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001-42010 / 48,5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카메룬-사우디, 1승 사냥 길목 충돌

      ... 돌풍에 밀려날것인가.' '검은 돌풍'의 주역 카메룬과 독일 폭격기에 막힌 '모래 폭풍' 사우디아라비아가 6일 오후6시 사이타마월드컵경기장에서 격돌한다. '광속 플레이' 아일랜드와 1-1 무승부에 그쳐 1승에 목마른 카메룬이 독일 고공폭격기에 8골이나 내주며 주저 앉은 사우디를 압도할 것으로 보인다. 90년 이탈리아월드컵 8강 신화에 이어 2000년 시드니올림픽 금메달에 빛나는 카메룬은 16강 진출은 의심해본 적이 없는 아프리카 축구의 자존심.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김대통령 축구대표팀에 격려금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5일 오전 월드컵대회 D조 예선 폴란드와의 경기에서 완승을 거둔 축구 국가대표팀에 조영달 청와대 교육문화수석을 보내 선전을 축하하고 격려금을 수여했다. (부산=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1차전 끝낸 각조 기상도

      특별취재단=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에 출전한 32개국이 1차전을 모두 소화한 5일 B, C, E, G조는 1위팀 윤곽을 드러냈지만 A, D, F, H조는 16강진출 판도가 안개 속에 휩싸였다. B조의 스페인과 C조의 브라질, ... 드러났다. 브라질은 터키전에서 비록 고전했지만 부상에서 돌아온 호나우두가 감각적인 슛감각을 되찾아 화려한 삼바축구의 부활을 예고했다. 반면 본선 첫 진출국 중국은 코스타리카에도 맥없이 무너져 아직 세계 무대를넘보기에는 역부족으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미국,3대2로 포르투갈 제압

      ... '북극곰' 러시아는 '카르타고의 독수리' 튀니지를 2-0으로 가볍게 제치고 H조 선두에 올라섰다. 미국은 5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02 한·일 월드컵축구대회 조별 리그 D조 1차전에서 스피드를 앞세운 날카로운 측면 돌파로 초반부터 ... 고삐를 늦추지 않았으나 후반 26분 미국선수의 자책골로 한골을 추가하는데 만족해야 했다. 러시아는 이날 일본 고베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H조 두번째 경기에서 튀니지를 시종 몰아붙인 끝에 2-0으로 완파했다. 계속된 공격에도 득점찬스를 ...

      한국경제 | 2002.06.05 00:00

    • 외국기업 월드컵 마케팅 '후끈' .. JVC코너킥등 경기장 이벤트

      한국 대표팀의 첫승으로 월드컵 열기가 고조되자 외국기업들도 월드컵 마케팅에 적극 나서고 있다. JVC코리아(대표 이데구치 요시오)는 6월 한달간 'JVC와 함께하는 2002 FIFA월드컵 감동의 순간!!' 이벤트를 실시하기로 ... 한국후지필름은 월드컵이 끝나는 이달말까지 LG강남타워 `업타운 다이너'에서 월드컵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차원에서 `FIFA 월드컵TM 페스티벌' 실시한다. 행사기간 동안 업타운 다이너는 월드컵 관련 각종 포스터와 사진, 영상자료, 축구공, 유니폼 ...

      한국경제 | 2002.06.05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도노번 "한국전땐 진짜 골"

      "한국전에서는 진짜 골을 넣고 싶다." 5일 포르투갈전 승리의 선두에 선 미국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랜던 도노번(20)은 다소 상기된 얼굴로 10일 열리는 한국전에서의 결의를 다졌다. 이날 경기에서 반대편으로 패스하려던 공이 수비수 몸에 맞아 굴절되며 골문으로 들어가 상대 자책골로 기록됐던 도노번은 "자책골이 아닌 내 득점이었으면 더욱 좋았을 것"이라며 "한국전에서는 반드시 득점을 올리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부상한 클린트 매시스를 대신해 스트라이커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인터뷰] 프랑스 로제 르메르 감독

      프랑스축구대표팀의 로제 르메르 감독은 5일 부상중인 플레이메이커 지네딘 지단(29.레알마드리드)이 6일 우루과이와의 2차전에 뛰겠다는 의사를 밝힐 경우 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세네갈과의 개막전에 결장한 지단이 우루과이전에서 이번 대회에 처음 모습을 드러낼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르메르 감독은 우루과이전을 앞두고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선수의 몸 상태는 본인이 가장 잘 안다"며 "지단 자신이 뛰고 싶어 한다면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히바우두, 1만1천500스위스프랑 벌금

      브라질의 스트라이커 히바우두(FC바르셀로나)가 지난 3일 터키와의 경기에서 저지른 '시뮬레이션'으로 1만1천500스위스프랑(약 920만원)의 벌금을 물게 됐다. 국제축구연맹(FIFA) 상벌위원회는 5일 "브라질-터키전에서 있었던 사고와 관련, 히바우드에게 1만스위스프랑의 벌금과 1천500스위스프랑의 비용을 합쳐 1만1천500스위스프랑을 부과했다"고 밝혔다. 히바우두는 지난 3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조별리그 C조 터키와의 경기에서 경기 종료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프랑스 감독, 지단 2차전 출격 시사

      로제 르메르 프랑스축구대표팀 감독은 5일 플레이메이커 지네딘 지단의 우루과이전 출전 여부와 관련, "본인이 원한다면 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르메르 감독은 이날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지단의 상태가 아주 좋아졌고 본인도 신체적, 정신적으로 모두 긍정적으로 느끼고 있다"며 "출전 여부는 본인의 뜻에 따를 것"이라고 말했다. (부산=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한국축구 승리로 보험금 38억 지급..현대해상, 4개社에

      2002월드컵 공식보험사인 현대해상은 지난 3일 경기에서 한국팀이 폴란드팀에 2대0으로 완승함에 따라 4개사에 총 38억6천만원의 보험금을 지급하게 됐다고 5일 밝혔다. KTF는 2골차 승리를 할 경우 고객들에게 16억원을 주기로 계약을 현대해상과 컨틴전시보험계약을 맺었고 SK텔레콤은 첫승 이벤트로 20억원의 보험계약을 체결했다. SK텔레콤의 컨틴전시 보험은 현대와 삼성 제일화재가 공동으로 인수했다. 또 삼성테스코와는 2대0 승리시 1억원,롯데쇼핑과는 ...

      한국경제 | 2002.06.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