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9801-139810 / 148,7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 고령화속도 세계최고 .. 2019년 고령사회 진입

      ... 2020년엔 21.3%,2030년에는 35.7%로 높아질 전망이다. 올해는 생산가능 인구 8.6명이 노인 1명을 부양하지만 2020년에는 4.7명,2030년에는 2.8이 노인 1명을 책임져야 하는 셈이다. 게다가 고령인구의 일자리는 점점 줄어들어 지난해 65세 이상 노년층의 경제활동참가율은 28.7%로 2002년(30.7%)보다 2%포인트 낮아졌다. 고령인구 10명가운데 7명이상이 돈벌이 수단을 갖고 있지 않은 것이다. 이헌재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은 최근 ...

      한국경제 | 2004.10.01 00:00

    • 은행 취업 '바늘 구멍' .. 경쟁률 50~80대 1

      은행 취업이 올해도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국책은행들은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보조를 맞춰 작년과 비슷하거나 좀 더 많은 수의 신입사원을 모집하고 있지만 경쟁률이 50∼80 대 1에 이르고 8개 시중은행 가운데 절반인 4곳은 아직 신규채용 여부를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1일 금융계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인터넷을 통해 신입사원 원서접수를 마감한 수출입은행에는 30여명 모집에 2천4백45명이 몰려 81.5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

      한국경제 | 2004.10.01 00:00

    • 2030년엔 3명이 노인 1명 부양..한국 고령화 속도 세계 최고

      ... 2020년엔 21.3%,2030년에는 35.7%로 높아질 전망이다. 올해는 생산가능 인구 8.6명이 노인 1명을 부양하지만 2020년에는 4.7명,2030년에는 2.8명이 노인 1명을 책임져야 하는 셈이다. 게다가 고령인구의 일자리는 점점 줄어들어 지난해 65세 이상 노년층의 경제활동참가율은 28.7%로 2002년(30.7%)보다 2%포인트 낮아졌다. 고령인구 10명 가운데 7명 이상이 돈벌이 수단을 갖고 있지 않은 것이다. 노인복지 관련 예산도 기하급수적으로 ...

      한국경제 | 2004.10.01 00:00

    • 벤처기업 수익성 향상..자금사정 악화

      ... 비해3명 가량 늘어 이들 기업이 작년 한해 약 1만3천명의 고용효과를 창출한 것으로 분석됐다. 또 올해 신규로 인원을 채용한 기업은 전체의 78.4%에 달했고 업체당 채용규모는 평균 6명으로 집계돼 올 상반기 1만9천명의 일자리 창출효과를 거둔 것으로 추산됐다. 벤처기업 창업자는 공학을 전공(57%)한 30대(43.8%)의 일반기업체 출신(72.6%)이 주류를 이루고 있었다. 기업 성장단계를 창업기, 초기성장기, 고도성장기, 성숙기, 정체기 등으로 나눠분석한 결과 ...

      연합뉴스 | 2004.10.01 00:00

    • 은행 취업 올해도 '바늘구멍'

      은행 취업이 올해도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국책은행들은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보조를 맞춰 작년과 비슷하거나 많은규모의 신입사원을 모집하고 있지만 경쟁률이 50∼80대 1에 이르고 8개 시중은행 가운데 절반인 4곳은 아직 신규채용 여부를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1일 금융계에 따르면 한국수출입은행은 지난달 24일 인터넷을 통한 올해 신입사원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30여명 모집에 2천445명이 원서를 제출해 81.5대 1의경쟁률을 기록했다. ...

      연합뉴스 | 2004.10.01 00:00

    • 李부총리, 내년 5% 성장 달성 재확인

      이헌재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은 내년에도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5%를 달성하겠다고 재확인했다. 또 일자리는 올해 40만개에 이어 내년 50만개를 새로 만들고 미국의 대여장학금제도의 도입을 검토, 유능한 인재 양성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헌재 부총리는 1일 오전 기자간담회에서 "정부는 5% 미만의 성장률을 상정할수 없다"고 전제하고 "성장률이 낮아지면 바로 고용이 악화되기 때문에 5%대 안팎의잠재성장률을 달성하는데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

      연합뉴스 | 2004.10.01 00:00

    • 對中무역, 美대선 핵심이슈 부상 .. FEER

      ... 여전히 표심이 묘연한 오하이오와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등에서 케리가 위안화 저평가 문제를 부각시켜 부시표를 깎는 전략을 구사할 것으로 카프는 내다봤다. 그러나 카네기재단의 중국경제 전문가 앨버트 케이델은 "위안화가 저평가돼 미국의 일자리 감소를 촉진시킨다는 일반적인 생각이 지나친 감이 있다"면서 미중 무역에서 실제 큰 문제는 무역 불균형으로 중국의 경우 교역 규모에 비해 상대적으로흑자폭은 적은 셈이라고 말했다. 이런 분석은 미 제조업계가 중국의 환율 조작으로심각한 ...

      연합뉴스 | 2004.09.30 00:00

    • 청년고용촉진장려금 10월부터 실시

      ... 채용후 6개월간 감원 등 고용조정을 실시한 사업주는 지원대상에서 배제되며 임금지급 증빙서류를 갖춰야 장려금을지원받을 수 있다. 장려금을 노리고 기존 인력을 감원해 청년실업자를 대체 채용하거나 편법적으로장려금만 받아 챙길 경우 일자리 창출효과가 발생하지 않기 때문이다. 노동부 관계자는 "연간 2만2천명 정도가 이 제도의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하고있다"면서 "청년실업 문제 해소에 상당히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경수현기자 evan@yon...

      연합뉴스 | 2004.09.30 00:00

    • 中企 전문인력 채용 때 1인당 연 1천400만원 지원

      중소기업이 변호사, 공인회계사 등 전문인력을 채용하면 채용인원 1인당 연간 1400만원을 지원받는다. 28일 기획예산처에 따르면 정부는 내년부터 신규 일자리 창출을 촉진하기 위해중소기업이 전문인력을 채용하면 고용보험기금에서 1인당 월 120만원씩 1년간 자금을 지원한다. 기업체당 지원한도는 3명이며 전문인력의 범위는 ▲KOSPI 상장기업의 과장직 3년 이상 종사자 등 경영기획 담당자 ▲변호사, 회계사, 노무사 등 재무.법률전문가▲기술사, 기능장, ...

      연합뉴스 | 2004.09.30 00:00

    • 외국인 투자기업 5곳중 1곳 "기업환경 나빠지면 한국 떠날 것"

      한국에 진출한 외국인투자기업 가운데 5개사 중 1개사는 기업환경이 나빠질 경우 경쟁국으로 이전할 의사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공회의소가 30일 내놓은 '외국인투자기업의 일자리 창출실태' 조사 보고서에 따르면,응답 외국인투자기업(1백만달러 이상,지분 80% 이상,3백1개사 응답) 가운데 19.6%가 기업환경 악화시 다른 나라로 이전할 뜻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제조업체들은 규제와 인건비 노사분규 등을 이유로 더욱 많은 기업(25.2%)이 ...

      한국경제 | 2004.09.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