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5441-45450 / 48,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02 월드컵] 스피드.반발력 높여 .. 공식球 '피버노바' 공개

      2002 한·일월드컵에 사용될 공식구가 첫선을 보였다. 아디다스는 30일 부산전시컨벤션센터(BEXCO)에서 2002월드컵축구 본선무대에서 사용될 공식구 '피버노바(Fever nova)'를 공개했다. '피버노바'는 영어로 열기와 ... 있는 확률이 높아졌다는 것이다. 아이다스 관계자는 "로봇이 볼을 차는 실험을 2천번 했으며 35m 거리에 놓인 축구공을 맞히는 실험에서 실패한 경우는 2∼3번뿐이었다"고 정확도를 자랑했다. 반발력과 탄력도 높였다. 1998년 ...

      한국경제 | 2001.11.30 17:20

    • [2002 월드컵] 추첨자 손끝에 운명 건다 .. 1일 조추첨

      운명의 날이 밝았다. 전세계 축구팬들의 눈과 귀는 1일 오후 2002 한·일월드컵 조추첨행사가 열리는 부산전시컨벤션센터(BEXCO)에 모아지고 있다. 32개 본선진출국의 운명을 가르는 순간을 지켜보기 위해서다.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FIFA)회장을 비롯한 세계축구계 인사와 각국 관계자,1천3백여명의 취재진이 모인 가운데 오후 7시5분부터 1시간30분 동안 거행되는 이날 행사에는 13명의 추첨자가 13개의 항아리에서 8개조의 각 조별 리그 ...

      한국경제 | 2001.11.30 17:19

    • [2002 월드컵] 정몽준 위원장 '조추첨 음모론' 부인 .. 이모저모

      .정몽준 2002 FIFA한·일월드컵축구대회 한국조직위원회(KOWOC) 공동위원장은 조추첨과 관련해 일고 있는 음모론의 실재를 부인했다. 정 위원장은 30일 조추첨 장소인 부산전시컨벤션센터(BEXCO)에서 열린 현대친선볼 발표회가 ... 갖도록 조작한다는 FIFA의 음모론에 대해 "매우 가능성이 낮은 이야기"라고 말했다. .브라질 언론이 2002 월드컵축구대회 시드 배정에서 실익을 챙기지 못한 자국의 축구연맹을 비난하고 나섰다. 일간 폴라 데 상 파울루는 30일(한국시간)자에서 ...

      한국경제 | 2001.11.30 17:19

    • [월드컵조추첨 이모저모] 크루이프 "대표팀 감독은 사양"

      ○...네덜란드의 축구영웅 요한 크루이프가 대표팀 감독은 맡지 않겠다는 의사를 거듭 밝혔다. 본선 조추첨 행사의 조추첨자로 선정돼 부산을 찾은 크루이프는 30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나는 대표팀 감독을 맡고 싶지도 않고 맡을 능력도 없다"며 거부 의사를 분명히 했다. 그는 많은 스타플레이어를 보유한 네덜란드가 본선에 오르지 못한 것에 아쉬워하면서도 "네덜란드팀은 과거에 보여줬던 매끄러운 경기 운영을 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크루이프는 또 ...

      연합뉴스 | 2001.11.30 17:06

    • [월드컵조추첨 이모저모] 매리어트호텔 대표단으로 북적

      0...2002월드컵축구 본선 조추첨행사에 참석할 외국 대표단 숙소인 부산 매리어트 호텔은 30일 세계의 명감독들과 각 팀 대표단이 속속 도착하면서 인종 전시장을 방불케했다. 지난 29일 이미 중국의 밀루티노비치 감독과 브라질의 ... 감독 등 명장들은 호텔 로비에서 기자들의 질문세례를 받았으나 답변을 피한 채 서둘러 객실로 향했다. 한편 국제축구연맹(FIFA) 숙박사업단측은 이날 밤늦게까지 본선에 진출한 32개팀 대표단 250여명이 모두 입국할 것이라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1.11.30 16:54

    • [월드컵] 한국 지명, 영문 표기 혼선

      2002 월드컵축구 본선 조추첨 행사가 열리는 부산의 영문표기를 놓고 세계 각국의 언론사들이 혼선에 빠졌다. 이는 한국정부가 지난 20년간 사용해 왔던 부산의 영문 표기 'Pusan'을 로마식으로 표기하기 위해 지난 7월 'Busan'으로 ... 한국의 영자신문 코리아타임즈와 코리아헤럴드는 처음에는 Pusan을 쓰다가 최근에야 Busan으로 표기를 바꿨고 국제축구연맹(FIFA)은 한국의 요청대로 Busan을 쓰고 있다. 바뀐 표기법은 이 뿐만이 아니다. 종전의 Taegu(대구)는 ...

      연합뉴스 | 2001.11.30 16:45

    • [월드컵] "조추첨장에도 안전 이상무"

      '본선조추첨 안전대책에 이상은 없다.' 2002 FIFA한일월드컵축구대회 본선조추첨을 하루 앞둔 30일 행사안전을 담당하는 안전대책통제본부는 군.경.자원봉사자를 비롯한 안전인력들을 행사장인 부산전시컨벤션센터(BEXCO)와 부대시설에 ... 부산에 종합상황실과 주요시설의 현장통제실을 설치하고 본격적인 안전대비태세에 들어간 통제본부는 이번 행사가 내년 월드컵의 서막을 알리는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고 보고 지금까지 갖고 있는 모든 역량을 총동원,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1.11.30 16:44

    • thumbnail
      월드컵 승리기원 축구공 투어

      2002년 한일월드컵 공식파트너인 현대자동차가 30일 부산전시컨벤션센터(BEXCO)에서 개최한 "승리기원 축구공 투어"발대식에서 참가학생들이 손을 흔들며 승리를 기원하고 있다. /부산=사진공동취재단

      한국경제 | 2001.11.30 16:35

    • [월드컵조추첨 이모저모] 경찰특공대, BEXCO 일제점검

      0... 월드컵 조추첨행사를 하루 앞둔 30일 보안을 위한 경찰특공대의 일제점검이 있었다. 특수훈련받은 탐지견 3마리를 앞세운 경찰특공대 요원들은 행사장인 BEXCO안에 있는 홍보관, 미디어센터, 조추첨행사장 등 주요 시설들을 돌며 혹시라도 있을 지모르는 테러에 대비했다. 0...국제축구연맹(FIFA) 집행위원의 부인들이 30일 통도사, 국제시장, 자갈치시장 등 부산의 명소를 찾았다. 제프 블래터 FIFA회장의 부인을 포함한 21명은 이날 오전 ...

      연합뉴스 | 2001.11.30 15:26

    • [월드컵] FIFA, 입장권협약 체결

      2002 FIFA한일월드컵축구대회의 입장권판매와 관련한 국제축구연맹(FIFA)과 양국조직위원회, 판매대행사간의 권리 및 의무관계를 규정하는 입장권협약이 체결됐다. 한국과 일본조직위원회는 30일 오후 부산 파라다이스호텔에서 제프 ... 조직위 위원장, 입장권판매 대행사인 바이롬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입장권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월드컵 입장권 300여만장 가운데 한일 양국에 50%, 해외시장에 50%를 각각 배분하고 한일 양국은 국내시장 판매수입 ...

      연합뉴스 | 2001.11.30 1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