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2351-142360 / 145,6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만나고 싶었습니다] 이병규 <현대백화점 사장> .. '뚝심 승부'

    ... 사양산업이란 주장에는 펄쩍 뛴다. 이미 성숙기에 접어들어 침체에서 벗어나기 힘들다는 얘기에도 고개를 내젓는다. 이 사장은 우리나라 백화점 시장이 성장기에 들어섰다고 생각하고 있다. 성장산업이란 것이다. 첫번째 이유로 여성들에게 일자리를 골고루 마련해줄 사회적 여건이 마련돼 있지 않다는 것을 꼽는다. 경제권을 쥔 주부들은 대낮에 쇼핑할 수 있는 짬이 난다는 얘기다. 맞벌이가 일상화된 미국 일본에서 보기 힘든 현상이다. 상품을 매입하는 시스템이 선진국 백화점과 ...

    한국경제 | 2001.04.10 00:00

  • 불안한 美 직장인 '정장차림' 유행 .. 닷컴 도산.감원 등 영향

    ... 둔화로 실직자들이 급증하고 있는 미국에서 정장을 하는 직장인들이 크게 늘어나고 있다고 6일 보도했다. 이는 닷컴 기업의 연쇄도산과 감원 불안에 시달리고 있는 직장인들이 청바지나 티셔츠 등 캐주얼차림보다 정장이 해고방지 및 새로운 일자리 찾기에 유리하다고 판단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 자금줄을 찾고있는 닷컴 업체의 경영자들도 간편한 복장보다는 정장이 더 어울린다는 생각을 하기 시작했다. 실제로 최근 뉴욕의 팰리스호텔에서 열린 뱅크오브아메리카(BOA) 증권투자자회의에는 ...

    한국경제 | 2001.04.09 00:00

  • 미국 실업률 높아져

    [워싱턴-브리지뉴스] 미국의 비농업부문 일자리는 3월에 86,000이 감소했는데 이는 근 10년래의 기록적인 감소폭이라고 노동부가 밝혔다. 한편 실업률은 4.3%로 높아졌는데 이는 1999년 7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예상했던 것보다 좋지 않은 월간 고용자료가 발표되자 연방준비이사회(FRB)가 5월 15일로 예정된 정책회의 이전에 금리를 인하하게 되는 것이 아닌가 하는 관측이 나오고있다.

    한국경제 | 2001.04.09 00:00

  • 증시, "대세는 관망"…"美 경제 증시 확인 필요"

    ... 고용동향이 악화되면서 미국의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감을 촉발시켰다는 점에서 금리인하 기대감을 주눅들게 했다는 점에 심각성을 상기시켰다. 이날 발표된 3월 미 실업률은 4.3%로 지난 99년 7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 더욱이 일자리가 늘어나리라는 시장의 예상과는 달리 오히려 8만6,000명의 일자리가 줄었다. 일자리는 미국이 불경기의 골에 빠져 있을 때인 지난 91년 11월 이후 가장 큰 폭으로 감소한 것이다. 동원경제연구소의 이승용 이사는 "현재의 문제는 ...

    한국경제 | 2001.04.09 00:00

  • 미국 3월 실업률 4.3%...20개월만에 최고

    미국의 지난달 실업률이 20개월만에 최고치인 4.3%를 기록했다고 노동부가 6일 발표했다. 노동부는 지난달 8만6천개의 일자리가 줄었으며 이에 따라 실업률도 4.3%로 2월에 비해 0.1%포인트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같은 일자리수 감소는 지난 91년 11월 이후 9년반만에 최대폭이다. 또 5만개의 일자리가 새로 생길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예상에서도 크게 벗어난 것이다. 인플레의 척도인 시간당 평균 임금은 전문가들의 예상보다 약간 높은 수준인 ...

    한국경제 | 2001.04.07 00:00

  • "뉴욕이 제약할 듯"…보수적으로 접근할 때

    ... 결국 0.02%만 얹은 강보합으로 마감하는데 만족해야 했다. 미국 고용동향은 미국 경제가 침체에 빠져들고 있음을 새삼스레 상기토록 했다. 3월 미 실업률은 4.3%로 지난 99년 7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다. 더욱이 일자리가 늘어나리라는 예상과 달리 8만6,000명 줄었다. 일자리는 미국이 불경기의 골에 빠져 있을 때인 지난 91년 11월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줄었다. 메릴 린치의 낙관론자 브루스 스타인버그는 5월 초순에 4월 실업률 통계가 개선되지 ...

    한국경제 | 2001.04.07 00:00

  • 다우 126P, 나스닥 64P 하락…"악재 여전"

    ... 3.62% 빠졌다. 다우존스지수와 나스닥지수는 개장전 발표된 노동부의 고용 관련 통계에 밀려 시가를 일중고점으로 남겨둔 채 소폭 반등을 거치면서 하락했다. 3월중 실업률은 4.3%로 99년 7월 이후 20개월중 최고로 나타났다. 일자리는 8만6,000명 줄어 지난 91년 11월 경기침체 이후 가장 많았다. 캘리포니아 전력문제가 이날 증시에 파급됐다. 캘리포니아 최대 전력업체인 퍼시픽 가스& 일렉트릭이 파산보호절차인 챕터 11을 신청, 모회사 PG&E 주가를 36.7% ...

    한국경제 | 2001.04.07 00:00

  • 달러, 美 고용악화로 123엔대 약세

    ... 125엔을 축으로 거래됐다. 유로/달러의 경우 0.77센트 상승한 90.35센트를 가리켰다. 유로/달러의 경우 이번주 3% 상승했다. 미국의 3월중 실업률은 4.3%로 지난 99년 7월 이후 20개월중 최고로 나타났다. 일자리는 8만6,000명 줄어 7개월만에 처음으로, 지난 91년 11월 경기침체 이후 가장 많이 감소했다. 전달만 해도 1만4,000명이 늘었다. 이와 함께 로버트 맥티어 달라스 연방은행 총재의 1/4분기 경제성장률 악화 전망 발언도 ...

    한국경제 | 2001.04.07 00:00

  • 스트레스...처진 어깨...자신감으로 '훨훨' .. 정신장애.우울증 치료

    ... 수년새 연간 2~3%씩 늘어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독일도 조기 퇴직자의 7% 가량이 우울증 환자다. 실업우울증 =취업난이 최악이다. 정규직은 물론 임시직 일용직도 구하기 힘든 상황이다. 이제 갓 고교나 대학을 졸업했는데 일자리가 없는 취업준비생들은 의기소침해지고 자포자기에 빠지기 쉽다. 날개도 펴보지 못한채 막막한 하늘을 바라보는 새같은 심정이다. 식욕부진으로 영양결핍현상이 생기고 폭음과 과도한 흡연을 하게 된다. 평소 비관적 부정적인 태도를 가진 ...

    한국경제 | 2001.04.06 00:00

  • 그린스펀,美 반덤핑제도 비판 .. 외국산 수입규제 조치

    ... "현명하지 못하며 자가당착적인 조치"라고 덧붙였다. 그는 "지난 반세기동안의 무역장벽 철폐 노력이 최근 경기호황의 밑거름이었다"고 지적한 뒤 "국내 산업을 외국산 수입품으로부터 보호하려는 장벽들은 이런 번영을 저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린스펀은 또 "무역장벽을 낮추면 일자리가 늘어나고 생산성이 높아진다"고 전제한 뒤 "그렇다고 자유무역이 미국의 실업률을 낮추는 것은 아니다"라고 단서를 달았다. 노혜령 기자 hr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4.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