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301-22310 / 23,8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삼성비자금 유입 의혹 국제갤러리 조사

    ...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특검팀의 한 관계자는 "특검 측이 수사일정을 짜서 통보했는데 안 오면 소환거부로 본다"고 밝혀 향후 삼성그룹 전략기획실 핵심임원들에 대한 줄소환이 이어질 것임을 시사했다.특검팀은 또 김종환 전 삼성SDS 전무를 '삼성SDS 신주인수권부사채 저가발행 사건'의 피고발인으로 소환해 그룹의 지시를 받고 신주인수권부사채를 이재용 전무에게 헐값에 넘겼는지도 조사했다. 박민제 기자/김민지 인턴기자 pmj53@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15 00:00 | 박민제

  • 특검에 소환된 '삼성 2인자' 이학수 부회장

    ... 전략기획실은 비서실, 구조조정본부에서 이름은 달라졌으나 그룹 경영을 총괄하는 기능은 거의 바뀌지 않았기 때문에 이 부회장은 1997년부터 11년째 그룹의 사령탑 역할을 해온 셈이다. 그는 삼성 내에서 이 회장의 최측근으로 꼽히기 때문에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의 편법 경영권 확보, 불법 정치자금 제공 등의 문제가 불거질 때마다 이를 주도한 인물로 지목되고 있다. 실제로 이 부회장은 2002년 대선자금 제공, 안기부 'X파일' 등의 사건과 관련해 검찰의 직접적인 수사를 받아 ...

    연합뉴스 | 2008.02.14 00:00

  • 특검, 이학수 부회장 전격소환…초강수 배경은

    ... 의혹으로 고발한 사건에서도 피고발인 신분이다. 또 삼성측 `비자금 조성ㆍ관리' 의혹과 `경영권 불법승계 의혹'과 관련해서는 중요한 참고인이다. 이 부회장은 삼성측 `비자금 관리'의 핵심 라인이자 이건희 회장이 그룹 지배권을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에게 넘겨준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에 직.간접으로 연관됐다는 지목을 받고 있다. 그는 삼성 내 핵심 조직인 전략기획실을 이끄는 전략기획실장을 맡고 있으며, `이학수-김인주-최광해-전용배'로 이어지는 전략기획실을 ...

    연합뉴스 | 2008.02.14 00:00

  • thumbnail
    유재석의 연인 나경은 아나, 식겁해 눈물 난 사연

    ... 남극가다' 1부가 방송되면서 나경은 아나운서에 대한 즌들의 관심이 부쩍 늘어나고 있다. 나경은 아나운서는 여성 방송인 처음으로 무한한 발전의 땅 남극을 방문했다. 휴먼다큐로 진한 감동과 최윤영, 서현진, 나경은, 김완태, 이재용, 오상진 여섯 아나운서가 펼치는 대담한 토크의 대결을 내세우는 '네버엔딩스토리' 나경은 아나운서가 남극을 방문한 기록을 남긴 그 1부에서는 남극 세종기지에서 열심히 일하는 20차 대원들을 만나기 위해 심한 멀미와 싸우며 남극까지 ...

    한국경제 | 2008.02.14 00:00 | saram001

  • 삼성특검 수원본사 전격 압수수색

    ... 장소를 한정해 필요한 자료만 압수하는 방식으로 진행돼 삼성보안요원들과 큰 충돌은 없었다. 특검팀은 또 국세청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이 법원에서 발부되는대로 이건희 회장 일가의 과세자료를 확보키로 했다. 영장이 청구된 대상은 이건희 회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이부진 신라호텔 상무 등의 재산 내역과 주식 변동ㆍ부동산 거래 등에 대한 보유세ㆍ증여세 등 과세 자료인 것으로 전해졌다. 박민제 기자/수원=김민지 인턴기자 pmj53@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14 00:00 | 정태웅

  • 'e삼성 사업' 관련 전직임원 소환

    삼성비자금 사건을 수사 중인 조준웅 특별검사팀은 13일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가 주도했던 'e삼성 사업' 관련사 전직 대표이사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불법 경영권 승계 의혹에 대해 조사했다. 'e삼성' 사건은 이 전무가 2000년 e삼성과 시큐아이닷컴 등의 최대주주로서 인터넷 벤처기업 14개를 실질적으로 총괄 운영했다가 e삼성이 200억원이 넘는 적자를 내는 등 기업들이 부실해지자 삼성 계열사들이 이들 기업의 지분을 사들여 손실을 보전해줬다는 의혹을 ...

    한국경제 | 2008.02.13 00:00 | 정태웅

  • 삼성특검, BW편법증여 첫 피고발인 조사

    ... 조두현 전 삼성SDS 이사를 참고인 자격으로 불러 조사했다. 이 사건은 1999년 삼성SDS가 230억원어치의 BW를 발행하면서 자사 주식의 장외거래가(당시 주당 최고 5만5000원)에 훨씬 못 미치는 가격(7150원)으로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이부진 호텔신라 상무,이학수 삼성 경영기획실 부회장 등 6명에게 판데 대해 편법증여라며 참여연대가 고발한 것이다.조 전 이사는 1994∼2000년 이 회사 이사로 재직해 WB발행 과정에서 중책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08.02.12 00:00 | 정태웅

  • 특검, `삼성SDS 고발 사건' 관계자 첫 소환

    ... 본격 수사에 착수했다. 윤정석 특검보는 이날 오후 삼성SDS 고발사건과 관련해 회사의 전직 이사 한명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사건은 삼성SDS가 1999년 230억원 어치의 BW를 발행하면서 이재용 전무와 부진ㆍ서현씨, 이학수 부회장, 김인주 사장 등 6명에게 주당 7천150원에 판 것을 둘러싼 고발 사건이다. 국세청은 당시 삼성SDS의 장외거래가격이 최고 5만5천원인 점을 들어 7천150원에 사채를 산 것은 `헐값'에 인수한 ...

    연합뉴스 | 2008.02.12 00:00

  • 특검 "금감원서 삼성계좌 자금흐름 파악중"

    이재용전무 등 계좌영장 재청구 가능성…전산센터 2곳도 압수수색 삼성그룹 비자금 의혹을 수사 중인 조준웅 특별검사팀은 11일 법원으로부터 금융감독원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아 집행 중이며 삼성측의 차명계좌 소유 여부와 자금 흐름 등을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검팀은 금감원 자료에 대한 압수수색을 통해 삼성의 차명계좌 개설 여부를 확인하고 차명 의심 계좌를 중심으로 자금의 흐름과 금융거래 정보를 파악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또 삼성 임직원들이 ...

    연합뉴스 | 2008.02.11 00:00

  • thumbnail
    MBC 아나운서 최고 NG 대마왕은?

    ... 일요일 저녁 MBC 아나운서들이 총출동해 대결을 펼쳤다. 아나운서 특집 '너나들이'는 선배팀과 후배팀으로 나눠 여러 부분에서 1등을 선발하는 식으로 진행됐다. '방송 이미지와 실제가 다른 1위는' 부분에 신동진 아나운서는 사회를 본 이재용 아나운서의 필체를 직접 공개하며 색다른 이미지를 보여주기도 했다. 하지만 방송이미지와 실제가 다른 1위에 오른 주인공은 오상진 아나운서. 선배팀에서 선배에게 비타민C를 주려했던 오상진 아나운서가 직접 침을 묻혀가며 열심을 다해 ...

    한국경제 | 2008.02.11 00:00 | pin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