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1-190 / 23,9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말레이 간 이재용 "배터리 담대하게 투자"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에게 설과 추석은 남들처럼 ‘쉬는 날’이 아니다. 공장과 사무실 문을 닫는 국내 사업장과 달리 숨 가쁘게 돌아가는 해외 사업 현장을 찾는 시간이다. 올해 이 회장이 점찍은 곳은 삼성SDI의 말레이시아 2차전지 공장. 지난 7년여간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 등으로 이 회장이 검찰 수사와 재판을 받는 동안 투자 적기를 놓친 배터리 사업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찾았다는 분석이다. 이 회장이 ...

    한국경제 | 2024.02.12 18:30 | 김채연

  • thumbnail
    [백광엽 칼럼] 이재용과 삼성을 마녀화한 사람들

    마녀사냥은 언제나 정의의 이름으로 거행된다. 하지만 본질은 비이성적 야만이다. ‘이재용 경영권 불법승계 의혹’은 마녀사냥 서사에 부합하는 상징적 사건이다. 참여연대 민변 진보정당 등 자칭 ‘정의의 대변자’들이 사냥 선봉대다. 그들에게 삼성은 ‘공동체를 위협하는 마녀집단’의 수괴로 제압 대상이다. 1심 재판부는 이재용 회장, 임직원, 회계사 등 14명 기소자 전원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

    한국경제 | 2024.02.12 18:00 | 백광엽

  • thumbnail
    3년 5개월 만에…이재용 재판부 '수도승 생활' 청산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으로 기소된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에게 무죄를 선고한 박정제 판사(사법연수원 30기·사진)가 최근 서울고등법원으로 자리를 옮겼다. 3년5개월에 이르는 이 회장의 1심 재판 기간에 외부 접촉을 최소화하는 등 공정성 시비를 피하기 위해 각별히 신경 쓴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 소속이던 박 판사는 지난 5일 대법원이 단행한 고법 판사 인사를 기점으로 서울고법으로 자리를 옮겼다. ...

    한국경제 | 2024.02.12 17:48 | 민경진/권용훈

  • thumbnail
    [특파원 칼럼] IT 생태계 약육강식 시대

    ... 주가가 큰 폭으로 오르며 뉴욕증시 상승을 주도했다. 이들과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하는 한국 기업들의 주가는 온도차를 보였다. 삼성전자는 작년부터 지금까지 6만~7만원대에서 횡보하고 있다. 애플이 비전프로를 출시한 뒤 3일이 지난 5일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은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부당합병·회계부정 혐의에 대한 무죄 판결을 받았다. 2020년 9월 기소된 후 3년5개월간 발생한 경영 차질에 대한 보상은 받을 길이 없다. 네이버의 주가도 작년과 비슷한 수준이고, ...

    한국경제 | 2024.02.12 17:21 | 최진석

  • thumbnail
    현대車, 지난해 배당 64% 확대…개인 1위는 역시

    지난해 주요 대기업 중 배당액을 가장 많이 늘린 곳은 현대차와 기아, 가장 많은 배당금을 받은 개인은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으로 파악됐다. 기업분석연구소 리더스인덱스는 매출 상위 500대 기업 중 지난 8일까지 현금 및 현물배당을 발표한 76개 기업들의 배당액을 조사한 결과를 12일 공개했다. 이들 기업의 배당금 총액은 이전해 대비 9.3% 늘어난 28조 4,486억 원으로 집계됐다. 금액 기준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현대자동차로 63.8%(1조 ...

    한국경제TV | 2024.02.12 13:20

  • thumbnail
    말레이 간 이재용 "어렵다고 위축되지 말고 담대하게 투자해야"

    1심 무죄 선고 이후 첫 행보…스름반 삼성SDI 배터리 공장 점검 가족과 떨어져 근무하는 임직원 격려…쿠알라룸푸르 시장 반응도 살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설 연휴 말레이시아 스름반을 찾아 배터리 사업을 점검하며 "어렵다고 위축되지 말고 담대하게 투자해야 한다"고 밝혔다.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 사건 1심 결과가 나온 이후 첫 공개 행보이자 올해 첫 해외 출장이다. 12일 삼성에 ...

    한국경제 | 2024.02.12 13:00 | YONHAP

  • thumbnail
    이재용 "일희일비 말고 변화 주도"…올해 첫 해외 출장지 '말레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올해 첫 해외 출장지로 말레이시아 스름반(Seremban)을 찾아 배터리 사업을 점검했다. 1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회장은 지난 9일 현지에서 사업 현황을 보고받고 SDI 배터리 1공장 생산현장 및 2공장 건설현장을 살펴봤다. 현재 1공장을 가동하고 있는 삼성SDI는 향후 크게 성장할 원형 배터리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2022년부터 2공장을 건설하고 있다. 2공장은 1조7000억원을 투자했으며, 2025년 최종 완공된다. ...

    한국경제 | 2024.02.12 13:00 | 조아라

  • thumbnail
    [고침] 경제('코리아 디스카운트' 고려?…작년 주요기업…)

    ... 전년과 동일한 9조8천94억원을 배당하기로 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현대차와 기아, KB금융(1조1천662억원), 하나금융지주(9천798억원), SK하이닉스(8천257억원), SK텔레콤(7천656억원) 등 순이었다. 개인별 배당액은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전년 대비 195억원 증가한 3천237억원으로 가장 많았다고 리더스인덱스는 밝혔다. 2위는 2천205억 증가한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2천307억원), 3위는 535억원 늘어난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1천762억원), ...

    한국경제 | 2024.02.12 09:22 | YONHAP

  • thumbnail
    '코리아 디스카운트' 고려?…작년 주요기업 배당 9.3% 증가

    ... 전년과 동일한 9조8천94억원을 배당하기로 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현대차와 기아, KB금융(1조1천662억원), 하나금융지주(9천798억원), SK하이닉스(8천257억원), SK텔레콤(7천656억원) 등 순이었다. 개인별 배당액은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전년 대비 195억원 증가한 3천237억원으로 가장 많았다고 리더스인덱스는 밝혔다. 2위는 2천205억 증가한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2천307억원), 3위는 535억원 늘어난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1천762억원), ...

    한국경제 | 2024.02.12 06:33 | YONHAP

  • thumbnail
    영남이공대, 2024 태국 방콕 지식재산·발명·혁신·기술 전시회에서 5관왕

    영남이공대(총장 이재용) 학생들이 ‘2024 태국 방콕 지식재산·발명·혁신·기술 전시회(IPITEx 2024)’에서 금상, 은상, 특별상 등 5관왕의 성과를 올렸다. 태국 방콕 국제무역전시센터(BITEC)에서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진행된 2024 태국 방콕 지식재산·발명·혁신·기술 전시회는 총 25개국 600여점의 발명품이 출품됐다. 영남이공대 학생들은 ...

    한국경제 | 2024.02.11 20:02 | 오경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