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9741-139750 / 148,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RB, 단계적 금리인상 방침 재확인

      ... "경제가 과거에비해 효율성이 제고됐기 때문에 고유가가 근원 인플레를 부추길 정도의 파급력을 갖지는 않는다는 판단"이라고 밝혔다. FRB 인사들은 오는 8일 미 노동부가 발표할 9월의 고용통계가 주목된다면서 블룸버그 조사에 따르면 새로 일자리를 구한 인원이 15만명 가량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 5월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늘어나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FRB가 향후 금리를 어떤 속도로 인상할 것인지에 주목한다. 이와 관련해 중론은 11월의 연방공개...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취업난 해소 `5% 성장'으론 역부족

      일자리 창출을 통한 취업난 해소를 위해서는 정부가 목표로 하고 있는 `5%대' 경제성장만으로는 부족하고 6% 이상 성장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5일 한국은행과 민간경제연구소 등에 따르면 지난 2000년 산업연관표를 기준으로 할 경우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1%가 유발하는 취업자수는 9만6천명으로 추산됐다. 이는 1990년의 11만2천명, 95년의 10만5천명에 비해 계속 감소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2000년 이후 GDP 성장에 ...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부시, 감세연장 법안에 서명

      ... 대통령은 "가족의 기업을 인수했을 때 세법에 따르면 당신은 이를 매각할수 밖에 없으며 이는 문제"라고 상속세의 폐지를 주장하면서 "우리는 상속세를 영원히 폐지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부시 대통령은 감세연장 법안은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을 준다고 강조하고 "그들(피고용자)이 고용자의 주머니에서 돈을 꺼내가기 시작하면 고용자는 사람을 고용하지 않으려 한다"고 말했다. 한편 케리 후보는 의회 표결에 참여하지않았지만 최종 표결이 있기 전 "수백만미국 가족이 ...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동독지역 독일인, 통일 후 평균 수명 늘어

      ... 76세로 증가했다. 이번 연구 결과, 동독 지역 독일인들이 서독 지역 독일인들보다 평균 수명이 더크게 늘어난 것으로 드러났다. 보고서 작성자들은 평균 수명 증가 이유로 의학의 발달과 이전보다 더 광범위한보건 혜택들을 지적했다. 동독 지역 여러 주들의 현재 실업률은 서독 지역 실업률보다 거의 배에 이르며,이에 따라 최근 수년 간 매년 수 만 명이 일자리를 찾아 동독 지역을 버리고 있다. (베를린 AFP=연합뉴스) smlee@yna.co.kr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국감현장] 비정규직 입법안 추궁

      ... 미만 영세 사업장 근로자에 대한 보호 방안이 법안에 포함돼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지난 8월 시행된 외국인 고용허가제와 관련, 같은 당의 김형주(金炯柱)) 의원은"실적 위주의 외국인력 도입으로 입법 취지를 무색케 하고 내국인 일자리를 위협할우려가 있다"고 지적했으며, 같은 당 조정식 의원은 "체계적인 관리와 불법 체류자양산 방지 등을 위해 전담기구를 별도 설치할 것" 등을 주문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aupfe@yna.co.kr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노대통령 인도방문 첫날 안팎

      ... 일상생활 속에 깊숙이 파고들면서 한국에 대한인상을 짓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앞서 방문한 LG전자 현지공장을 떠올리며 "돈만 벌어 가겠다는 느낌을 주지 않고, 인도에 오래오래 뿌리내리면서 앞선 기술로 인도 사람들에게 일자리를 만들고 동반협력관계를 통해 인도의 기업이 되는 훌륭한 일을 성공시키고 있었다"고 평가했다. 노 대통령은 "우리는 80년대 시민사회운동을 하면서 `외국기업이 이익만 가져가는 것 아니냐'며 노동조합도 별나게 날뛰지 않았느냐"고 반문하면서 ...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국가경쟁력을 높이자] <2> "돈보다는 일자리 중시"

      ... 협약을 체결하느냐'는 반대의 목소리가 있었다. 하지만 경영층도 근로시간 단축으로 고용안정을 약속한 만큼 대부분 근로자들이 어느 정도 만족해 했다. 당시 노조가 진정으로 원한 건 돈이 아니라 고용안정이었다." -협력적 노사관계가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된다고 보는가. "다른 유럽국가들의 실업률을 비교해 보면 금방 알 수 있다. 유럽의 지난해 평균 실업률은 8.8%였다. 하지만 네덜란드는 5% 수준에 불과했다." -노사협력의 비결이 있다면. "비결은 따로 ...

      한국경제 | 2004.10.04 00:00

    • [국가경쟁력을 높이자] <2> 협력하는 노사.."春鬪가 뭔가요"

      ... 방침을 발표했다."(구스예 돌스마 네덜란드 경영자연합회 노사관계 담당자) 당시 노조는 물가상승률 보다 1%포인트 낮은 수준에서 임금을 동결했다. 대신 기업들은 주당 근로시간을 40시간에서 38시간으로 줄여 기존 노동자들의 일자리를 보장했다. 정부는 노와 사에 각각 소득세와 법인세를 깎아줘 고통을 덜어줬다. "완전 승자도,완전 패자도 없는 합의였다.노·사·정 모두가 공동 승자라면 승자였다.바세나르 협약은 네덜란드를 위기에서 건져냈을 뿐 아니라 1인당 국민소득 ...

      한국경제 | 2004.10.04 00:00

    • 노대통령, 노인의 날 축하메시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4일 노인 대책과 관련,"노인 일자리를 더 만들고 노인을 우대하는 제도도 계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8회 노인의 날 기념식'에 축하 영상메시지를 보내 "정부는 올해 노인복지예산을 25% 정도 늘리고 이것저것 챙기고있지만 아직도 많이 부족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노 대통령은 이어 "어르신 여러분이 지난 반세기 동안 이뤄내신 일들은 정말 놀라운 것으로, 여러분은 충분히 ...

      연합뉴스 | 2004.10.04 00:00

    • "세계 100대 금융기업 내년에 2천100억弗 아웃소싱"

      세계 100대 금융기업이 내년에 2천억달러 규모의 일자리를 인도를 비롯한 해외에서 아웃소싱할 것이라고 회계법인인 딜로이트&투시가 전망했다고 UNI 통신이 3일 보도했다. 딜로이트는 보고서에서 내년에 세계 100대 금융서비스 업체가 2천100억달러의영업비용을 해외로 이전할 것으로 추정되며 이를 통해 평균 7억달러를 절감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보고서는 43개의 세계적 금융회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지난해 해외 아웃소싱을 실행한 회사가 38% ...

      연합뉴스 | 2004.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