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801-23810 / 23,9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종합지수, 삼성전자 내리며 540 아래로

      ... 상승하고 있을 뿐 대부분 업종이 하락세다. 실적호전을 재료로 반등시도의 중심에 나섰던 은행주도 국민은행을 제외하곤 내림세로 돌아섰다. 현대건설 전액 자본 잠식이 확인됐다는 소식에 현대그룹주가 약세를 보이고 있고 삼성그룹 계열사들이 이재용씨의 인터넷 기업 지분을 대거 매입하기로 결정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삼성그룹주도 동반 내림세다. 외국인이 매도주문를 확대하며 순매수 규모가 105억원을 줄었고 기관은 프로그램매도 영향으로 469억원을 순매도했다. 개인은 242억원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삼성SDI,이재용씨로부터 e삼성인터내셔널 주식 90만주 매수

      삼성SDI는 26일 공시를 통해 이재용씨로부터 e삼성인터내셔널 주식 90만주,36억4천860만원어치를 29일 매수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주당 매수가액은 4천54원이다. 삼성SDI는 투자차원에서 매수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대기업 相生경영 가시화.."재계 화합 강조한 鄭회장 유지 받들자"

      ... 만났다. 재계 인사들은 진념 재경 부총리 등과 빈소에서 경제활성화 방안을 놓고 즉석 토론을 벌였다. ◇빈소의 화합 분위기=서울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빈소에는 대외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던 신격호 롯데 회장 등 창업 1세대부터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보와 같은 차세대 경영인에 이르기까지 재계 인사들이 대거 조문행렬에 끼여 재계 총회를 방불케 했다. 손병두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은 반도체 빅딜 이후 전경련 행사에 2년 이상 불참해온 구본무 LG 회장을 빈소에서 ...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삼성 이재용 상무보 합숙훈련 참가..임원들 참여율 높아져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장남인 이재용 상무가 4월1일 첫 출근을 앞두고 23일 경기도 용인 삼성 연수원에 입교했다. 이 상무는 연수원에서 오는 30일까지 올해 승진한 신임임원들과 함께 흰색 유니폼을 입고 삼성임원으로서의 단체 기초교육을 받는다. 삼성 관계자는 "신임 임원 합숙훈련은 매년 실시되는 것이지만 올해는 이재용 상무의 동참탓인지 임원들의 참여도가 특히 높은 것 같다"고 말했다. 삼성은 이 상무가 참여하지만 강의일정은 지난해처럼 아침부터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삼성 이재용 상무보 첫 재계 접촉 .. 鄭명예회장 빈소서 현대경영진 만나

      삼성그룹 후계자인 이재용(33) 삼성전자 상무보가 아버지 이건희 회장과 함께 고 정주영 현대명예회장 빈소를 찾아 경영참여 이후 처음으로 공적인 장소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씨는 23일 오후 2시50분께 부친과 함께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자택에 마련된 빈소를 찾아와 조문하고 정몽구 현대기아자동차회장,정몽헌 현대아산이사회회장 등 현대 경영진들과 만났다. 이는 재용씨가 삼성의 경영인으로 대외활동을 본격화하겠다는 신호로 해석되고 있다. 재용씨는 인터넷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편법 증여행위 과세 대폭 강화..국세청,분기별로 조사

      ... 재산과 2가지 유형의 추정 증여에 대해서만 과세가 가능했다. 그러나 올해부터는 이처럼 세법에 명시돼 있지 않으면서도 거래방법이나 이익이 유사하고 특수관계자가 직간접적으로 받게 되는 이익도 증여세를 물리도록 법이 개정된 것이다. 이는 상속.증여세법이 "포괄적 증여의제 과세제도"를 받아들인 것으로 삼성그룹의 이재용씨가 삼성그룹의 경영권을 이양받는 과정에서 이 문제가 불거져 법 개정까지 이루어졌다. 허원순기자 huhws@ 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22 00:00

    • [정주영 명예회장 별세] 막내리는 '1세대 경영'

      ... 이어받은 현대가의 정몽구 현대.기아차 회장과 정몽헌 현대 회장,이건희 삼성 회장,최태원 SK 부회장 등 2세 경영체제가 자리잡았다. 구본무 LG회장이 지난 95년 일찌감치 그룹총수가 된 데 이어 최근에는 고 이병철 삼성그룹 회장의 손자인 이재용(33)씨가 삼성전자 기획담당 상무로 선임되는 등 3세 경영인 시대가 어느 새 열리고 있다. 이들 2,3세 경영인들에 모든 걸 물려주고 무대 뒤로 퇴장하는 창업세대들은 해방전후 쌀가게와 자동차 수리점(현대),정미소와 설탕판매(삼성),포목점과 ...

      한국경제 | 2001.03.22 00:00

    • "나 같아도 이재용씨 뽑았을 것" .. 박용성 상의회장 밝혀

      "나 같아도 이재용(33·이건희 삼성 회장의 장남)씨를 뽑았을 것이다" 박용성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은 20일 기자간담회에서 "일부에서 이씨가 능력을 검증받지 않고 삼성전자 상무보로 승진했다고 지적했지만 그만한 학력(미 하버드 비즈니스스쿨 박사과정)을 가진 이씨라면 나같아도 면접없이 서류만 보고도 채용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 회장은 "일부 시민단체가 이씨의 삼성 경영인 3세 등장에 대해 비판적인 시각을 갖고 있으나 그가 삼성전자 상무보로 일한 ...

      한국경제 | 2001.03.21 00:00

    • 삼성전자, 이재용씨 지분율 0.66%

      삼성전자는 19일 이재용 상무의 보유주식이 1백17만9백73주로 보유 지분율이 0.66%에 이른다고 금융감독원에 신고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재용씨가 삼성전자의 주요주주인 만큼 보유중인 지분을 신고해야 한다는 금감원의 요청에 따라 이미 보유중인 주식수를 공개했다"면서 "최근에 주식을 새로 취득한 것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최명수 기자 ma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20 00:00

    • [새 비디오] '순애보' ; '수쥬' ; '짐 캐리의 맨 온 더 문' 등

      순애보(폭스) "정사"를 만든 이재용 감독의 두번째 작품.서울남자와 도쿄여자가 인터넷을 통해 우연과 인연을 만들어가는 과정을 깔끔하게 그려냈다. 이정재의 호연과 일본 하이틴 스타 다치바나 미사토의 청순미가 매력적.감독이 곳곳에 숨겨놓은 암호와 메시지를 찾는 재미도 만만치 않다. 수쥬(엠브이넷) 상하이 한복판을 흐르는 "수쥬"강에 전해지는 인어의 전설을 주축으로 네 남녀의 엇갈린 사랑을 그렸다. 동화적인 이야기와 거친 현실을 대비시킨 새롭고 ...

      한국경제 | 2001.03.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