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391-40400 / 48,6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스페인전 이모저모] 국가 유공자 등 초청

      0...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한국조직위원회(KOWOC)는 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스페인의 8강전에 고 이한열 열사의어머니 배은심씨 등 국가유공자, 소년소녀가장, 환경미화원, 무공수훈자, 상이군경및 유족 등 23명을 초청했다. 이 자리에는 또 입법.사법.행정부와 언론사 등의 주요 인사들도 함께 초대됐다. (광주=연합뉴스) leesang@yna.co.kr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thumbnail
      광주경기장으로 갑니다!

      한국-스페인 월드컵축구경기가 열리는 22일 오전 경기 입장티켓을 구한 붉은악마응원단들이 광주월드컵경기장 앞에서 환호성을 지르고 있다. (광주=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한.스페인전 이모저모] 붉은 악마 이색깃발 눈길

      0...22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스페인의 한일월드컵축구대회 8강전에서는 한국팀 응원단인 붉은 악마가 준비한 이색 깃발들이 눈길을 모았다. 이날 남쪽 관중석에 자리잡은 붉은 악마는 경기에 앞서 국가가 울려퍼질때 태극기와 함께 고구려벽화 그림 바탕에 한자로 `고구려지손 대한민국(高句麗之孫 大韓民國)'이라고 쓴 깃발과 함께 히딩크 감독을 위해 `네덜란드에 감사한다'(Thanks, Kingdom of Netherlands)라고 적힌 깃발을 ...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EU 정상회의 韓-스페인전 보느라 1시간 연기

      유럽연합(EU) 정상회담이 22일 월드컵 축구 한국과 스페인간의 8강전 때문에 1시간 연기됐다. 스페인은 이날 오전 9시(현지시간) 시작할 예정이었던 정상회담을 1시간 연기했으며 이 덕분에 EU 15개 회원국 정상들과 수백명의 외교관들, 취재 기자들은 한국과 스페인의 8강전을 볼 수 있었다. EU의 크리스티나 갈라치 대변인은 "스페인은 21일밤 모든 회원국 대표단에게 정상회담이 오전 10시부터 시작될 것이라고 통보했다"고 전하면서 "스페인측은 ...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thumbnail
      음료수 무료제공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은 22일 호텔앞에서 한국 축구대표팀의 월드컵 4강 진출을 기원하며 "붉은 악마"들에게 아이스크림과 음료수를 무료로 제공했다. /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22 00:00

    • 터키,골든골로 세네갈 1-0제압..4강 합류

      터키가 연장 골든골로 4강에 합류했다. 터키는 22일 일본 오사카경기장에서 벌어진 한일월드컵 축구대회에서 연장 만시니의 천금같은 결승 골든골로 세네갈을 1-0으로 제압,마지막으로 4강에 진출했다. 48년만에 본선에 오른 터키는 이로써 오는 26일 오후 8시30분 일본 사이타마경기장에서 브라질과 결승진출을 놓고 한판승부를 벌인다. 터키는 이대회 예선전에서 브라질에 1-2로 역전패한바 있어 설욕전이 될것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2.06.22 00:00 | hjhjh

    • 페루자 구단주 '안정환 방출발언'...유럽의회 진상조사 나설듯

      ... 편파적인 판정이라기보다는 자국팀의 능력부족 때문이라는 자성론이 서서히 고개를 들고 있다. 프랑코 카라로 이탈리아 축구협회회장은 이날 로마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탈리아의 8강 진출 실패의 주된 원인이 골결정력 부족이었음을 시인했다. ... 버렸기 때문에 지고 만 것"이라고 실토했다. 한편 이번 사건은 오히려 안정환 선수의 기량을 알리는 계기로 작용,월드컵후 안 선수의 몸값이 폭등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실제로 셀틱 글래스고,레인저스,던디 유나이티드 등 스코틀랜드리그의 ...

      한국경제 | 2002.06.22 00:00

    • [한-스페인전 이모저모] 경북도내 공동응원장 감소

      한국 축구 사상 첫 월드컵 8강전이 열리는 22일 오후 경북도내에서는 17개 시ㆍ군에 26개소의 공동응원장이 마련된다. 이는 16강전인 한-이탈리아전이 열렸던 지난 18일 도내 21개 시ㆍ군에 34개소의공동응원장이 마련됐던 것과 비교할 때 4개 시ㆍ군, 8개소의 공동응원장이 줄어든것이다. 이처럼 공동응원장이 줄어든 것은 이번 경기가 낮 경기여서 빔-프로젝트 등 대형 스크린을 설치할 경우 화면이 잘 보이지 않는 곳이 많아졌기 때문이다. 이에따라 ...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사설] (23일자) 이 힘모아 이 마음모아

      한국 축구가 대망의 월드컵 4강에 올랐다. 폴란드 포르투갈 이탈리아에 이어 강호 스페인까지 무릎을 꿇렸다. 그것은 기적이 아니기에 놀랄 까닭이 없고, 요행의 결과가 아니기에 행운의 여신에게 감사해야 할 이유도 없다. 오직 실력 하나로 한국 축구는 여기까지 왔다. 홍명보 유상철 황선홍 안정환 박지성…,스물세명 전사들과 그들의 지휘자 히딩크.밤 하늘에 별처럼 찬연한 빛을 발하고 있는 그 이름 앞에 새삼 어떤 형용사나 수식어가 필요할까. 정말 ...

      한국경제 | 2002.06.22 00:00

    • "판정 시비건 블래터 회장은 경솔" .. NYT

      미국 뉴욕타임스가 월드컵 심판판정에 대한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의 비판을 공격,눈길을 끌었다 뉴욕타임스는 21일 '달리는 축구심판,숨을 곳이 없다'는 제하의 특집기사를 1면에 다루면서 "축구경기의 심판은 이 세상에서 가장 외로운 사람 중의 하나"라며 심판 판정에 시비를 거는 블래터 회장의 경솔함을 질타했다. 신문은 "블래터 회장이 한국-이탈리아전 주심이었던 모레노 심판을 비난한 것은 신중치 못한데다 실없는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02.06.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