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35051-535060 / 558,3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대통령, '부도방지협약' 보완 지시] '대란설' 차단..배경

      김영삼대통령 23일 수석비서관보고회의에서 "금융기관 유없 기업 자금을 회수, 경영위기에 몰리는 일 없도록 하라"고 지시한 것은 현재 시중에 나돌고 있는 "금융대란설" 심상치 않다고 판단한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현재와 같은 상황을 방치했다간 금융대란 실제로 현실화돼 가뜩이나 침체된 국가경제가 겉잡을수 없는 상태로 빠져버릴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 하기 위한 의지가 담겨 있다는게 일반적인 풀이다. 김대통령은 금융대란설차단을 위한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1면톱] "기업 경영위기 방치말라" .. 김대통령 지시

      ... 나돌고 있는 금융대란설 및 기업부도증가와 관련, "금융기관 정당한 유없 대출을 중단하거나 자금을 회수해 기업 경영위기에 몰리는 일 없도록 재정경제원에서 필요한 조치를 취하라"고 지시했다. 김대통령날오전 청와대에서 ... 경기하강기에 재무구조가 나쁜 기업들 자금 난을 겪고 부실화되는 것은 경제 구조조정기에 나타나는 불가피한 현상" 라고 지적하고 "대기업 연쇄부도를 내면 국내 금융시장의 신용위기와 국제금융시장에서의 신인도 하락으로 위기가 실제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김대통령, '부도방지협약' 보완 지시] 후속대책

      재정경제원 금융질서 안정차원에서 비상대응체제에 들어갔다. 강경식 부총리겸 재경원장관의 아이디어로 탄생한 부도방지협약의 부작용 으로 기업어음 졸지에 휴지조각 되는등 자금시장패닉현상 연일 확대 재생산되고 있기 때문이다. 더욱 김영삼대통령도 23일 금융대란설을 조기진화 하기 위한 정책 방향을 제시하는 등 정권적 차원의 관심을 표명했다. 재경원은 같은 사태까지 르게된 주범을 종금사및 할부금융사로 지목, 부총리와의 간담회를 소집하기로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김대통령, '부도방지협약' 보완 지시] 강 부총리 일문일답

      강경식 부총리겸 재정경제원장관은 23일오전 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금융대란은 없을 것"라고 강조했다. -금융감독체제개편에 대한 생각은. "공식입장표명은 금개위보고후 금융정책실에서 검토한 사항을 본뒤에 결정 하겠다" -금융감독체계 일원화에 대한 개인 생각은. "개인생각은 "국정계획 24"(강부총리의 저서)에 잘 나타나 있다. 그러나 재경원 전체 입장에서는 정리된게 없다" -평소 통화신용정책은 한국은행에 맡기고 금융감독권한은 정부가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금융대란' 없다] 각종 지표 양호 .. 종합주가지수 오름세

      금융위기론 번지고 있다. 대통령 나서서 부도방지협약의 문제점을 거론하고 경제 부총리가 업계 사장단을 소집하는 등 정부도 대응에 분주한 모습이다. 한보와 삼미그룹 등 연이어 초대형 부도를 터뜨린 후 한때 잠잠하던 연쇄 보도설 최근 다시 증권가를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다. 진로와 대농그룹 잇달아 부도방지협약 대상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높아가는 불안감에 기름을 끼얹은 형국 됐다. "과연 금융대란은 올 것인가" 한마디로 "대란은 없다"는게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야권 강력 반발...정국 긴장 .. '지방자치단체장 사정'

      야권 23일 한보관련 수사가 마무리된 직후 터져나온 사정당국의 지방자치 단체장 등에 대한 내사에 강력히 반발하고 나서 정국긴장 고조되고 있다. 국민회의는 날 송언종 광주시장 유종근 전북지사 등 소속 지방자치단체장 ... 타인수사에 임해야 하며 탈당 중립내각 구성 등 야당의 정국해법을 수용해야 한다는 공식입장을 확인했다"고 정동영 대변인 전했다. 날 회의참석자들은 전당대회를 전후로 김대통령 김총재에게 화환을 보내는 등 화해제스처를 보인 것은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현대 창립 50주년] 세계 각국서 축하메시지..리셉션 스케치

      ... 서울 하얏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현대그룹 창립 50주년 행사에는 고건 총리를 비롯한 각계 인사 2천4백명 참석. 리셉션은 정주영 명예회장의 인사말, 정몽구 그룹회장의 기념사, 유창순 전총리의 축사, 해외 인사들의 축하메시지, ... 생일을 자축했고 협력업체 대표들도 대거 참석해 기쁨을 함께 나누는 모습. .날 행사 분위기는 세계 각국의 명사들 보내온 축하메시지가 영상으로 소개되면서 한껏 고조. 영상물에는 라모스 필리핀 대통령과 책 웰치 제너럴일렉트릭회장,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저가대형주 조정 '끝' .. 730선 회복

      ... 저가대형주도 조정을 끝내고 오름세로 돌아섰으며 지분소유제한 완화 소문으로 은행주도 크게 상승했다. 고객예탁금 8백33억원 늘었다는 소식도 증시 반등에 크게 기여하며 종합주가지수는 하룻만에 730선을 회복했다. 장중 동향 ... 전장초반 7백15선까지 밀리며 추가하락에 대한 우려감 확산됐다. 그러나 엔고장세의 방향타 역할을 하는 대우중공업 강하게 상승하며 저가 대형주의 동반상승을 가져와 장세흐름을 바꿔놓았다. 후장들어 김영삼 대통령 부도관련대책을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대표프리미엄' 본격화됐다"..신한국 비주류 집단반발 조짐

      신한국당 회창 대표와 반 대표 진영 대통령후보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 일자와 대표의 대표직 사퇴문제를 놓고 극도의 감정대립을 보이고 있다. 당 일각에서는 지금과 같은 상황 계속될때 과연 정상적인 경선 뤄질수 있을지에 의문을 표하고 있는가 하면 전당대회를 전후해 당 분열되지나 않을까 우려하고 있다. 대표는 23일 오전 청와대 고위관계자에게 내달 16일 후부터 8월초까지는 전당대회 장소를 물색하기 어렵다는 점을 들어 당초 의도한대로 ...

      한국경제 | 1997.05.23 00:00

    • "위기관리능력 검증 받았다" .. 최병렬의원 경선출마 선언

      최병렬 의원 23일 신한국당 대통령후보 경선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최의원은 날 서울 팔래스호텔에서 "대통령후보 경선출마 보고대회"를 갖고 "현재 우리사회는 6.25후 최대의 위기상황에 처해 있다"면서 "지금 우리에게 ... 관철했던 일 등을 열거하며 자신이야말로 난국을 헤쳐나갈수 있는 소신과 추진력을 검증받았다 고 자평했다. 최의원은 어 위기 극복을 위한 국가혁신 10대 과제를 제시했다. 우선 정부기능 조정과 관련, "서비스분야는 조직과 인원을 ...

      한국경제 | 1997.05.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