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221-52230 / 54,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조 .. 변절 .. 정치인 명암

      ... 엇갈렸다. 선거기간 벼랑끝 싸움을 벌였던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후보는 57만여표 차이로 승패가 갈리면서 노 후보는 21세기 대한민국을 이끌 대통령으로 정상에 선 반면 `재수생'인 이 후보는 눈물 속에 정계은퇴를 선언해야 했다. 이런 승부 뒤에서는 각각 소신을 지키면서 대선승리의 기쁨을 함께 한 정치인이있는가 하면 정치권 주변에서 `배신' `변절'이라는 소리를 들으면서까지 정치행보를바꿨다가 동반추락한 경우도 적지 않았다. 대선 과정에서 ...

      연합뉴스 | 2002.12.20 00:00

    • 이회창후보 오늘 거취표명

      ...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후보는 20일 오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향후 거취에 대해 밝힐 예정이다. 이 후보는 19일 저녁 당사에 들러 "최선을 다했지만 국민의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면서 "우리 당의 앞으로의 진로와 제 자신의 앞으로 문제는 내일쯤 기자회견을통해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20일 회견에서 대선 패배의 책임을 지고 정계은퇴를 선언하는 방안을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안수훈 기자 ash@yna.co.kr

      연합뉴스 | 2002.12.20 00:00

    • 이회창 '정계 6년' 청산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가 '생애 두번째이자 마지막 도전'에 실패하고 6년여의 새로운 정치실험을 마감하고 홀연히 정계에서 은퇴했다. 이 후보는 20일 기자회견에서 "6년전 정치에 들어올 당시의 꿈을 이루지 못한 회한이 어찌 없겠습니까만 깨끗이 물러나겠다"면서 "비록 정치를 떠나지만 언제 어디에 있든 국민 여러분과 늘 함께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후보가 정계라는 미지의 세계에 발을 디딘것은 지난 96년 2월. '대쪽 대법관' '성역을 타파한 ...

      연합뉴스 | 2002.12.20 00:00

    • 한나라, 조기전당대회 추진

      ... 대선 패배에서 벗어나 당이 단합하고 화합해 국정에 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믿는다"면서 "23일 회의에서 그런 방향으로 당을 수습할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핵심당직자도 "지난 6년간 당을 지켜온 이회창(李會昌) 후보가 정계은퇴를 선언한 만큼 당이 구심점을 잃고 흔들릴 가능성이 높다"면서 "이런 때 개혁정당, 국민정당으로 환골탈태하고 당을 슬기롭게 수습하는 길은 전당대회를 조기에 개최해 강력한 지도력을 갖춘 새 지도부를 구성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12.20 00:00

    • 끝내 못이룬 '대쪽'의 꿈 .. 이회창 정치역정 6년 청산

      '생애 두번째이자 마지막 대권도전'에 실패한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가 20일 낙루 속에 정계은퇴 회견문을 낭독하고 6년간의 짧은 정치역정을 마무리했다. 이 후보는 1993년 문민정부의 등장과 함께 개혁·사정 작업을 주도해 '대쪽 법관' '성역을 타파한 감사원장' '소신 총리'라는 '별칭'을 얻으며 '거물급' 인사로 급부상했다. 그러나 총리의 권한 문제를 둘러싸고 당시 김영삼 대통령(YS)과 마찰을 빚어 야인으로 돌아갔고 그런 이 후보를 두고 정가의 ...

      한국경제 | 2002.12.20 00:00

    • 재도전 실패 이후보 거취

      ... 정치 청산과 새 정치'를 슬로건으로 내세우며 도도하게 형성된 노무현(盧武鉉)당선자의 바람앞에 일거에 무너졌다. 이 후보는 그동안 "이번이 마지막 도전"이라고 밝혀왔고, 후보 등록 직전 의원직도 사퇴했다는 점에서 전격적으로 `정계은퇴'의 결단을 내릴 가능성도 배제할 수없을 것으로 보인다. 이 후보는 20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선거패배 이후의 향후 거취에 대해 밝힐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후보의 패인은 일단 정계입문시 간직했던 `새 ...

      연합뉴스 | 2002.12.19 00:00

    • 프로축구 전남 황선홍 허벅지부상 심각

      ... 부위가 다시 도진 것 같다"면서 "현지 의사로부터 3개월 정도 요양이 필요하다는 말을 듣고 구단과 상의하기 위해 불가피하게귀국하게 됐다"고 말했다. 황선홍은 또 "부상이 심각해 내년 시즌에 뛸지 여부가 지금으로선 불투명하다"면서 "은퇴를 포함한 제반 문제를 구단 관계자들과 심도깊게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남은 일단 황선홍에게 최대한 휴식을 취하도록 배려해 줄 방침이지만 부상이예상외로 심각함에 따라 최악의 경우 은퇴를 선언할 수도 있어 내년 시즌 전력에 ...

      연합뉴스 | 2002.12.19 00:00

    • [NBA] 좌초 위기의 레이커스호

      ... 팽배해졌다. 지금까지 NBA 역사상 전 시즌 챔피언이 플레이오프에도 진출하지 못하는 수모를당한 것은 2차례로 보스턴 셀틱스('69-'70)와 시카고 불스('98-'99)가 있었지만, 당시 보스턴은 당대 최고의 수비수라는 빌 러셀이 은퇴했었고 시카고는 마이클 조던과스코티 피펜 등이 은퇴와 이적 등으로 팀을 떠난 터라 전력 약화가 불가피했었다. 하지만 레이커스는 3연패를 일군 주역인 오닐-브라이언트 콤비가 건재한터라 부진할 별다른 이유가 없다는 반응이다. 특히 초반 ...

      연합뉴스 | 2002.12.18 00:00

    • NBA 첫 흑인 구단주 탄생

      ... 있으며 미국에서 149번째 부자 자리에 이름을 올린 인물. 샬럿 구단은 2004-2005 시즌부터 NBA에 참여하게 되며, 첫해에는 일단 샬럿 콜리세움을 홈구장으로 사용한 뒤 이듬해 2억6천만달러를 들여 새로 짓게 될 경기장으로 옮긴다는 구상이다. 존슨은 또 다음 시즌 확실한 은퇴 의사를 밝힌 절친한 친구 마이클 조던(워싱턴위저즈)을 공동 구단주로 영입할 가능성도 큰 것으로 알려졌다. (샬럿 AP=연합뉴스) anfour@yna.co.kr

      연합뉴스 | 2002.12.18 00:00

    • 10년간의 미국민 소비열 내년에는 꺾일 듯 .. NYT

      ... 직접 연결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주택가격의 상승은 그간 주가의 하락을 상쇄함으로써 소비를 식지 않게 하는 요인으로 작용했으나 내년에는 주택가 상승률이 둔화될 것으로 보인다. 더구나 상대적으로 높은 연령대의 베이비붐세대들이 은퇴 후의 생활비 마련을 위해 저축을 더욱 늘릴 것으로 예상된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요인들이 종합적으로 작용하면서 그만큼 소비는 줄어들 것이며 지난 10년간의 소비열이 식는 전기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뉴욕=연합뉴스) 강일중 특파원 ...

      연합뉴스 | 2002.12.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