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921-23930 / 24,0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종합지수 급락 532.90마감…코스닥 0.91P 내려

      종합지수가 지난 이틀 오른 뒤 530선으로 내려앉았다. 현대건설이 전액 자본잠식 상태에 빠졌다는 소식과 삼성그룹 계열사가 이재용씨의 인터넷 기업 지분을 매입한다는 발표가 낙폭을 키웠다. 27일 종합지수는 반도체업종을 중심으로 나스닥지수가 하락한데다 지난 이틀 상승에 따른 차익매물이 출회되면서 약세로 출발했다. 지수하락시 저가매수세가 유입되고 외국인이 매수기조를 이어가면서 지수는 약보합세를 유지했다. 하지만 현대건설 전액자본잠식 및 삼성 계열사의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반도체 장비업종, 삼성전자 따라 약세

      ... 7%이상 큰 폭으로 하락했다.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 하락한 외부 요인도 있었지만 삼성전자 충격이 더 컸다고 증시 관계자들은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닷새 동안 강세를 보인 데 따른 조정으로 약세를 보이다가 삼성그룹 계열사들이 이재용씨의 인터넷 기업 지분을 대거 매입하기로 결정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실망 매물이 출회돼 낙폭이 커졌다. 대우증권 정창원 선임연구원은 "최근 반도체장비쪽이 강세를 지속해 고평가 돼 있다"며 매수는 자제할 것을 권했다. 정 선임연구원은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지수선물 67선 붕괴…삼성전자 급락에 3일만에 하락

      ... 반도체지수의 3.68% 급락 등으로 하락압력이 예상된 데다 그동안 외국인의 삼성전자 대량 매수와 닛케이의 사흘간 급등 등 과도하게 올랐던 것이 부담이 됐다. 특히 현대건설 자본잠식 소식에 투자심리가 좋지 않은 데다 삼성그룹 계열사가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보 보유 e삼성 주식을 고가에 매입했다는 소식이 퍼지면서 ''울고 싶은 데 뺨 맞은 격''으로 조정폭을 키웠다. 선물시장 관계자들은 외국인의 삼성전자 대량 매수, 닛케이와 연동된 외국인의 선물 대량 매수와 프로그램 매수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외국인 거래소 순매수 급감…선물 순매도 확대

      ... 20억원으로 순매수규모를 크게 줄였다. 장중 순매수가 300억원대까지 달했다가 오후들어 급격히 줄고 있는 것이다. 매수는 1,420억원, 매도는 1,400억원에 달하고 있다. 시장에서는 반도체 가격이 조정을 보이는 과정에 삼성그룹 계열사들이 이재용씨의 e삼성주식을 고가에 매입했다는 소식 이후 매물 출회가 늘어나고 있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4% 이상으로 낙폭이 커졌고 종합지수는 540대에서 534대로 낙폭이 2%대로 커졌다. 반면 코스닥에서는 외국인이 250억원대의 순매수를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삼성SDI,이재용씨로부터 e삼성인터내셔널 주식 90만주 매수

      삼성SDI는 26일 공시를 통해 이재용씨로부터 e삼성인터내셔널 주식 90만주,36억4천860만원어치를 29일 매수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주당 매수가액은 4천54원이다. 삼성SDI는 투자차원에서 매수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대기업 相生경영 가시화.."재계 화합 강조한 鄭회장 유지 받들자"

      ... 만났다. 재계 인사들은 진념 재경 부총리 등과 빈소에서 경제활성화 방안을 놓고 즉석 토론을 벌였다. ◇빈소의 화합 분위기=서울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빈소에는 대외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던 신격호 롯데 회장 등 창업 1세대부터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보와 같은 차세대 경영인에 이르기까지 재계 인사들이 대거 조문행렬에 끼여 재계 총회를 방불케 했다. 손병두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은 반도체 빅딜 이후 전경련 행사에 2년 이상 불참해온 구본무 LG 회장을 빈소에서 ...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삼성 이재용 상무보 합숙훈련 참가..임원들 참여율 높아져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장남인 이재용 상무가 4월1일 첫 출근을 앞두고 23일 경기도 용인 삼성 연수원에 입교했다. 이 상무는 연수원에서 오는 30일까지 올해 승진한 신임임원들과 함께 흰색 유니폼을 입고 삼성임원으로서의 단체 기초교육을 받는다. 삼성 관계자는 "신임 임원 합숙훈련은 매년 실시되는 것이지만 올해는 이재용 상무의 동참탓인지 임원들의 참여도가 특히 높은 것 같다"고 말했다. 삼성은 이 상무가 참여하지만 강의일정은 지난해처럼 아침부터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삼성 이재용 상무보 첫 재계 접촉 .. 鄭명예회장 빈소서 현대경영진 만나

      삼성그룹 후계자인 이재용(33) 삼성전자 상무보가 아버지 이건희 회장과 함께 고 정주영 현대명예회장 빈소를 찾아 경영참여 이후 처음으로 공적인 장소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씨는 23일 오후 2시50분께 부친과 함께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자택에 마련된 빈소를 찾아와 조문하고 정몽구 현대기아자동차회장,정몽헌 현대아산이사회회장 등 현대 경영진들과 만났다. 이는 재용씨가 삼성의 경영인으로 대외활동을 본격화하겠다는 신호로 해석되고 있다. 재용씨는 인터넷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정주영 명예회장 별세] 막내리는 '1세대 경영'

      ... 이어받은 현대가의 정몽구 현대.기아차 회장과 정몽헌 현대 회장,이건희 삼성 회장,최태원 SK 부회장 등 2세 경영체제가 자리잡았다. 구본무 LG회장이 지난 95년 일찌감치 그룹총수가 된 데 이어 최근에는 고 이병철 삼성그룹 회장의 손자인 이재용(33)씨가 삼성전자 기획담당 상무로 선임되는 등 3세 경영인 시대가 어느 새 열리고 있다. 이들 2,3세 경영인들에 모든 걸 물려주고 무대 뒤로 퇴장하는 창업세대들은 해방전후 쌀가게와 자동차 수리점(현대),정미소와 설탕판매(삼성),포목점과 ...

      한국경제 | 2001.03.22 00:00

    • 편법 증여행위 과세 대폭 강화..국세청,분기별로 조사

      ... 재산과 2가지 유형의 추정 증여에 대해서만 과세가 가능했다. 그러나 올해부터는 이처럼 세법에 명시돼 있지 않으면서도 거래방법이나 이익이 유사하고 특수관계자가 직간접적으로 받게 되는 이익도 증여세를 물리도록 법이 개정된 것이다. 이는 상속.증여세법이 "포괄적 증여의제 과세제도"를 받아들인 것으로 삼성그룹의 이재용씨가 삼성그룹의 경영권을 이양받는 과정에서 이 문제가 불거져 법 개정까지 이루어졌다. 허원순기자 huhws@ 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