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9921-139930 / 149,5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성공노하우도 유형이 있다 .. '성공한 커리어의 5가지 패턴'

      ... 기업 임원들을 직접 인터뷰해 정리한 성공비결과 사례를 담고 있다. 저자들에 따르면 성공한 이들은 직장에서 어떻게 가치가 창조되고 단계마다 개인적 가치를 구축하는지 알고 있다. 또 이들은 관대한 리더십을 행사하며,경험 없이는 일자리를 얻지 못하고 일자리 없이는 경험을 얻지 못하는 딜레마를 스스로 극복한다. 아울러 주어진 80%의 업무를 넘어 참신한 아이디어를 기획·실행하는 데 20%의 힘을 집중해 차별화한다. 또 타고난 강점과 열정,주위 사람 등의 완벽한 ...

      한국경제 | 2004.12.31 00:00

    • 정치실종.리더십 붕괴..혼돈의 17대 국회

      ... 국회'를 표방하며 출발했지만,그 성적표는 초라한 낙제점을 면치 못하고 있다. 30일 현재 17대 국회에 제출된 법률안 1천48건 가운데 가결이나 부결, 폐기 등어떤 식으로든 처리된 법안은 280건으로 26.7%에 그쳤다. 규제개혁특위, 일자리창출특위, 국회개혁특위, 정치개혁특위 등 8개 특위는 명패만 걸어놓은채 거의 활동하지 않으면서도 위원들은 매달 450만원에 달하는 활동비를 꼬박꼬박 챙겼다. 새해 예산안은 여야 대치로 인한 한나라당의 예산심의 장기 보이콧이라는 우여곡절을 ...

      연합뉴스 | 2004.12.31 00:00

    • thumbnail
      [한경 신년기획] "올해는 우리 모두 부자됩시다"

      2005년 을유(乙酉)년 새해가 밝았다. 하지만 경제는 지난해 못지않게 불투명하다. 정부가 5% 성장과 40만개 일자리 창출을 내걸었지만 경기는 쉽게 회복될 것 같지 않다. 갈등에서 비롯된 우리 사회의 '멱살잡이' 구조가 성장동력을 약화시킨 탓이다. 경험해 보지 못한 고령화사회가 눈앞으로 다가오고 중산층은 붕괴 위기를 맞고 있다. 정부만 쳐다보고 주저앉아 있을 수는 없다. 새해에는 우리 모두 부자 되는 희망을 가져 보자.벼랑 끝에 내몰린 ...

      한국경제 | 2004.12.31 00:00

    • 열린우리 - 한나라 새해 화두는‥

      ... 위해서는 남북 정상회담도 조속히 이뤄져야 한다는 입장이다. # 한나라당 한나라당이 '희망'을 전면에 내세운 의도는 경제난으로 상당수 국민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는 점을 철저히 활용하겠다는 계산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이런 차원에서 일자리 만들기를 중점과제로 선정했다. '환골탈태'는 두 차례의 대선에 이은 지난 4.15 총선 패배로 '변하면 안된다'는 절박감에서 나왔다. 당 지도부는 현재의 당 체제와 이미지로는 2007년 대선 승리가 어렵다고 보고 시스템 정비 작업에 ...

      한국경제 | 2004.12.31 00:00

    • "서울,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만들것" .. 이명박시장

      ... 도전정신이 불타오르도록 최선의 정책적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시는 이에 따라 불필요한 규제를 과감하게 철폐하고 관치경제의 잔재를 청산하기 위해 전문가로 구성된 `규제심사단'을 발족하기로 했다. 이 시장은 일자리 창출과 관련, 행정.복지 서포터스를 확대하고 여성 파트타이머와 청년 공공근로 사업을 강화해 5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시민들의 사교육비 부담 경감을 위해 서울시 인터넷방송과 개국 예정인 서울케이블TV에 교육강좌를 ...

      연합뉴스 | 2004.12.31 00:00

    • [3부 요인 신년사] 국회의장·대법원장·국무총리

      ... "새해를 경제활성화,동북아의 평화,국민통합을 비롯해 모든 분야에서 구체적인 결실을 거두는 한 해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총리는 경제운용과 관련,"내수경기를 되살리고 수출경쟁력을 유지하며,인적자원 개발과 기술 연구개발에 힘쓰겠다"면서 "특히 일자리 창출과 서민경제 안정에 최우선을 두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이어 "북핵 문제를 한·미공조 및 6자회담을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2.31 00:00

    • [해외취업 이렇게] 일본 IT, 미국ㆍ캐나다 의료시장등 노려볼만

      극심한 청년실업난 속에 해외에서 일자리를 구하려는 젊은 층이 늘어나고 있다. 해외 취업을 염두에 두고 있다면 일본 IT업계,미국·캐나다 의료인력(간호사 등) 시장,중동 항공사 등을 눈여겨볼 만하다. 캐나다의 경우 간호사 조무사 등이 연간 1천명가량 부족해 향후 10년동안 11만명 정도를 외부에서 들여와야 하는 실정이다. 미국 역시 10년간 건강과 교육 분야에서 2천1백30만여명이 필요한 상태다. 간호사만 해도 2012년까지 62만3천명이 필요하리라는 ...

      한국경제 | 2004.12.31 00:00

    • 이 총리 "진정한 국민통합 기반 마련할 것"

      ... 신년사에서 내년 경제운용에 대해 "침체된 내수경기를 되살리고 수출경쟁력을 유지하며 인적자원 개발과 기술 연구개발에 힘쓰면서 공정하고 투명한 선진 시장질서를 확립, 사회 전체의 생산력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일자리 창출과 서민경제 안정에 최우선을 둬 내년 하반기부터는 경제적 성과가 모든 계층에 고루 미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총리는 국가균형발전을 언급, "국민의 의견을 민주적인 절차에 따라 수렴하고 국가균형발전 정책을 조속히 시행, ...

      연합뉴스 | 2004.12.31 00:00

    • 내년 상반기 공공 일자리 33만개 창출

      내년 상반기까지 공공부문 일자리 33만개가 창출된다. 또 예산낭비를 막을 수 있는 종합적 대응방안이 마련된다. 변양균 기획예산처 차관은 30일 기자 브리핑에서 "내년 공공부문에서 올해보다 10만개 늘어난 40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밝히고 "1.4분기에 연간 일자리 창출 목표의 60%인 24만~25만개, 상반기에 연간 목표의 80%이상인 32만~33만개의 일자리를 만들어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변 차관은 "예를 들어 1만7천명이 참가하는 ...

      연합뉴스 | 2004.12.30 00:00

    • 새해 노인일자리 3만5천개 마련

      보건복지부는 내년에 노인일자리 3만5천개를 새로 마련키로 했다. 복지부 관계자는 30일 "전국 시ㆍ도별로 노인취업박람회를 확대 개최, 노인의 취업 알선과 홍보를 적극 추진할 것"이라며 "노인 일자리 3만5천개 창출을 위해 363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그는 "올해 노인 일자리 목표가 2만5천개였으나 이를 훨씬 뛰어넘는 3만5천여개를 창출했다"면서 "노인의 능력과 적성에 맞는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4.12.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