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421-49430 / 53,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IFA월드컵홈피 "한국, 희망을 찾았다"

    ... 단 한 골도 못 넣었다. 이동국의 빈 자리가 크게 느껴지는 대목"이라고 꼬집었다. 또 수비에 대해서는 "토고, 프랑스 전에서는 중앙 수비가 무너지면서 골을 내줬다"며 "홍명보의 대를 이을 만한 대형 수비수가 없는 상황에서 은퇴 후 복귀한 최진철, 유망주 김진규, 그리고 김영철 등이 가운데에 포진했지만 포백 시스템이 자리를 잡기까지는 아직 시간이 더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또 신구 조화가 이뤄지지 않은 점도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월드컵 ...

    연합뉴스 | 2006.06.26 00:00

  • [스폰서 섹션] 타이디자인..전문가와 함께 '프랜차이즈 김치카페'

    ... 사이에서 히트를 치고 있다. 이 회사의 주력사업인 '김치카페'는 남현점에 이어 봉천점과 대구점 오픈을 앞두고 있다. 원스톱형 프랜차이즈 사업인 '김치카페'는 참여와 동시에 확실한 수입이 발생되는 PAS시스템으로 인해 주부 및 은퇴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주)타이디자인닷컴은 성장세를 몰아 연구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가장 한국적인 식품 김치를 세계인의과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에 맞는 식품으로 만들기 위해 이 회사의 부설 김치 과학 아카데미에서를 통해 ...

    한국경제 | 2006.06.26 00:00 | 이성구2

  • 베트남 지도부 '아름다운 퇴진'

    ... 부쳐 대다수의 찬성으로 확정지었다고 국영 베트남통신이 보도했다. 이들의 사임은 지난 4월 제10차 베트남 공산당 전당대회에서 정치국원에 뽑히지 않으면서 예견된 일이었다. 하지만 '과감한 세대교체를 위해 65세 이상 지도자들은 스스로 은퇴한다'는 전당대회의 결정이 이들이 주축이 된 정치국 회의에서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세 지도자의 용퇴는 다른 국가에서 찾아보기 힘든 '아름다운 퇴진'이라는 평가를 듣고 있다. 이번에 물러난 세 지도자를 포함,정치국 지도자 14명(1명 ...

    한국경제 | 2006.06.25 00:00 | 장경영

  • thumbnail
    끝까지 빛난 최진철의 '붕대 투혼'

    ... 이후 대표팀을 떠났다가 작년 10월 이란과 평가전에서 다시 태극마크를 달았다. 사실 최진철은 당시 대표팀 합류를 놓고 갈등했다. 자신이 후배들의 길을 막는 것이 아닌가 싶었기 때문이다. 2002년에 함께 뛰었던 태극전사 중 은퇴한 후배들이 생긴 것도 영향을 미쳤다. 그래도 마지막 투혼을 불사르자고 다짐하며 아드보카트 감독의 부름에 응했지만 갑작스럽게 `체력이 달린다'는 비아냥이 따랐다. 특히 지난 1월 40여일간 지옥의 해외전훈에서는 "솔직히 힘들다"는 ...

    연합뉴스 | 2006.06.24 00:00

  • 9개월 항해 '끝'.. 아드보號 해체절차

    ... 치르느라 지친 심신을 추스르고 각자 소속 팀에서 또 다른 도약을 위해 새로운 축구 인생을 시작하게 된다. 하지만 이번 월드컵을 끝으로 태극마크와 고별을 고하는 태극전사들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미 본프레레호 시절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가 '삼고초려' 끝에 아드보카트호에 재승선한 최고참 최진철(35.전북)은 오랫동안 소중하게 간직했던 태극마크를 반납할 가능성이 높다. 최진철은 소속 팀에서 얼마 남지 않은 현역 생활을 정리한 뒤 지도자의 길을 선택할 것으로 ...

    연합뉴스 | 2006.06.24 00:00

  • thumbnail
    세계 경제계 가장 중요한 인물은 '바로 당신'

    ... 중산층 인구는 급격히 증가해 앞으로 10년 후 연간 10조달러를 소비할 것이란 전망이 선정 이유였다. 이 밖에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등 4명은 '석유 독재자들'이란 이름으로 9위에 오르기도 했다. 빌 게이츠 MS 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은퇴 선언을 하면서 후계자로 지목한 레이 오지 최고기술책임자(CTO)가 10위에 오른 반면 빌 게이츠 본인은 21위로 뒤처졌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6.22 00:00 | 안정락

  • 뉴캐슬 '오언 보상금 더 받아야겠다'

    ... 홈구장인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는 고작 4경기에 출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일단 '가디언'에 따르면 협회는 오언이 복귀할 때까지 뉴캐슬측에 매달 46만 파운드(8억1천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6개월이면 230만 파운드 정도. 하지만 이 금액으로는 오언은 물론 은퇴한 스트라이커 앨런 시어러의 공백을 메우기에는 턱없이 모자란 액수여서 뉴캐슬은 협회측에 더 많은 보상을 요구하고 있는 셈이다. (서울=연합뉴스)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6.22 00:00

  • [안현실의 '산업정책 읽기'] 빌 게이츠 이후의 MS

    세계 최대 컴퓨터 소프트웨어(SW) 업체인 마이크로소프트(MS)의 빌 게이츠 회장이 2년 후 은퇴를 선언했다. MS 내부에선 별로 놀라지 않는 분위기다. 시기가 문제였을 뿐 2000년 스티브 발머에게 최고경영자(CEO) 자리를 물려줄 때 이미 예고됐던 일 아니냐는 얘기다. 그렇다 치더라도 왜 하필 이 시점인지 궁금증은 남는다. 어느 때보다 MS에 대한 경쟁전선이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고 보면 특히 그렇다. 예나 지금이나 IBM은 MS의 최대 위협이다. ...

    한국경제 | 2006.06.21 00:00 | 안현실

  • 세계 최대 조립가구 이케아 신화 짠돌이 정신으로 280억弗 모았다

    ... 예술학교에 50만프랑(3억7000만원)을 기부해 언론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그러면서 그는 “무덤에는 한푼도 가지고 가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캄프라드는 이케아의 소유주이지만 지금은 공식 직함이 없다. 1986년 이케아 그룹 회장에서 은퇴한 뒤 고문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 그의 세 아들이 이케아에서 일하고 있다. 하지만 이케아 내에서 캄프라드의 영향력은 아직도 막강하다. 이케아는 2005 회계연도(2004년 9월~2005년 8월) 회사 홍보 자료에서 캄프라드를 이케아의 ...

    한국경제 | 2006.06.20 10:30

  • 440억달러의 투자신화를 쏘다

    ... 노인은 아침이면 산보를 하고 가판대로 걸어 나와 신문도 산다. 코카콜라를 입에 달고 다니며 시간이 남으면 미식축구 TV 중계를 보거나 카드 게임을 즐긴다. 정장을 해도 넥타이가 삐뚤어져 있는 등 어색하기 짝이 없다. 영락없는 은퇴한 시골 노인네다. 이 사람이 바로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이다. 440억달러를 가진 세계 두 번째 부자.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경제인(포천 선정). 세계에서 돈에 대해 가장 잘 알 것 같은 사람(포브스 조사). 세계 최고 부자인 ...

    한국경제 | 2006.06.20 08: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