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261-52270 / 54,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당쇄신 해법 진통

      ... 박희태(朴熺太) 최고위원은 "당 쇄신기구에서 쇄신방안을 논의하되 새 지도체제등장때까지는 현 최고회의가 당을 이끌 수 밖에 없다"고 가세했다. 이에 대해 강재섭 최고는 "현체제로 대선에 실패했고 이회창(李會昌) 후보도 정계를 은퇴한 만큼 최고위원들이 물러나 전당대회를 빨리해야 한다"고 했고 강창희최고도 "당쇄신의 여백을 마련하기 위해 최고위원과 대전시지부 위원장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초재선 의원및 지구당위원장들이 주축이 된 미래연대는 이날낮 국회에서 ...

      연합뉴스 | 2002.12.23 00:00

    • 한나라 당쇄신 해법 진통

      ... 국민의 지지를 얻고 민주정당으로 거듭나야 한다"며 "젊은 의원들이 포함된 당 쇄신특별기구를 만들어 모든 문제를 풀도록 하는 절차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강 최고위원은 "현 체제로 대선에 실패했고, 이회창(李會昌) 후보도 정계를 은퇴한 만큼 최고위원들도 당쇄신과 단합을 위해 빨리 물러나야 한다"며 "현 체제가 물러가고 젊은층과 노장년층이 균형을 이루는 새로운 임시틀에서 아무런 한계없이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김진재(金鎭載) 최고위원은 "당을 ...

      연합뉴스 | 2002.12.23 00:00

    • 한나라, '쇄신.救黨' 논란

      ... 특히 서청원(徐淸源)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대표직을 사퇴했으나 최고위원들이 "수습이 우선"이라며 재신임했고, 당3역과 대변인의 사표도 반려됐다. 강재섭 최고위원은 "우리 지도체제에서 대선실패로 이회창(李會昌) 후보가 정계를 은퇴한 마당에 우리도 패배의 책임을 지고 사퇴해야 한다"고 했다. 강창희 최고위원도 "대선패배의 책임을 통감한다"며 최고위원과 대전시지부장직을 사퇴했다. 반면 박희태(朴熺太) 최고위원은 "쇄신도 단합을 위한 것" "서청원(徐淸源) 대표에게 ...

      연합뉴스 | 2002.12.23 00:00

    • JP `재기' 시도하나

      ... 2000년 16대 총선에서 참패, 의석수가 17석으로 줄었고 잇단 의원들의 탈당으로 현재 의원수는 고작 12명으로 2년간 교섭단체도 구성하지 못했다. 노 당선자가 `민주당 재창당'을 선언한 데다가 이회창(李會昌) 전 후보의 정계은퇴로 한나라당이 구심점을 잃게 됨에 따라 이후 정계개편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고이 과정에서 교섭단체를 구성, 활로를 찾겠다는 게 JP의 생각이다. 이를 위해 자민련은 `보수의 기치'를 높이 들고 의원영입에 적극 나서거나 `이삭줍기'에 본격 ...

      연합뉴스 | 2002.12.22 00:00

    • JP '보수 깃발' 다시 올리나 .. 2004년 총선서 재기노려

      ... 신중하게 생각해 대처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총재는 이를 위해 이인제 총재권한대행을 주축으로 '태스크 포스'를 구성해 대책을 마련할 것도 지시했다. 자민련은 노 당선자가 '민주당 재창당'을 선언했고 이회창 전 후보의 정계은퇴로 한나라당이 구심점을 잃게 됨에 따라 정계개편 과정에서 교섭단체를 구성,활로를 찾을 생각이다. 텃밭인 충청권을 위협하던 한나라당이 집권에 실패한 만큼 오는 2004년 총선에서 정치적 '충청권 수복'이 가능하다고 보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02.12.22 00:00

    • 누드 파문 체조 선수, 교단 떠나

      ... 21일(한국시간) 알려졌다. 학교측은 "학부모들로부터 프레세칸을 해고하라는 요청이 빗발쳤으며 그녀 또한수치심 때문에 교단에 설 수 없다며 사의를 표명해 사직 처리했다"고 밝혔다. 프레세칸은 지난 2000년 시드니올림픽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한 뒤 대학을 졸업하고 4개월 전부터 티미소아라에서 한 학교에서 체육 교사로 근무하고 있었다. 그러나 그녀는 지난 11월 일본 방문길에 라비니아 밀로소비치(26), 코리나 웅구레아누(22) 등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들과 함께 알몸으로 ...

      연합뉴스 | 2002.12.21 00:00

    • `창사랑'에 격려글 쇄도

      두번째 대선 도전에 실패한 이회창(李會昌) 전 후보가 정계를 은퇴하자 사이버 팬클럽 모임인 `창사랑'(www.changsarang.com)에 네티즌들의 격려가 쇄도하고 있다. 21일에도 접속이 폭주하면서 `창사랑' 사이트 속도가 평소보다 크게 떨어져 운영자가 네티즌들의 양해를 구하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사이트에는 `아름다운 패자'의 퇴장을 격려하거나 이번 선거결과에 대한 아쉬움과 회한을 토로하는 글이 많이 올랐다. 또 이 전 후보를 격려하기 ...

      연합뉴스 | 2002.12.21 00:00

    • [이회창 `낙루속 은퇴' 안팎]

      16대 대선에서 패배한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후보는 20일 여의도 당사에서 정계은퇴 선언을 하면서 3차례나 눈물을 쏟는 등 만감의 소회를 억누르지 못했다. 이 후보는 특히 미리 준비한 기자회견문을 읽어내려 가다가 "지난 5년간 숱한 고생을 같이 해오면서..."라는 대목에 이르러 참고 참았던 눈물을 내비치며 20초가량 말을 잇지 못했다. 그는 마음을 가라앉히고 다음 문장을 읽어나갔으나 곧바로 볼을 타고 흘러내리는 눈물을 멈출 수는 없었다. 이를 ...

      연합뉴스 | 2002.12.20 00:00

    • 이회창 정계은퇴 선언 .. '국민선택 겸허히 수용"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는 20일 "이제 정치를 떠나고자 한다. 깨끗이 물러나겠다"며 정계은퇴를 선언했다. 이 후보는 이날 한나라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저는 국민들의 선택을 받는데 실패했고,국민께서 내리신 선택을 겸허하게 받아들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노무현 당선자에게 축하를 드린다"면서 "부디 나라와 국민을 위해 헌신하는 좋은 대통령이 돼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법과 원칙을 바로 세우는게 평생의 소원이었고,진정한 ...

      한국경제 | 2002.12.20 00:00

    • 佛축구선수 지단, 대표팀 은퇴 시사

      ... 못할 것 같다. 지단은 20일(한국시간) 축구권위지인 '프랑스 풋볼'과의 인터뷰에서 "유로 2004챔피언십에 모든 것을 걸고 싶다"면서 "이것은 프랑스 국가대표로 뛰는 마지막이 될 수 있다"고 말해 2004년 이후 프랑스 대표팀 은퇴를 시사했다. 한편 지단은 이날 티에리 앙리(아스날)와 클로드 마켈렐르(레알 마드리드) 등 막강한 경쟁자를 물리치고 프랑스풋볼이 선정한 '올해 최고의 프랑스 축구선수'에 올랐다.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o

      한국경제 | 2002.12.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