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4301-104310 / 107,2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성장기업면톱] 현대보테코, 바이메탈릭실린더 국산화

      ... 개발 했다고 14일 밝혔다. 압출기 사출기등의 핵심부품으로 사용될 이실린더의 개발로 저렴한 비용으 로도 각종 플라스틱제품의 생산성및 품질을 크게 향상시키고 원가도 대폭 절 감할수 있게됐다. 세계적으로 미국 일본 독일 이탈리아등 4개국에서만 생산 공급하고 있는 국 내바이메탈릭 실린더시장에 국산제품이 등장,내년께는 연간 2백억원의 수입 대체효과도 발생할 전망이다. 바이메탈릭 실린더는 실린더내경에 합금을 넣고 고온가열처리후 특수공법으 로접합시켜 질화강실린더의 ...

      한국경제 | 1995.03.14 00:00

    • 이건희, 레슬링협회장 IOC위원 물망에 올라

      ... 유력한 새 IOC위원 후보는 수영의 무스타파 라파위(알제리), 체조의 유리 티토프(러시아), 승마의 필라르 데 부르봉 (스페인), 아이스하키의 레네 파젤(스위스), 배구의 루벤 아코스타 (멕시코), 빙상의 옥타비오 치콴타(이탈리아), 사이클의 헤인 페어브루겐(네덜란드) 등 7명이다. 대한올림픽위원회의 한 고위관계자는 "이번 총회에서 한국에 IOC위원이 한명 더추가 배당될 가능성이 많다"며 "그러나 어떤 인사가 지명될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국제스포츠사회에서 ...

      한국경제 | 1995.03.14 00:00

    • [인물동정] 곽만섭(산림청장)/이관(전과기처장관)

      곽만섭 산림청장은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리는 국제식량농업기구(FAO) 제12차 산림위원회 각료회의에 참석하고 핀란드 독일등 선진국 임업현황을 둘러보기 위해 15일 출국,26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관 전과기처장관은 대학교육과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15일 울 산대에서 명예철학박사 학위를 받는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5.03.14 00:00

    • [인터뷰] 마르지오 자코네 <이탈리아 산업디자이너>

      "이제 생산제품들도 예술성이 접목되어야 품위를 높일수 있습니다" 최근 내한한 이탈리아의 유명한 산업디자이너인 마르지오 자코네씨(42)는 "이제 국제시장에서 품질은 기본적인 조건이고 앞으로는 예술성이 가미돼야 만 제값을 받을 수 있는 시대에 왔다"고 지적한다. 세계최초로 피아노에 무늬목예술을 가미시킨 그는 "악기도 시각예술과 접목되는 제품으로 격상시켜야 소비자들로 부터 사랑을 받고 경쟁력도 높일 수 있다"고 밝힌다. "특히 지금까지 예술을 ...

      한국경제 | 1995.03.13 00:00

    • [TV특집] 생산센터 해외이전 본격화..국내기업 세계화전략

      ... 92년이후 해외 판매법인을 적극 설립해 북미(미국 캐나다) 유럽(프랑스 스페인 독일 영국 네덜란드) 중남미(멕시코 칠레 아르헨티나 파나마) 구소련 (모스크바 페테르부르크) 동유럽(폴란드 헝가리 체코)등에 16개를 운영하고 있다. 또 이탈리아 이란 대만 말레이시아 싱가포르등에서는 현지 업체와 브랜드 독점판매권 계약을 맺고 있다. 미얀마 베트남 페테르부르크에선 상설전시장을 운영중이며 스페인과 파나마에는 물류센터가 있다. 멕시코 프랑스 미얀마 파키스탄 폴란드 우즈벡등 세계 ...

