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4101-44110 / 48,6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트로피 투어 .. 무선인터넷 시연

      KT는 국제축구연맹(FIFA)이 국내 10개 축구장을 돌며 개최하는 "월드컵 트로피 투어 대장정"에 초고속 무선인터넷 서비스 등 첨단 기술을 지원한다. 19일 이 행사가 열리고 있는 인천 문학경기장 앞에서 어린이들이 KT의 개인휴대단말기(PDA)시연을 보고 있다.

      한국경제 | 2002.04.19 00:00

    • [월드컵] 한.코스타리카 평가전 생중계

      SBS TV는 20일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대구 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지는 한국축구 대표팀과 북중미 강호 코스타리카 대표팀간의 평가전을 생중계한다. 송재익 캐스터가 진행하며, 신문선 해설위원이 해설을 곁들인다. 북중미 1위 본선진출국인 코스타리카 대표팀과의 평가전은 히딩크 감독의 마지막 전략을 확인할 수 있는 자리로 평가되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명조기자 mingjoe@yna.co.kr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월드컵] 루피넨, FIFA 재정운영 비난

      미셸 젠 루피넨 국제축구연맹(FIFA) 사무총장이 제프 블래터 회장의 재정 운영 방식에 대해 비난을 퍼부었다. 루피넨 사무총장은 19일(한국시간) 스위스의 한 일간지와의 인터뷰에서 최근 FIFA의 재정 문제를 언급하며 "블래터가 기본적인 재정 체크 사항을 간과했으며 나는이에 대한 증거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블래터는 내가 이같은 증거를 반대파에게 넘길까봐 두려워 하고 있다"고덧붙였다. 루피넨은 또 "FIFA의 재정 문제는 사무국이 체크했어야 ...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월드컵] 윤곽 드러내는 일본 MF

      ... 불과 2경기 125분에 지나지 않는다. 하지만 왼쪽 측면에서 혼자서도 능수능란하게 경기를 운영하는 그의 몸놀림은 트루시에 감독 뿐만 아니라 보는 모든 이에게 강렬한 인상을 주고 있다. 아직 함께 출장한 적이 없는 일본의 인기축구스타 나카타 히데토시(파르마)와의 호흡도 기대를 갖게 만든다. 한편 트루시에 감독이 선발팀 구성(14명)의 15번째 후보로 거론하는 등 선발탈락 위기에 놓여 있는 나카무라는 지난해 3월 열린 프랑스와의 평가전을 끝으로 출전기회를 얻지 ...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월드컵] 일본 트루시에 감독 집에 도둑

      일본축구대표팀 필립 트루시에 감독의 집에 도둑이 든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일본 경찰은 "트루시에 감독이 지난 달 폴란드와의 친선경기를 위해 집을 나선 이후 지난 9일 도쿄의 아파트에 돌아와 보니 창문이 깨지고 500달러 상당의 외화가 없어졌다고 신고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은 아직 용의자를 찾지 못했다고 말했는데 일본축구협회는 이 사실에 대해 공식적인 언급을 하지 않고 있다. (도쿄 AP=연합뉴스) cty@yna.co.kr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월드컵] 루피넨, FIFA 재정운영 비난

      미셸 젠 루피넨 국제축구연맹(FIFA) 사무총장이 제프 블래터 회장의 재정 운영 방식에 대해 또다시 비난을 퍼부었다. 루피넨 사무총장은 19일(한국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발행되는 불어일간지 '르탕'과의 인터뷰에서 "블래터 회장이나 우르스 린치 재정국장도 FIFA의 규정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왔다"고 비난하면서 "지난 수개월간 FIFA 내부의 재정체계가 기능마비 상태에 있음을 알게됐다"고 폭로했다. 젠 루피넨 사무총장은 구체적인 내용을 제시하지는 ...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홍콩 보안국장,"한국인 굳은 단결력 배워야"

      ... 수있었던 동인으로 금융, 기업, 공영기업, 노동계 등 전반적인 구조적 개혁, 자본 재조정과 정보과학분야 개발 등을 들었다. 입 국장은 또 "개방화 작업외에 생산품과 국가이미지, 문화국제화를 적극 추진해 온 한국은 5월 말 열리는 월드컵 축구를 통해 내부를 더욱 개방하고 국제적 위상을 높이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이어 "홍콩 주민은 전국민이 합심 단결하여 역경을 헤쳐나가는 한국인의굳은 단결정신을 배워 고난을 승리로 이끄는 의지를 가져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한.코스타리카 평가전] 설기현.폰세카 '제2 킬러' 대결

      '호랑이 없는 곳에는 여우가 왕' 한국과 코스타리카 축구대표팀이 20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북중미골드컵에 이어 80여일만의 리턴매치를 벌이는 가운데 양팀의 '제2킬러'가 벌일 골 대결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국의 최고의 ... 밝혔다. 완초페의 명성에 가렸던 폰세카는 그러나 골결정력 만큼은 전혀 완초페에 뒤지지 않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월드컵 북중미최종예선에서도 완초페보다 1골이 더 많은 5골을 터뜨려 팀이 가장 먼저 본선행 티켓을 따는 데 일등공신 역할을 ...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한.코스타리카 평가전] '제2의 완초페' 팍스 경계령

      '팍스의 빠른 발을 묶어라.' 20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80여일만에 코스타리카와 리턴매치를 벌이는 한국축구대표팀에 코스타리카의 신예 공격수 윈스톤 팍스(20.우디네세)에 대한 경계령이 내려졌다. 골게터 롤란도 폰세카(알라후엘렌세)와 함께 투톱을 이룰 것으로 보이는 팍스는 코스타리카가 19일 오전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인 워밍업과 부분 전술훈련에서 위협적인 몸놀림을 보였다. 공격 위주의 전술훈련에서 팍스는 송곳같은 스루패스로 동료에게 찬스를 만들어 ...

      연합뉴스 | 2002.04.19 00:00

    • [한.코스타리카 평가전] 코스타리카, 첫 훈련

      20일 한국과의 평가전을 앞두고 18일 대구에 도착한 코스타리카 축구대표팀이 19일 첫 훈련을 가졌다.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오전 10시부터 1시간 남짓 진행된 이번 훈련은 수비와 공격으로 나뉘어 각각 호흡을 맞춰본 뒤 선수단 ... "다양한 선수들을 기용하며 조직력을 실험하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밝혔다. 기마라에스 감독은 또 "부상중인 완초페가 월드컵 전까지는 회복될 것으로 보이지만 만약을 대비해 완초페의 대체 선수를 찾는데도 중점을 둘 것"이라고 말해 최근 주목받고 ...

      연합뉴스 | 2002.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