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501-49510 / 54,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레드카드'로 끝난 지단의 마지막 무대

    ... '레 블뢰' 유니폼을 입고 프랑스를 대표하는 공격형 미드필더로 세계를 호령하던 지단이 18년 현역생활을 마무리하는 경기를 레드카드로 마감할 것이라고는 아무도 상상하지 못했던 일이다. 더구나 위기에 빠진 프랑스를 구하려고 대표팀 은퇴를 번복하고 월드컵 우승을 위해 '백의종군'한 그의 마지막 모습이 퇴장이 됐다는 것 자체가 축구팬들에게 충격으로 다가올 수 밖에 없었다. 지단은 레드카드를 받고 주심에게 항의를 했지만 워낙 명백한 반칙을 저지른 터라 쏟아지는 눈물을 ...

    연합뉴스 | 2006.07.10 00:00

  • thumbnail
    거미손 칸, 대표팀 은퇴

    '전차군단' 독일 축구대표팀의 수문장 올리버 칸(37.바이에른 뮌헨)이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 칸은 9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슈투트가르트에서 열린 포르투갈과 2006 독일 월드컵 축구대회 3-4위전이 끝난 뒤 독일 방송과 가진 인터뷰에서 "오늘이 독일을 위해 뛰는 나의 마지막 경기였다"며 은퇴의 뜻을 공식적으로 확인했다. 2002 한.일 월드컵 최우수선수(MVP)인 칸은 이번 대회에서는 동갑내기 옌스 레만(아스날)에게 주전 골키퍼 자리를 내준 ...

    연합뉴스 | 2006.07.09 00:00

  • 피구, 대표팀 은퇴 … '사라진 황금세대'

    ... 대표주자 루이스 피구(34.인터밀란)가 마침내 지난 15년 간 입어왔던 포르투갈 대표팀의 자줏빛 유니폼을 완전히 반납했다. 피구는 9일(한국시간) 새벽 치러진 2006독일월드컵 3-4위전 독일전에서 1-3으로 패한 뒤 대표팀 은퇴를 공식선언했다. 피구는 이날 후반 32분 스트라이커 파울레타와 교체출전해 경기종료 2분을 남기고 터진 누누 고메즈의 추격골에 크로스 도움을 주면서 팀의 '0패'를 모면하게 만들었다. 지난 1989년과 1991년 포르투갈의 세계...

    연합뉴스 | 2006.07.09 00:00

  • thumbnail
    [정종태 기자가 만난 투자고수] 배재규 삼성투신 인덱스부장

    만약 5~10년 후 자녀의 학자금 마련이 목표라면,또는 20~30년 후 은퇴 노후자금 마련이 목표라면 돈을 어디에 묻어두는 게 좋을까. 보통은 우량주에 장기투자하거나 아니면 펀드에 묻어두는 걸 떠올릴 것이다. 하지만 배재규 삼성투신 인덱스운용부장(45)은 전혀 다른 길을 제시한다. 바로 ETF(상장지수펀드)에 투자하라는 것이다. 그는 "우량주나 펀드에 묻어두는 것도 좋지만 그보다 장기적으로 시장이 오른다는 확신이 들면 지수상품에 투자하는 것이 ...

    한국경제 | 2006.07.09 00:00 | 정종태

  • 프랑스, 결승 이후 대대적 세대교체

    '아트 사커' 프랑스 축구대표팀이 2006 독일월드컵축구 우승 여부와 관계없이 대대적인 세대교체에 착수할 전망이라고 AP통신이 8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중원 사령관' 지네딘 지단(34.레알 마드리드)은 대표팀에서 은퇴하겠다고 선언했고 수비수 릴리앙 튀랑(34.유벤투스)과 미드필더 클로드 마켈렐레(33.첼시)도 '레 블뢰' 유니폼을 벗을 계획이기 때문이다. 골키퍼 파비앵 바르테즈(35,마르세유)도 월드컵을 마지막으로 은퇴할 것으로 보인다. ...