      한국경제 | 1995.03.13 00:00

    • PC 인텔 아성 "흔들" .. CPU 독점시대 사실상 막 내려

      ... 소프트웨어회사가 협력 업체로 참여해 파워PC의 힘을 과시했다. 또 일반PC와 노트북PC용 "파워PC 603"100 칩과 "파워PC 602"칩등이 새로 발표됐다. 미 컴팩과 AST, 독일의 피콕, 영국의 ICL 비글렌 에로넥스, 이탈리아의 올리베티와 올리데이터등 세계 각국의 유력 PC제조업체들은 인텔이외의 다른 CPU를 채용한 PC를 일제히 선보였다. 80년대 초반이래 꾸준히 지켜져왔던 "PC의 CPU는 오직 인텔"이라는 컴퓨터 시장의 제1법칙이 무너지기 시작한 ...

      한국경제 | 1995.03.13 00:00

    • [한경초대석] 프란츠 미쉘 <독일 포도주진흥회 회장>

      ... 포도가 재배될 수있는 최북단지점인 북위 50도 근처에서 생산돼 다른곳의 포도주에서 찾을 수 없는 오묘한 향기와 맛이 있다는 설명이다. - 독일 포도주의 특성은. = "주요 포도주 생산지역� "주요 포도주 생산지역인 프랑스및 이탈리아보다 재배기간이 길고 기후가 낮아 알콜함량이 낮고(10%이하) 상쾌한 느낌이 강하다. 독일에서 생산되는 포도주의 87%가 백포도주인데 특유의 골드 그린 색깔과 방향이 특히 유명하다. 주요 생산지는 라인가우, 프랑켄을 비롯한 ...

      한국경제 | 1995.03.13 00:00

    • 외식비 3배 급증 등 '과소비' 조짐..재경원 '소비동향 분석'

      ... 출국한 사람만도 전체의 40.3%인 1백 27만명이었다. 1인당 해외여행경비는 91년 2천39달러에서 93년 1천6백96달러, 94년 1천 6백14달러로 줄어드는 추세지만 외국에 비해서는 여전히 높다. 93년의 경우 이탈리아는 7백55달러에 불과했고 미국(8백97달러) 싱가포르 (1천4백2달러) 대만(1천6백30달러)등도 우리보다 해외여행경비를 덜썼다. 소비증가는 전체 해외여행자의 40.3%인 1백27만명은 단순히 관광목적으로 해외에 나간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경제 | 1995.03.13 00:00

    • [인터뷰] 귀국공연 갖는 소프라노 조수미씨

      ... 런던필하모닉오케스트라(지휘 프란츠 벨저 뫼스트)와 협연하는 소프라노 조수미씨. 공연에 앞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그는 "이제 해외 어디에 가도 한국국기를 휘감고 다니는 듯한 느낌"이라는 말로 조국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조씨는 현재 이탈리아 최고소프라노로 에라토사로부터 3년간 개인리사이틀 6회를 포함한 전속제의를 받고있고,오스트레일리아순회공연을 비롯 97년 까지 니스,부에노스아이레스등 세계각지 공연일정이 잡혀 있다. 가장 하고싶은 역은 "라트라비아타"의 비올레타. ...

      한국경제 | 1995.03.11 00:00

    • [토틀패션] 셔츠 .. 흰색/블루데님/스트라이프 등 다양

      ... 아이템. 면셔츠의 경우 깔끔하게 다려 정장 재킷속에 입으면 고급블라우스 못지않은 분위기를 만들어내고 청재킷에 맞추면 멋진 캐주얼차림이 된다. 셔츠를 바지밖으로 길게 늘어뜨리고 짧은조끼를 걸치면 멋진 신세대차림. 셔츠의 탄생지는 이탈리아. 19세기중반 독립영웅 가리발디의 "빨간셔츠군" 이 활약한 이후 한동안 유럽에서는 빨간셔츠가 유행이었다고. 최근엔 남성셔츠도 여성블라우스 이상으로 다양.화려해지고 있다. 흰색과 블루데님 스트라이프 체크 꽃무늬등 없는게 없을 정도.종류별 ...

      한국경제 | 1995.03.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