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31-4640 / 5,0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동국.설기현, 본프레레 감독 '눈도장'

    이동국(광주)과 설기현(안더레흐트)이 첫 실전무대에서 요하네스 본프레레 신임 감독의 눈도장을 찍었다. 이동국과 설기현은 7일 파주 NFC에서 열린 한국축구대표팀과 광운대의 연습경기에서 전.후반 90분을 풀타임으로 뛰며 2골씩 몰아넣어 5-0 승리를 이끌었다. 본프레레 감독의 취임 이후 처음으로 치른 실전경기에서의 맹활약이어서 일단 다가올 아시안컵에서 중용될 가능성을 높인 셈. 왼쪽 날개로 선발출장한 설기현은 경기 시작 5분만에 이관우(대전)와 ...

    연합뉴스 | 2004.07.07 00:00

  • 본프레레호, 나흘만에 본격 담금질

    ... 모습이었다. 이날 훈련에는 또 대표팀 훈련을 자원한 박지성(PSV 에인트호벤)과 군사훈련을 마치고 처음 소집된 차두리(프랑크푸르트)가 가세해 활기를 북돋웠다. 하지만 한 달만에 축구공을 잡은 차두리와 올스타전에서 발목을 다친 이동국(광주)이 안정환(요코하마), 김태영, 김남일(이상 전남) 등은 재활훈련자 대열에 머물렀고 김대의(성남), 김성근(포항)이 부상 악화로 대표팀을 떠나는 악재로 20명만이 제대로 훈련을 받을 수 있었다. 이중 골키퍼가 3명이어서 10대10 ...

    연합뉴스 | 2004.07.06 00:00

  • [프로축구] 이관우, 캐넌슛 콘테스트 우승

    ... 골포스트를 한 참 넘어가는 슛을 쏘아 한밭벌을 웃음으로 달구었다. 이날 경기에는 중부올스타에서 이기형(성남), 김은중(서울), 최태욱(인천), 이관우(대전), 이운재(수원)가, 남부올스타에서 김영광(전남), 김병지(포항), 이동국(광주), 김남일(전남), 쿠키(부산)이 참가했다. 한편, 캐넌슛 콘테스트가 끝난 후 연이어 벌어진 올스타 화합의 릴레이에서는 부산이 수원과 광주를 제치고 1위로 골인했다. (대전=연합뉴스) 송광호기자 buff27@yna.c...

    연합뉴스 | 2004.07.04 00:00

  • [프로축구] 올스타전, 김은중 '별중의 별'

    ... 교체 멤버 김도훈(성남)에게 헤딩 추가골을 얻어맞아 주저앉았다. 작년 정규리그 MVP.득점왕을 싹쓸이한 김도훈은 올 시즌 전반기 내내 부진했으나 올스타전에서 짜릿한 골맛을 봐 후반기 활약을 예고했다. '올스타전의 사나이' 이동국은 전.후반 한차례씩 크로스바와 포스트를 맞추는 '골대의 불운'에 울었다. 남부선발팀의 최순호 포항 감독은 후반들어 '꽁지머리' 수문장 김병지(포항)를필드플레이어로 깜짝 기용해 스트라이커 임무를 맡겨 팬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했다. ...

    연합뉴스 | 2004.07.04 00:00

  • [프로축구] 김남일, 올스타 인기선수상 확정

    ... 홍명보(포항), 2003년에 이관우(대전)가 각각 수상했다. 가장 빠른 슛을 가리는 케넌슛 콘테스트에는 중부올스타팀에서 이기형(성남),김은중(서울), 최태욱(인천), 이관우(대전), 이운재(수원)가, 남부올스타에서 김영광(전남). 김병지(포항), 이동국(광주), 김남일(전남), 쿠키(부산)가 참여한다. 캐넌슈터 대결에서는 2002년 역대 최고 스피드인 시속 138㎞짜리 슛을 쏜 이기형(성남)과 올림픽팀 캐넌슈터 최태욱(인천)이 강력한 후보로 꼽힌다. 한편 당일 최고의 활약을 보여줘 ...

