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5791-145800 / 148,8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우車 반드시 살리겠다" .. DJ, 인천시 업무보고

      ... "공무원이든 노동자든 필요하면 쓰고 필요 없으면 해고해 기업의 수지를 맞춰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특히 김 대통령은 "실업을 회피하려다 기업이 망하면 모두 실업자가 되나, 1할을 퇴출시켜 기업이 살아나면 부품기업 활성화 등으로 일자리가 창출된다"면서 "세계적으로도 필요없을 때 정리하고 필요할 때 고용하는 융통성을 확보하고 있는 곳이 미국인데 미국의 실업률이 4%로 가장 낮다"며 구조조정의 불가피성을 역설했다. 한편 김 대통령은 공직자 사정에 언급, "아직도 공직사회와 ...

      한국경제 | 2000.11.21 00:00

    • [지금 대학街는...] 취업신호 '빨간불' 출구찾기 '비지땀'

      ... 갖가지 아이디어를 짜내고 있다. 전문적인 온라인채용정보회사처럼 인터넷 취업정보시스템을 갖추는가 하면 취업예비생들 가운데 우수학생을 뽑아 "엘리트 코스"를 운영하는 대학도 있다. 취업정보실 관계자들이 일일이 기업체를 찾아다니며 일자리를 유치하는 학교도 눈에 띈다. 건국대=올해 처음으로 취업특별교육과정인 "건국엘리트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4학년 취업예정자 1백10명을 선발,여름방학을 이용해 2주간(40시간) 교육을 실시했다. 내년부터는 선발인원을 2백~3백명으로 ...

      한국경제 | 2000.11.20 00:00

    • [다시 '실업'이 문제다] (6) '부실한 재원' .. '無대책'

      앞으로 예상되는 대량실직이 IMF(국제통화기금) 때보다 더 "악성"이 될 것이라는 우려는 "대책이 없다"는 데서 비롯된다. 마땅하게 만들어줄 일자리가 없고 재교육과 재고용 등에 투입할 재원이 부족하다는 점이다. 최소한의 생계를 유지시켜줄 일거리도 대주지 못하는 상황에서 정책적 지원까지 취약해 사회문제가 될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내년도 전체 실업대책 예산은 5조6천억원으로 책정돼 있다. 올해(5조8천8백93억원)보다 5% 줄어든 규모다. ...

      한국경제 | 2000.11.20 00:00

    • [옴부즈맨 칼럼] '실업 문제' 입체적 접근을 .. 김철수 <교수>

      ... 해내지 못했기 때문이다. 최근 구조조정과 기업퇴출로 대량실업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자 정부는 구조조정의 강도를 낮추기 시작했다. 옥석(玉石)을 가려 죽일 것은 죽이고, 살릴 것은 살리는 강력한 구조조정을 통해 기업 경쟁력이 향상되어야만 일자리가 창출되어 실업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것이다. 당장 실업문제만을 해결하는 것은 쉽다. 실업자를 모두 한강 고수부지에 불러서 하루는 구멍을 파게 하고 다음날은 그것을 다시 덮게 하면 모든 실업자에게 일자리를 나눠줄 수 ...

      한국경제 | 2000.11.20 00:00

    • [국회 대정부 질문] 사회.문화분야 : 의보제정 안정화방안 뭔가

      ... 한다"고 지적했다. 민주당 최용규 의원은 인천국제공항 배후에 호텔 콘도 숙박시설 놀이공원 휴양시설 등을 갖춘 복합 관광단지를 만들자고 제안했다. 한나라당 전재희 의원은 근로시간 단축 문제와 관련,근로자의 임금삭감이 없어야 하며 일자리를 나눌 수 있는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민주당 이호웅 의원은 박정희 대통령 기념관 건립 문제를 놓고 국론이 분열되고 있는 만큼 이 문제를 공론화 해서 신중히 결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남국 기자 nkkim@hanky...

      한국경제 | 2000.11.18 00:00

    • [다시 '실업'이 문제다] (5) '겉도는 대책'..유명무실한 실업급여

      ... 현실화되고 있지만 "대책"이 없다는 데 그 심각성이 더하다. 무엇보다 실직을 당하더라도 실업급여를 받지 못하는 수가 많다는 게 가장 큰 문제다. 실제로 실직자 10명중 9명이 여러가지 이유로 실업급여를 받지 못하고 있다. 일자리도 없는데 실직수당 마저 받지 못하니 앞날이 캄캄할 수 밖에 없다. 실업급여는 IMF(국제통화기금) 사태이후 만든 사회안전망의 핵심 제도다. 직장을 잃고 다른 일자리를 찾는 동안 국가가 최소한의 생계를 보장해주는 시스템이다. ...

      한국경제 | 2000.11.18 00:00

    • [사설] (17일자) 실업대책과 기업구조조정

      급속한 경기침체로 실업확대에 대한 불안감이 갈수록 짙어지고 있어 걱정이다. 기업 및 금융권에 대한 2차 구조조정의 여파로 일자리가 줄어든데다 급속한 경기침체로 고용감소 추세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더구나 대학졸업자들의 신규취업이 어려워지면서 실업에 대한 불안감이 증폭되는 양상이어서 특단의 대책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본다. 노동연구원은 지난 10월말 현재 3.6%인 실업률이 내년 2월에는 5%수준으로 높아져 실업자수도 1백만명을 넘어설 ...

      한국경제 | 2000.11.17 00:00

    • "한국산 상품 비중 높일 것"..美암웨이 '디보스 사장'

      ... 있다"며 한국에서도 암웨이가 미국에서와 같이 평가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는 한국암웨이의 성장에 맞춰 한국산 상품비중을 높이고 현지공장도 건설하겠다고 말했다. "암웨이는 합법적으로 비즈니스를 하고 있습니다.한국에 일자리를 제공하고 물류센터도 건설하고 있습니다" ''암웨이가 국내 영업으로 얻은 이익을 본국으로 가져간다''는 시민단체의 주장에 이의를 제기했다. 그는 "한국정부의 규제완화로 최근 사업 환경이 크게 개선됐다"며 "11월 아마추어 테니스대회인 ...

      한국경제 | 2000.11.17 00:00

    • "주식투자자에 세제우대 조치"...金대통령

      ... 강구하자고 제의했다. 김 대통령은 "한국의 경우 2부 주식시장인 코스닥시장은 벤처기업들에 대해 지난해 5조원,올 10월까지 7조5천억원을 공급하는 등 안정적 자금지원을 통해 경제회복 및 신경제 발전의 기초를 마련했다"면서 "벤처기업 수도 98년말 3천개에서 금년말까지 1만개로 늘어나며,향후 3-4년내 4만개 수준으로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브루나이=김영근기자 yg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16 00:00

    • [다시 '실업'이 문제다] (4) '인력시장 한파'

      ... 못한 30여명은 모닥불을 피워 놓고 어슴프레 날이 밝아올 때까지 기다리다 뿔뿔이 흩어졌다. 일부는 어느새 소주잔을 들고 있었다. 김용기(53)씨는 "하루벌이를 놓쳐 홧김에 벌써 소주 한병을 비웠다"며 "하루 걸러 한번씩 간신히 일자리를 얻는다"고 말했다. 그는 "작년에는 경기가 그런대로 괜찮아 어지간하면 일자리를 얻을 수 있었다"며 "이제는 새벽에 나와도 일자리를 얻지 못하는 날이 많으니까 모이는 사람도 절반으로 줄었다"고 설명했다. 이달 초 퇴출판정을 받은 ...

      한국경제 | 2000.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