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151-52160 / 54,6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시련에 무릎 꿇지마 ‥ '인생의 링에서…'

      흑인 슬럼가에서 태어나 24세에 링을 제패,40연승의 기록을 세운 사나이. 은퇴 10년 만에 권투계 복귀를 선언, 45세에 최고령 세계 헤비급 챔피언에 오른 사나이.권투계의 신화로 불리는 조지 포먼이다. '인생의 링에서 쓰러졌을 때 당당하게 일어서라'(조정래 옮김, 넥서스북스, 8천5백원)는 조지 포먼이 들려주는 삶의 지혜를 담고 있다. 그는 이 책에서 '인생은 권투시합과 같다. 무수히 쓰러지지만 끈질기게 일어서는 것, 인생이라는 링에서 우리는 ...

      한국경제 | 2003.07.18 00:00

    • 美 '경기침체 탈출' 선언 논란 야기

      ... 이미 2년이 다 돼 간다는 결론에 선뜻 동의하지 않으리라는사실을 의식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경제전문 사이트 CBS 마켓워치 닷컴은 NBER이 `바닥탈출' 시점이라고 밝힌 2001년 11월 이후 100만명 이상이 직업을 잃었고 은퇴노인들은 치솟는 약값과 저축에서나오는 소득의 감소로 고통을 받고 있으며 주가도 13%나 빠진데다 기업파산도 늘고있다는 점 등을 들어 NBER의 설명은 납득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마켓워치 닷컴은NBER의 경기침체 종료 선언이 보도된 ...

      연합뉴스 | 2003.07.18 00:00

    • DJ 존스씨와 경제대화

      ... 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당장은 외국인 직접투자가 줄어 걱정이지만 이 또한 잘 풀려 앞으로개선될 전망"이라면서 "북핵문제와 한미관계 개선에 김 전 대통령이 많은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대해 김 전 대통령은 "나는 은퇴한 사람"이라면서 "그런 일은 존스 명예회장처럼 한미우호와 경제협력에 기여해 왔고 한국사람 만큼 한국에 대해 애정과 관심을 가져온 분들이 해나가야 할 일"이라고 겸손한 태도를 취했다. 김 전 대통령은 "다만 전직 대통령으로서 할 ...

      연합뉴스 | 2003.07.18 00:00

    • 페어비언협회 "여왕 은퇴 허용하라"

      영국의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은퇴가 허용되고찰스 왕세자는 오랜 연인인 카밀라 파커 볼스와 결혼을 할 수 있어야 한다고 영국의중도 좌파 싱크 탱크인 페어비언협회가 15일 권고했다. 영국 언론 보도에 따르면 페어비언협회가 위촉한 10인의 독립적인 위원들은 1년여의 연구 끝에 마련한 '영국 군주제의 미래' 보고서에서 영국 왕실이 국민의 지지를 받으며 계속 유지되기 위해서는 `혁명적 변신'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보고서는 우선 왕실 인사들의 사생활과 ...

      연합뉴스 | 2003.07.16 00:00

    • 페이비언협회 "여왕 은퇴 허용하라"

      "영국의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사망 전에 왕위를 물려주고 은퇴할 수 있어야 한다." "찰스 왕세자는 오랜 연인인 카밀라 파커 볼스와 결혼할 수 있어야 한다." 영국의 페이비언협회가 위촉한 10인의 독립적인 위원들은 1년여의 연구 끝에 마련한 '영국 군주제의 미래' 보고서에서 영국 왕실이 국민의 지지를 받으며 계속 유지되기 위해서는 '혁명적 변신'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이 보고서는 우선 왕실 인사들의 사생활과 공적 의무를 ...

      한국경제 | 2003.07.16 00:00

    • 英 싱크탱크 '왕실 개혁' 촉구 … 여왕 은퇴ㆍ왕세자 재혼허용

      영국의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은퇴가 허용되고,찰스 왕세자는 오랜 연인인 카밀라 파커볼스와 결혼할 수 있어야 한다고 영국 중도좌파 싱크탱크인 페이비언협회가 15일 권고했다. 영국 언론에 따르면 페어비언협회가 위촉한 10인의 위원들은 '영국 군주제의 미래'란 보고서를 통해 영국 왕실이 국민의 지지를 받으면서 계속 유지되기 위해서는 '혁명적 변신'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 보고서는 특히 2백여년 전에 제정된 왕실 결혼법을 폐지,왕위 계승 ...

      한국경제 | 2003.07.16 00:00

    • 가톨릭 지도자가 젊어졌다..5년새 주교 12명 새로 임명

      한국 가톨릭 주교들이 크게 젊어졌다. 최근 5년 사이에 천주교 주교의 절반 이상이 정년(75세)을 맞아 은퇴하면서 40∼50대의 '젊은' 주교들이 대거 탄생했다. 특히 최근 김희중 신부와 유흥식 신부가 각각 광주교구 보좌주교와 대전교구 부교구장으로 임명되면서 주교단의 세대교체가 일단락됐다. 천주교 주교들의 세대교체가 본격화된 것은 지난 99년부터다. 이 해에 청주교구장 장봉훈 주교를 비롯해 이기헌(군종교구장) 최기산(인천교구장) 주교가 잇달아 ...

      한국경제 | 2003.07.16 00:00

    • NASA 우주비행사 비행경험은 절반 미만

      ... 우주비행에 나섰을 뿐 나머지 우주비행사들은 엔지니어링 업무와 존슨 우주센터에서 받는 강도높은 훈련을 요구하지않는 다른 분야에서 근무하고 있는 데도 NASA는 내년에도 더 많은 비행사들을 충원할 계획을 세우고있다고 지적했다. 은퇴한 우주비행사로 아메리카항공 여객기를 조종하는 커티스 브라운 씨는 6차례에 걸친 비행을 마친 뒤 젊은 후배들에게 기회를 줄 때라고 생각해 2000년 5월 NASA를 떠났다면서 "개인이나 사회에 모두 엄청난 손실이라고 본다. (NASA) ...

      연합뉴스 | 2003.07.16 00:00

    • 아르헨 바티스투타, 은퇴 고려

      아르헨티나 축구의 영웅 가브리엘 바티스투타(35.알-아라비)가 은퇴 의사를 밝혔다. 최근 카타르의 알-아라비 클럽으로 이적한 바티스투타는 14일(한국시간) 아르헨티나방송과 가진 인터뷰에서 "경기를 하는 게 싫증이 난다"면서 "이제 `충분하다'는말을 할 시점에 있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골을 실축했을 때마다 쏟아지는 팬들의 야유를 그만 받고 싶다"며축구에 더 이상 미련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하지만 알-아라비와 2년간 계약을 맺은 바티스투타가 ...

      연합뉴스 | 2003.07.14 00:00

    • 靑 '정대표 유임' 가닥잡나

      ... 비서실장과 유인태(柳寅泰) 정무수석의 13일 심야회동이후 이같은 기류변화가 표면화되고 있다. 유 수석은 14일 수석.보좌관회의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어제는 술만 먹었다"면서 "문 실장은 자신이 11일 기자들과 만나 `정계은퇴' 운운한 것은 와전된 것이라고 말했고, 정 대표도 `대선자금 발언은 의도가 없는 것'이라고 얘기했다"고 전했다. 유 수석은 또 `정 대표가 검찰수사 방관에 대한 청와대측 태도를 비난했다'는 일부 보도에 대해 "정 대표가 청와대에 ...

      연합뉴스 | 2003.07.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