을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10 15:42 | YONHAP

    • thumbnail
      FC서울, K리그1 관중유치상 2관왕…팬서비스상은 울산

      프로축구 FC서울이 올 시즌 K리그1에서 가장 성공적으로 관중을 끌어모은 구단으로 인정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0일 K리그1과 K리그2(2부) 1∼13라운드의 관중유치, 마케팅, 잔디 관리 성과를 각각 평가해 상을 주는 클럽상 ... 더해 수상 구단을 선정했다. 잔디 관리가 잘 된 경기장에 주는 '그린 스타디움상'은 제주 유나이티드 홈구장인 제주월드컵경기장이 받았다. K리그2 풀 스타디움상은 홈, 원정을 가리지 않고 열성 팬들로 관중석을 열심히 채우는 '강등팀' ...

      한국경제 | 2024.06.10 10: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