    연합뉴스 | 2006.07.08 00:00

  • 김세진 "프로배구 코트 떠난다"..은퇴 발표

    ... 남자배구의 간판으로 활약했던 `월드스타' 김세진(32.삼성화재)이 22년간의 선수 생활을 마감한다. 삼성화재는 7일 그 동안 팀 훈련에 참가하지 않았던 김세진에게 팀에 복귀하도록 설득했으나 본인이 선수생활을 접겠다는 뜻을 굽히지 않아 은퇴를 공식 발표했다. 김세진은 충북 옥천공고와 한양대를 거쳐 지난 1995년 삼성화재 창단 멤버로 입단, 주전 라이트로 활약하며 레프트 신진식(31), 센터 김상우(33)와 함께 팀의 겨울리그 9연패 위업을 이뤘던 간판 공격수다. 무릎과 ...

    연합뉴스 | 2006.07.07 00:00

  • 伊.佛 베를린서 '최후의 결전'

    ... 표시했다. ◇지단-토티 '고별 혈투' '아트사커 마에스트로'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과 이탈리아의 베테랑 미드필더 겸 스트라이커 프란체스코 토티(AS로마)는 이번 결승이 마지막 A매치가 될 가능성이 높다. 지단은 이미 현역 은퇴를 선언했고 토티도 독일월드컵을 끝으로 대표팀에서 은퇴하겠다는 의사를 직.간접적으로 밝혔다. 둘 다 마지막이라는 다짐으로 배수진을 친 것이다. 지단은 평소와는 전혀 다른 어법으로 '죽느냐, 사느냐'를 입에 올렸다. 준결승 독일전에서 ...

    연합뉴스 | 2006.07.07 00:00

  • thumbnail
    佛 공격 한수위 … 중원은 伊 '탄탄'

    ... 프랑스는 흰색 유니폼을 착용한다. ○지단-토티 '고별 혈투' '아트사커 마에스트로' 지네딘 지단과 이탈리아의 베테랑 미드필더 겸 스트라이커 프란체스코 토티는 이번 결승전이 마지막 A매치가 될 가능성이 높다. 지단은 이미 현역 은퇴를 선언했고 토티도 독일월드컵을 끝으로 대표팀에서 은퇴하겠다는 의사를 직·간접적으로 밝혔다. 지단은 평소와는 전혀 다른 어법으로 '죽느냐,사느냐'를 입에 올렸다. 토티는 조별리그까지 실망스러운 플레이를 보였지만 준결승전부터 팀에 ...

    한국경제 | 2006.07.07 00:00 | 김경수

  • 태극전사 맏형 최진철, 축구대표팀 은퇴

    2006 독일월드컵축구 스위스전에서 '붕대 투혼'을 펼쳤던 태극전사 '맏형' 최진철(35.전북)이 국가대표팀에서 은퇴하겠다고 선언했다. 최진철은 6일 울산 동구 서부구장에서 소속 팀 회복 훈련을 마친 뒤 "이번 주말 인천에서 열리는 K-리그 원정 경기를 마친 뒤 구단에 은퇴 의사를 밝힐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북은 최진철이 대표팀 은퇴 의사를 밝히는대로 대한축구협회에 공문을 보낼 계획이다. 축구협회는 최진철이 2002년 한일월드컵 4강 신화를 ...

    연합뉴스 | 2006.07.06 00:00

  • thumbnail
    [New Trend] 美 베이비붐세대 '창업붐' 세대로

    ... 자영업에 뛰어들 가능성이 높다고 5일 보도했다. 미국의 비영리 민간단체인 카우프만재단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창업을 주도한 그룹은 55세에서 64세 사이의 연령층인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이들 베이비부머가 본격적인 은퇴기에 접어들면서 창업붐이 더욱 심화될 것으로 CNN머니는 전망했다. 공공정책연구소인 AARP의 사라 릭스 수석정책고문은 "베이비부머의 80% 정도가 은퇴 후에도 계속 일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면서 "상당수는 자영업을 시도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06.07.06 00:00 | 신동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