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891-22900 / 24,1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Briefing] 삼성전자 조직개편 어떻게?

      삼성그룹 임원 인사 이후 19일 발표될 예정인 삼성전자의 조직 개편 내용에 재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이건희 회장의 아들인 이재용 전무가 맡을 새로운 역할과 수익 창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활가전총괄 사령탑에 누가 임명될지가 주요 관심사다. 최지성 사장이 새로 지휘봉을 잡은 정보통신총괄 사업부의 임원 보직 인사도 눈길을 끌 전망이다.

      한국경제 | 2007.01.18 00:00 | 조일훈

    • thumbnail
      삼성 임원인사 이후… '3대 궁금증' 어떻게 되나

      삼성그룹의 사장단·임원 인사가 마무리됨에 따라 후속으로 실시될 각 계열사의 조직개편과 보직변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가장 큰 관심은 역시 삼성전자다. 이건희 삼성 회장의 외아들인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가 새 보직을 받기 때문이다. 또 후속 총괄사장이 정해지지 않은 생활가전총괄의 위상 변화도 주목된다. 최지성 사장이 맡게 될 정보통신총괄의 대대적인 조직개편도 주된 관심사다. 삼성전자는 19일 조직개편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삼성전자 ...

      한국경제 | 2007.01.18 00:00 | 이태명

    • thumbnail
      [삼성 임원 승진인사] 이재용씨 전무 승진에 남다른 의미

      이번 인사에서 이건희 회장의 외아들인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의 전무 승진은 어느 정도 점쳐져 왔던 결과다. 다른 계열사의 대표이사 사장을 맡을 것이라는 소문도 한때 나돌았지만 '삼성의 인사 스타일대로 단계적 승진에 그칠 것'이라는 예상을 뛰어넘지는 않았다. 그러나 전무 승진은 이 전무에게 남다른 의미를 갖는다. 삼성전자에서 전무는 상무와 달리 팀장을 맡을 수 있는 직급이기 때문.따라서 '전무 승진은 사실상 경영수업을 마무리하고 실전에 돌입한다는 ...

      한국경제 | 2007.01.17 00:00 | 유창재

    • [리포트] 삼성그룹, 사상 최대 임원 인사..이재용씨 전무 승진

      앵커> 삼성그룹이 16일 사장단 인사에 이어 17일 임원급 후속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이건희 회장의 장남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는 전무로 승진했습니다. 최윤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삼성그룹이 17일 472명의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2005년 455명, 2006년 422명을 넘어서는 사상최대 규모입니다. 삼성전자 IR팀장인 주우식 전무가 부사장으로 승진되는 등 부사장 승진자 수만 해도 역대 최다인 30명에 이릅니다. ...

      한국경제TV | 2007.01.17 00:00

    •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로 승진

      이건희 회장의 외아들인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가 17일 삼성 임원인사에서 전무로 승진합니다. 이로써 이재용 상무는 지난 2003년 상무로 승진한 뒤 4년만에 전무로 승진합니다. 당초 이재용 상무와 곧잘 비교되는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기아차 정의선 사장의 예를 들어 부사장급 이상의 두단계 이상의 승진도 얘기됐으나 전무 승진에 머물렀습니다. 이재용 상무가 전무로 승진하면서 이 상무는 삼성의 후계자로 보다 활발한 대내외 활동을 벌일 것으로 전망됩니다. ...

      한국경제TV | 2007.01.17 00:00

    • [리포트] 이재용 전무 '경영승계 한발짝'

      앵커> 예상대로 이재용 상무는 전무가 됐지만 파격은 없었습니다. 그리고 이번 승진인사에서는 이건희 회장이 지난해 강조한 '창조경영'이 승진에도 적극 반영됐습니다. 박성태 기자입니다. 기자> 이건희 회장의 장남인 이재용 씨는 상무에서 전무로 한직급 승진하는데 그쳤습니다. 비슷한 연배로 곧잘 비교되는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정의선 기아차 사장이 실제 그룹 전면에 나선 것과는 대조적입니다. 이재용 전무는 지난번 미국 가전 전시회에서 기자들과 ...

      한국경제TV | 2007.01.17 00:00

    • 삼성, 사상최대 임원 승진인사 … 이재용 삼성전자 전무로

      삼성그룹은 17일 부사장 승진 30명을 포함해 총 472명에 달하는 사상 최대 규모의 임원 승진 인사를 실시했다. 이건희 회장의 외아들인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는 전무로 승진했다. 이번 임원 승진 인사는 2005년(455명)과 지난해(452명) 수준을 넘어서는 역대 최대 규모다. 직급별로는 △부사장 30명 △전무 54명 △상무 182명 △상무보 206명 등이 승진했다. 삼성은 이번 인사에서 연구개발 및 기술부문에서 사상 최대인 206명을 승진시켰다. ...

      한국경제 | 2007.01.17 00:00 | 이태명

    • [기업뉴스 헤드라인]

      삼성 임원인사..이재용 전무 승진 삼성그룹이 어제 사장단 인사를 단행한데 이어 부사장 승진 30명을 포함해 임원 472명을 승진시키는 사상 최대규모의 임원정기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이건희 회장의 외아들인 이재용 상무는 예상대로 전무로 승진해 경영권 승계에 한걸음 더 다가섰습니다. 현대차, 성과급 50% 지급 합의 현대자동차가 부분파업을 푸는 조건으로 미지급 성과급 50%를 지급하기로 노조와 사실상 합의했습니다. 명분없는 파업에 원칙적 대응을 ...

      한국경제TV | 2007.01.17 00:00

    • [리포트] '삼성인상' 대거 승진

      ... 강윤제 부장은 38세에 최연소 상무보로 승진했습니다. (S: 30대 임원 발탁) 이밖에 세계최초로 6.9㎜ 2메가 카메라 단말기를 개발한 삼성전자 노태문 수석도 38세에 상무보가 됐고 통합 리스크관리 시스템을 개발한 삼성카드의 이재용 부장도 승진해 30대 임원에 올랐습니다. 여성 임원의 승진도 눈에 띕니다. (CG) 카피라이터로 시작해 수많은 광고분야 최고의 전문가로 올라선 제일기획 최인아 상무가 삼성그룹 최초의 여성전무로 발탁됐고 정보기획 담당으로 IT수준 ...

      한국경제TV | 2007.01.17 00:00

    • 삼성, 사상 최대 승진 임원 인사 단행

      삼성이 사상 최대의 승진 임원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삼성은 17일 부사장 승진 30명 등 모두 472명의 승진 임원 인사를 내정, 발표했습니다. 예상대로 이건희 회장의 외아들인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도 전무로 승진했습니다. 그러나 두딸인 이부진 호텔신라 상무와 이서현 제일모직 상무보는 승진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삼성은 특히 연구개발과 기술직군에서 전체 승진자의 44%인 206명을 승진해 신기술 개발과 신수종사업 발굴을 통한 창조경영의 기반을 구축했으며 ...

      한국경제TV | 2007.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