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1-140 / 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권해효에 정체 자진 고백

    ... 하선(여진구 분)은 간신 신치수(권해효 분) 앞에서 자신이 광대라는 사실을 밝혔다. 용상을 둘러 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정쟁이 예고됐다.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중전 소운(이세영 분)과 함께 궁으로 돌아 온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와 함께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해 나갔다.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치는가 하면 대동법 시행을 앞두고 저잣거리로 거둥(擧動: 임금의 나들이)을 나가 백성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 나아가 하선은 “지금까지 간직해 ...

    텐아시아 | 2019.02.19 08:24 | 김지원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결국 광대 정체 탄로..풍전등화 용상 지킬 수 있을까

    ... 앞에서 자신이 광대라는 사실을 밝혀 강렬한 충격을 선사했다. 이에 용상을 둘러 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정쟁이 예고돼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중전 소운(이세영 분)과 함께 궁으로 돌아 온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와 함께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해 나갔다.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치는가 하면 대동법 시행을 앞두고 저잣거리로 거둥(擧動: 임금의 나들이)을 나가 백성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 나아가 하선은 “지금까지 ...

    스타엔 | 2019.02.19 08:12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권해효에 정체 커밍아웃

    ... 앞에서 자신이 광대라는 사실을 밝혀 강렬한 충격을 선사했다. 이에 용상을 둘러 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정쟁이 예고돼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중전 소운(이세영 분)과 함께 궁으로 돌아 온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와 함께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해 나갔다.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치는가 하면 대동법 시행을 앞두고 저잣거리로 거둥(擧動: 임금의 나들이)을 나가 백성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 나아가 하선은 “지금까지 간직해 ...

    한국경제TV | 2019.02.19 07:26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백성들 곁에서 성군의 면모 발산!

    ... 남자’ 여진구가 민생 탐방에 나선다. 본격적으로 성군 길을 걷고 있는 여진구의 행보에 더욱 귀추가 주목된다. ‘왕이 된 남자’측이 12회 방송을 앞둔 18일, 여진구(광대 하선 역)가 김상경(도승지 이규 역)과 함께 백성들과의 대화를 위해 직접 저잣거리로 나선 모습을 공개해 이목을 끈다. 지난 방송에서는 하선과 이규가 궁노출신인 주호걸(이규한 분)에게 재능만 보고 관직을 주는가 하면 과거 시험에 귀천을 없애는 파격적인 모습이 그려졌다. ...

    스타엔 | 2019.02.18 17:29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정체 탄로→'변란' 까지..숨통 옥죄는 쌍방 위기

    ... 수 있다면 무엇인들 못 드리겠습니까?”라며 노골적인 역심을 드러내고 있다. 이어 범차와 사신단이 편전에 들이닥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범차는 비어 있는 용상을 보고 외교적 결례를 꼬집으며 분개하고, 이와 동시에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이 땅에서 또 다시 변란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말하고 있어 위기감이 가파르게 치솟는다. 한편 궁궐에 돌아온 하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옥쇄를 찍는 하선에게서 임금의 ...

    스타엔 | 2019.02.18 12:20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정체 탄로 날 위기에 “지금까지 인연 끊어내야 할 때”

    ... “제가 용상에 오를 수 있다면 무엇인들 못 드리겠습니까?”라며 노골적인 역심을 드러내고 있다. 이어 범차와 사신단이 편전에 들이닥친다. 범차는 비어 있는 용상을 보고 외교적 결례를 꼬집으며 분개한다.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이 땅에서 또 다시 변란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말하고 있어 위기감이 가파르게 치솟는다. 궁궐에 돌아온 하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옥쇄를 찍는 하선에게서 임금의 위엄이 ...

    텐아시아 | 2019.02.18 09:31 | 김지원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정체 탄로 이어 변란까지 '숨통 옥죄는 쌍방 위기'

    ... 용상에 오를 수 있다면 무엇인들 못 드리겠습니까?”라며 노골적인 역심을 드러내고 있다. 이어 범차와 사신단이 편전에 들이닥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범차는 비어 있는 용상을 보고 외교적 결례를 꼬집으며 분개하고, 이와 동시에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이 땅에서 또 다시 변란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말하고 있어 위기감이 가파르게 치솟는다. 한편 궁궐에 돌아온 하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옥쇄를 찍는 하선에게서 임금의 위엄이 느껴지는 ...

    한국경제TV | 2019.02.18 08:20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뭉치면 시너지 폭발

    ... 설레는 호흡은 한겨울 시청자들의 가슴에 봄을 불러왔다. 하지만 소운이 하선의 정체를 알게 된 뒤 이들의 달콤함은 변했다. 지난 방송 말미에는 목숨까지 내던진 두 사람의 절절한 모습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 하선·이규(김상경) 하선과 도승지 이규가 시청자들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가짜 임금 노릇을 하는 하선이 잘못할 때마다 이규는 호랑이 선생으로 변해, 뒤바뀐 군신 관계로 웃음을 선사한다. 하지만 하선에게서는 성군의 자질이 드러나고 진짜 임금 ...

    텐아시아 | 2019.02.17 08:38 | 김하진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김상경, 인생 캐릭터 경신...'주군 독살한 희대의 충신'

    ... 출연 중인 김상경. / 사진제공=tvN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에서 배우 김상경이 입체적인 캐릭터와 명품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왕이 된 남자'에서 김상경은 임금을 독살한 희대의 충신 도승지 '이규' 역으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이규는 귀천을 따지지 않는 세상을 여는 것이 일생일대의 목표인 인물이다. 뜻을 함께 하던 임금 이헌(여진구)이 폭정을 일삼고 손을 쓸 수 없을 정도로 망가지자 용상을 대리하던 광대 ...

    텐아시아 | 2019.02.15 14:30 | 태유나

  • thumbnail
    징용피해유족, 미쓰비시 방문…"3월1일 강제집행 개시 용의"

    ... 이행을 촉구했다. 지원단 등은 해당 기업이 협의에 응하지 않을 경우 내달 1일 강제집행 절차를 개시할 용의가 있다고 밝히고, 그런 내용을 담은 통보서를 전달했다. 미쓰비시(三菱)중공업에 대한 징용피해 소송의 원고 유족인 박재훈 이규매 씨, 근로정신대 피해 소송의 원고 유족인 오철석 씨는 이날 오전 최봉태 변호사 등과 도쿄 마루노우치(丸ノ內)에 있는 미쓰비시중공업 본사를 찾았다. 박 씨와 이 씨는 피해자의 사진을 들었다. 방문에는 '나고야 미쓰비시 ...

    한국경제 | 2019.02.15 13: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