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381-40390 / 48,5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NYT, "축구는 미국인기질에 맞지않는다"

      미국의 저명한 칼럼니스트가 축구는 미국에서 인기스포츠가 될 수 없다는 주장을 내놓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컬럼니스트겸 작가인 아이라 버코우는 19일 뉴욕타임스에 기고한 '축구는 아직 미국의 정열이 되지 못한다' 제하의 칼럼을 ... 우리 미국인에게는 흐르고 있지 않다"고 지적하면서 "변화를 위해 스포츠의 '수혈'도 필요하나 아무리 미국대표가 월드컵에서 8강 이상의 성적을 거둔다 해도 우리는(수혈을 위한) 응급치료가 필요치않다" 고 강조했다. (뉴욕 교도=...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올림픽대표출신, 스페인에 설욕 벼른다

      ... 않겠다" 이천수, 이영표, 박지성, 송종국 등 2000년 시드니올림픽에 참가했던 국가대표들이 오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02한일월드컵축구 준준결승 스페인과의 경기에서 설욕을 벼르고 있다. 2000년 9월 14일 ... 실패했고 다음 달 열린 제12회 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의 부진으로 이어졌다. 결국 허정무 국가대표 감독의 사퇴를 비롯해 축구대표팀의 대대적인 개편을 야기했다. 2년이 지난 뒤 이영표와 송종국은 각각 한국 월드컵축구대표팀의 좌우 윙백으로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美 언론 '클로세는 공공의 적'

      미국 언론이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8강전에서 만나게 된독일의 스트라이커 미로슬라프 클로세를 `공공의 적 1호(Public Enemy Number One)'로 표현, 4강 진출을 위해 가장 경계해야할 선수로 꼽았다. 19일(이하 현지시간)자 뉴욕 포스트는 오는 20일 오전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8강전을 치를 미국과 독일 선수를 소개하면서 `공공의 적 1호' 클로세를 막는게 미국의 4강 진출 관건이라고 분석했다. 신문은 클로세가 이번 대회에서 5골을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스콜라리-에릭손, 자존심 건 벤치 대결

      보스냐, 아이스맨이냐.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의 사실상 결승전이나 다름없는 21일 브라질과 잉글랜드의 8강전에서는 `삼바의 용장' 루이즈 펠리페 스콜라리(54)와 `종가의 지장' 스벤고란 에릭손(54) 감독간의 지략 대결이 ... 각본처럼 똑같다. 에릭손은 포르투갈 최고 명문인 벤피카 리스본과 이탈리아의 AS로마, 라치오에서 명성을 쌓아 축구종가 잉글랜드의 첫 외국인 사령탑으로 입성했고, 스콜라리는쿠웨이트와 J리그에서 잠시 외도한 것을 빼고는 그레미우,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라울, 3일째 훈련 불참

      부상중인 스페인 축구대표팀의 핵심전력 라울 곤살레스(레알 마드리드)가 20일 훈련에도 불참, 오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한국과의 4강전에 출전여부가 여전히 불투명하다. 스페인은 이날 오후 6시 30분부터 1시간가량 ... 시작한 스페인은 러닝과 패스, 볼빼앗기를 실시한 데 이어 3개팀으로 나눠 운동장을 반만 쓴 가운데 7대 7 미니축구를 했다. 30여분간 진행된 미니축구는 이긴 팀이 계속 뛰는 '서바이벌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역시 허벅지 부상중인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잉글랜드, 부상 악령 재발이 변수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브라질과의 8강전을 코앞에 둔 잉글랜드가 행여 부상 악령이 되살아날까 신경을 곤두세우고 있다. 대회 개막 전 주전 선수들의 부상이 속출, 공격-허리-수비에 모두 큰 구멍이 뚫렸던 '축구 종가'에 다시 부상 공포증이 엄습한 것. 당시 잉글랜드 '4-4-2' 진용의 최대 강점인 미드필드 라인은 데이비드 베컴(오른발)과 스티븐 제라드(무릎) 대니 머피(왼쪽 발목) 등 주전 3명이 빠지면서 엉망이 됐었다. 다행히 베컴은 돌아왔지만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자일지뉴, 잉글랜드 승리 점쳐

      0...브라질의 전설적인 축구스타 자일지뉴가 21일 일본 시즈오카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브라질-잉글랜드의 8강전을 앞두고 잉글랜드의 승리를 예상했다. 자일지뉴는 20일 영국의 공영방송 BBC와의 인터뷰에서 "잉글랜드가 평정심을 유지할 수 있다면 브라질을 꺾고 4강 진출 티켓을 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컵에서 통산 9골을 기록한 자일지뉴는 브라질과 잉글랜드가 월드컵에서 마지막으로 붙었던 1970년 멕시코 대회에서 결승골을 터뜨렸던 왕년의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日축구협, 16강진출 대규모 자축파티 계획

      일본축구협회가 대표팀의 16강 진출과 월드컵성공을 자축하는 대규모 축하행사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카노 순이치로(岡野俊一郞) 일본축구협회 회장은 19일 "월드컵의 성공과 일본대표의 활약을 치하하기 위해 축하 파티의 ... 일본대표팀과 함께 웃고 울며 힘을 불어넣어준 서포터스도 함께 기쁨을 나눌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번 월드컵에서 맹활약한 나카타 히데토시(파르마), 오노 신지(페예누르드) 이나모토 준이치(아스날) 등은 곧 유럽의 소속팀으로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각국 한인회 등 8강전 공동응원 개최

      ... 호텔 1개 층을 임대, 공동응원을 펼친다. 재불동포는 대형 스크린이 설치된 파리시청광장에서 응원전을 계획하고 있고,주프랑스문화원은 한국의 4강 진출과 월드컵 성공개최를 축하하는 한국 미술품 전시,태권도 시범, 영화상영 등 기념행사를 오는 29일과 30일 개최할 예정이다. 호주동포는 이날 한국축구 4강 기원 길거리 응원을 비롯한 '2002년 한국 음식및 문화축제'를 개최해 분위기를 고조시키며 홍콩 내 한국 네티즌들은 16강 진출 때와 마찬가지로 침사추이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월드컵] 우루과이 실바, 국가대표 은퇴

      우루과이 축구대표팀 스트라이커 다리오 실바(30)가국가대표팀 옷을 벗었다. 실바는 20일(한국시간) 기자회견에서 "이제 후배들에게 자리를 물려줄 때가 됐다"면서 은퇴의사를 밝혔다. 실바는 이미 우루과이축구협회에도 이같은 결심을 ... 것으로 알려졌다. 94년부터 국가대표로 활약해온 실바는 39경기에 출장, 12골을 넣었다. 한편 우루과이는 이번 월드컵 본선에서 2무1패로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몬테비데오 AP=연합뉴스)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2.06.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