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54061-454070 / 548,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제가 먼저‥ 과거사 정리가 먼저‥ 열린우리 '랬다 저랬다'

    열린우리당 과거사 규명을 포함한 개혁과 경제 살리기라는 '두마리 토끼' 사이에서 오락가락하고 있다. 지난달 중순부터 지금까지 한달보름여 동안 당의 우선순위가 경제에서 과거사로,또 과거사에서 경제로 옮겨다니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 "경제가 최우선"라며 "경제와 민생 안정의 기조 위에서 개혁과제가 추진돼야 한다"고 '경제올인'을 선언했다. 런 경제우선 행보는 노·사·정 대타협기구 구성 추진 등으로 구체화되면서 힘을 받는 듯했다. 하지만 노 대통령 25일 ...

    한국경제 | 2004.08.26 00:00

  • 미국 加州 아웃소싱 금지법안 논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상원은 인도 등지에 대한 아웃소싱 금지법안 득보다 실 많다는 객관적인 연구기관의 지적을 무시하고 를 통과시켰다고 힌두스탄 타임스가 26일 보도했다. 민주당 과반의석을 차지하고 있는 캘리포티아주 상원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강하게 밀어붙이고 있는 6개의 아웃소싱 금지법안 가운데 하나를 찬성 21, 반대 14로 지난 23일 통과시켰다. 법안은 캘리포니아주에 있는 미국 기업들 일자리를 인도 등 저인건비 국가로 전하는 것을 ...

    연합뉴스 | 2004.08.26 00:00

  • "개성공단은 남북협력 모델" .. FT

    북한 개성공단 조성작업 올해말 공장 입주를 앞두고 활발하게 진행되면서 남북협력의 모델로 자리잡고 있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26일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개성공단 조성은 50년 상된 남북간 적대관계를 청산하고 새로운 ... 특히 개성공단에는 올해말 한국과의 철도가 연결될 예정인데다 한국으로부터 전력도 공급받게 될 것으로 보여 성공 가능성 주목된다. 물론 개성공단 조성은 김대중(金大中) 전 대통령의 노벨상 수상과 관련돼 한국내의 적지 않은 비판을 받았던 ...

    연합뉴스 | 2004.08.26 00:00

  • 한 발전연, '친일.독재 원죄' 정리 요구키로

    재오(李在五) 김문수(金文洙) 박계동(朴啓東)의원 등 한나라당 국가발전연구회(발전연) 회원들 오는 28∼30일 전남에서 열리는당 소속 의원 연찬회 때 행정수도 전 반대 당론 결정과 당내 친일.독재 원죄 문제정리를 정식 요구할 ... 대응 방안을결정,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당내 친일.독재 원죄 청산 주장은 사실상 고(故) 박정희(朴正熙) 전 대통령과 관련된 것인 만큼 박근혜(朴槿惠) 대표를 겨냥한 것으로 볼 수 있어 연찬회 때주류와 비주류간 치열한 논쟁 불가피할 ...

    연합뉴스 | 2004.08.26 00:00

  • 클린턴 9월 한국 온다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회고록 '빌 클린턴의 마 라이프' 출간을 기념해 한국을 방문한다. 책의 한국어판을 발간한 도서출판 물푸레의 우문식 대표는 클린턴 전 대통령 오는 9월 중순께 방한한다고 26일 밝혔다. 구체적 ... 지금은 공개할 수 없지만 9월15일 전후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출판사측의 초청 형식으로 한국을 찾을 클린턴 전 대통령은 1박2일의 짧은 체류 기간에 대규모 출판기념회와 저자 서명회,강연회,언론인터뷰 등을 할 것으로 전해졌다. 클린턴 ...

    한국경제 | 2004.08.26 00:00

  • "라크 상황으로 주한미군 철수규모 배증" .. 홍준표 의원

    ... 소속 로레타 산체스(민주당) 의원은 26일 주한미군 감축과 관련, "당초 미군 6천500명을 철수시키려 했으나 라크 상황 어려워져 1만2천명으로 철수규모가 늘어난 것"라고 말했다고방미중인 한나라당 홍준표(洪準杓) 의원 전했다. ... "미군감축은 전통적인 미국의 한반도 정책변화를 의미하는 것 아니며, 라크 현지 상황과 관련해 주한미군의 재배치 필요성 높아진 데 따른 불가피한 조치"라며 말했다. 그는 또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 지난 16일 발표한 해외주둔 ...

    연합뉴스 | 2004.08.26 00:00

  • 美, 아프간에 보병중대 110명 추가 파병

    ... 중대 병력 110명을 추가 파병할 것이라고 니콜러스 번스 나토 주재 미국 대사가 25일 밝혔다. 번스 대사는 날 성명에서 경장갑차로 무장한 보병중대는 아프간 수도 카불에서 임무 수행중인 나토군을 지원하는 신속 대응군으로 역할을 ... 치러진다. 나토 회원국 정상들은 지난 6월 회담에서 현재 6천500명인 아프간 주둔 나토군을 보강해달라는 하미드 카르자 아프간 대통령의 요청을 받아들이기로 합의한 바있다. 에따라 스페인과 탈리아가 각각 대대 병력을 추가 파병할 ...

    연합뉴스 | 2004.08.26 00:00

  • "미국인 대다수 신앙심 깊은 대통령 원해"

    미국인 대다수는 신앙심 깊은 대통령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전문기관인 `퓨(Pew) 리서치 센터'가 달 초 실시, 24일 발표한 설문조사결과에 따르면 대통령 강한 종교적 믿음을 갖는게 중요하다고 답한 응답자는 72%나 ... 답했다. 케리 후보가 과도하게 신앙심을 드러낸다고 답한 응답자는 10%였다. 또 응답자의 52%는 공화당원들 친(親)종교적이라고 답했으며 민주당원들 친종교적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보다 낮은 40%였다. 응답자의 64%는 ...

    연합뉴스 | 2004.08.25 00:00

  • 대통령 "여성대법관 우리사회 긍정 변화 계기"

    ... 대법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노 대통령은 임명장을 수여한 후 환담한 자리에서 "(최초의) 여성 대법관 나왔다는 사실만으로도 앞으로 우리 사회 여러 분야에 긍정적 변화가 생길 것"라며"그렇지 않았으면 아무리 여성이라도 많은 사람들의 지지를 받기 어려웠을 것"라고 말했다고 청와대 소식지인 '청와대 브리핑' 전했다. 앞서 노 대통령은 퇴임하는 조무제(趙武濟) 대법관에게 청조근정훈장을 수여했다. (서울=연합뉴스) 고형규기자 uni@yna...

    연합뉴스 | 2004.08.25 00:00

  • 필리핀 '금융위기설' 확산.. 아로요 대통령 "재정위기 심각" 경고

    필리핀 금융위기설 일파만파로 확산되고 있다. 글로리아 아로요 필리핀 대통령 재정위기를 전격적으로 경고하고 나서자 주가와 페소화 가치가 일제히 급락하는 등 필리핀 금융시장 심각한 충격에 휩싸이고 있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 불안심리를 반영,국채금리는 큰 폭의 오름세(국채가격 급락)를 보였다. 4년만기 재무부 국채 입찰에서 낙찰 금리는 전보다 0.75%포인트 오른 11.75%에서 결정됐다. ◆만성적인 나라 빚에 '신음'=현재 필리핀 정부의 공공부채는 ...

    한국경제 | 2004.08.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