    연합뉴스 | 2004.07.02 00:00

  • [프로축구] '별중의 별' 누가 될까

    ... 여기다 K리그 '터줏대감'격인 각팀 베테랑과 특급 용병들도 정규리그에서 미처보여주지 못한 활약을 한밭벌 팬들 앞에서 선보일 기세다. ◆킬러 '맞수대결' 양팀 공격의 선봉은 중부팀의 '샤프' 김은중(서울)과 남부팀의 '라이언킹' 이동국(광주)이 맡았다. 전기리그 5골로 우성용(포항)과 함께 '토종' 득점 1위를 달린 김은중은 98년 데뷔 시즌부터 7년 연속 올스타에 뽑힌 만큼 이번에는 반드시 최우수선수(MVP)상을 거머쥐겠다며 단단히 벼르고 있다. 98년과 ...

    연합뉴스 | 2004.07.01 00:00

  • 태극전사들, "본프레레가 히딩크보다 깐깐"

    ... 저었다. 최진철(전북)은 "본프레레 감독이 히딩크 감독보다 더 다혈질"이라며 "히딩크때의 체력훈련 이후 이렇게 힘든 적이 없었다. 나 같은 노장이 오전과 오후에 2시간씩훈련을 하는 것은 죽으라는 얘기"라며 힘든 표정을 지었다. 이동국(광주)은 "어제는 회복훈련 정도만 하고 끝나는 줄 알았는데 방심하다 당했다"고 농담한 뒤 "훈련 강도를 조금 줄여달라고 건의하고 싶다"고 말했다. 선수들은 하지만 본프레레 감독의 고강도 조련이 집중력을 높이기 위한 훈련 과정이라고 보고 ...

    연합뉴스 | 2004.06.30 00:00

  • <프로축구> 김남일, 올스타 최다 득표

    ... 이운재, 수비수 최진철, 미드필더 김남일, 포워드최성국(울산 현대)이 각각 차지했다. 김병지(포항 스틸러스)는 통산 9번째 올스타전에 참가해 역대 최다 출전 기록을세웠고 올스타전 최다 득점(8골)과 최다 MVP(3회) 수상에 빛나는 이동국(광주 상무)은 통산 7번째로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일본 J리그에 진출한 중부팀의 조재진은 새 둥지인 시미즈와의 입단 계약으로 올스타전에 참가하지 못하게 됐고 당초 감독 추천으로 남부팀에 뽑혔던 모따(전남 드래곤즈)는 ...

    연합뉴스 | 2004.06.29 00:00

  • [프로축구] 김남일, 올스타 최다 득표

    ... 이운재, 수비수 최진철, 미드필더 김남일, 포워드최성국(울산 현대)이 각각 차지했다. 김병지(포항 스틸러스)는 통산 9번째 올스타전에 참가해 역대 최다 출전 기록을세웠고 올스타전 최다 득점(8골)과 최다 MVP(3회) 수상에 빛나는 이동국(광주 상무)은 통산 7번째로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다. ◆포지션별 베스트 11 ▲중부팀 △GK= 이운재(수원) △DF= 조병국(수원) 이기형 싸빅(이상 성남), 김치곤(서울) △MF= 이관우(대전) 최태욱(인천) 이을용 김동진(이상 ...

    연합뉴스 | 2004.06.29 00:00

  • [프로축구] 우성용.산토스, 포항 우승의 힘

    ... 자축했다. 공격의 핵인 우성용은 191㎝의 장신을 이용한 고공 헤딩슛을 무기로 2001, 2002시즌 2년 연속 득점 2위에 올랐던 스트라이커. 우성용은 2002시즌을 마치고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뒤 원 소속팀과의 협상이틀어지자 이동국(광주)의 상무 입대로 새 골잡이를 찾던 포항의 러브콜을 받아들여7년 동안 정들었던 부산 아이콘스를 떠났다. 이적 첫해 우성용은 8개의 도움을 기록했지만 득점은 7위(15골)에 그쳤고 팀도7위로 시즌을 마감해 다소 아쉬움을 남겼다. ...

    연합뉴스 | 2004.06.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