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8851-148860 / 149,6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토론회] '중소기업 3난 극복' .. 주제발표 : 이선

      ... 있다. 인력난을 완화하기 위해서는 먼저 노동가능인구의 노동시장참여도를 높여나가야 한다. 여성인력 중고령인력의 경제활동 참여도가 선진국에 비해 크게 낮아 잠재노동력화되는 경우가 많다. 다양한 취업형태의 개발 취업지도와 일자리매개 탁아소의 증설 등으로 주부 및 중고령인력을 노동시장으로 끌어들여야 한다. 다른 한편 생산기술 기능직으로의 유입을 촉진하여야 한다. 생산기술기능직을 기피하는 것은 지나치게 학력을 존중하는 우리의 사회적 풍토와 생산기술기능직인력의 ...

      한국경제 | 1996.12.09 00:00

    • 미국 경제 내년에도 완만상승...미제조업협회 전망

      ... 성장률 전망은 올해와 비슷한 수준이다. 이같은 전망은 미국경제가 하강기에 들어섰기 때문에 내년에는 경기 침체가 우려된다는 대부분의 예상과는 다른 것이어서 주목된다. 상업회의소의 마틴 리갤리아 수석연구원은 내년 미국경제는 일자리가 완만하게 증가하고 낮은 실업률이 계속되며 인플레가 안정되고 금리는 현재 수준을 유지하거나 다소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또 NAM의 제리 재신노스키 회장은 내년에도 미국경제는 경기호조가 계속돼 성장세가 지속되고 ...

      한국경제 | 1996.12.06 00:00

    • [이슈진단] 'WTO 싱가포르 각료회의 국가별 입장은...'

      ... 통신장비에 대한 모든 관세를 철폐하기 위한 정보기술협정(ITA)을 원하고 있다. 이 협정을 통해 WTO가 지속적으로 시장을 개방하고 무역질서를 확대해 나갈 수 있다는 것이 미국 입장이다. 미국은 또 WTO체제하의 자유무역에 따른 일자리 감소 가능성을 우려하고 있는 근로자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근로기준과 무역간의 상관관계를 이번 회의에서 다루기를 희망하고 있다. 미국은 이밖에 개발도상국들로부터 WTO의 정부조달 규정을 준수하겠다는 합의를 받아내려 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6.12.05 00:00

    • 주문 많은데 묘수없어..재경원, 내년 경제운영계획 '속앓이'

      ... 사회문제화되는 시점에서 경기 급냉과 실업률 폭등을 가져올 인위적인 감속성장을 받아들일 수 있겠느냐는 것이다. 더욱이 정치상황 불투명을 감안, 경제기조 변화등을 우려, 대기업들이 내년도 설비투자를 대폭 줄이려는 마당에 정부가 국민의 일자리수와 직결된 성장률의 인위적인 하락을 유도하기에는 부담이 크다는 것이다. 그렇다고 과거와 같이 건설경기 촉진등 부작용이 큰 부양조치를 취하기는 더더욱 어려워 목하 고심중이다. 경상수지=경상수지 절반축소는 애초부터 글렀다는 ...

      한국경제 | 1996.12.05 00:00

    • 미원, 동남아서 제2창업 선언 .. 인도네시아/베트남 등 거점

      ... 불과하다는 것이 경험에서 우러나온 미원의 확고한 판단이다. 현재 수라바야공장의 총 직원수는 970여명. 이 가운데 한국인은 5명에 불과하다. 부공장장이하 부장 과장 모두 인도네시아인이다. 미원이 이 지역에서 대우좋은 일자리를 대량으로 제공하고있는 셈이다. 또 도로포장, 방역사업, 장학금지급등 지역사회에 행사가 있으면 물질적 지원도 아끼지않는다. 미원은 이런 현지화를 배경으로 지난해 2만8000t의 발효조미료를 인도네시아시장에 공급했다. 발효조미료 ...

      한국경제 | 1996.12.03 00:00

    • "'아버지' 갈곳이 생겼다" .. 명예퇴직 김효성씨 재취업

      ... 지금은 인천 석남동에 위치한 명정환경(주)의 보일러기관장인 그는 요즘 일하는 게 신명난다. 회사동료들로부터 "신들린 것 같다"는 말을 들을 정도다. 하지만 정작 김씨에게는 너무나도 자연스러운 일이다. 그는 새로 얻은 일자리가 마치 뒤늦게 본 아들처럼 그 무엇보다도 소중하기 때문이다. 월급은 90만원으로 이전 근무처보다 반으로 깎였지만 후회는 없다. "옛 생각은 이제 잊어버렸습니다. 지금은 이 곳에서 자리를 잡으려고 몇배 더 노력하고 있죠" 하지만 ...

      한국경제 | 1996.12.02 00:00

    • 실업통계 현실과 괴리 .. LG경제연구원 분석

      ... 우리나라의 가용인력 활용도를 보여 주는 15세이상 인구중 취업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60.7%로 미국(73.5%), 영국(67.8%), 독일(65.1%)등 선진국에 비해 낮은 편이다. 이처럼 취업자 비중이 낮은 것은 적당한 일자리가 없어서 가사종사, 취학 등을 선택한 경우 실업자로 잡히지 않는 등 실업자 통계가 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기 때문으로 이 연구원은 분석했다. 이와함께 우리의 느슨한 실업률 통계방식도 실질 실업률을 파악하지 못하게 하는 이유가 ...

      한국경제 | 1996.11.30 00:00

    • [세계경제 포커스] 경영 새흐름 : '감원 만병통치약 아니다'

      ...결과에서도 확인된다. AMA가 지난주 1,441개 중견급이상 기업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들중 절반이상이 96회계연도(95년7월~96년6월)에 직원수를 줄였다. 지난 회계연도와 비슷한 수치다. 그러나 이 기간동안 새 일자리를 창출한 기업이 더 많았다. 조사대상의 68%가 "업사이징"을 했다. 전년동기(58%)보다 10%나 많은 기업이 인원을 늘린 셈이다. 미국 기업들이 한쪽에서는 기존 직원들을 잘라내는 동안 다른편에서는 새로운 일꾼들을 뽑아들였다는 ...

      한국경제 | 1996.11.25 00:00

    • [한국기업 지구촌 여기까지...] (18) 신원 온두라스 공장

      ... 노력 덕택으로 경고성 글이 게재된 며칠후 또다른 일간지인 "엘티엠보"에는 "한국의 우수기업인 신원이라는 회사는 한국관리자들이 스페인어를 배우고있다. 온두라스사람과 가까워지고 보다 나은 관리를 위해서이다"라는 기사가 실렸다. 현지 신원노조위원장도 한국기업이 도움을 많이 주고있다고 말할 정도가 됐다. 간혹 한국에서 원단이 늦어져 일을 쉬게 될 경우 일자리가 없어질까봐 걱정까지 할 정도이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25일자).

      한국경제 | 1996.11.25 00:00

    • [세계경제 포커스] 전환기 유럽노조 : "부드럽고 작아졌다"

      ... 대신하자 결집력이 약해졌다 는 분석이다. 새로운 가치를 추구하는 신세대층의 개인주의가 집단행동과 배치되는 현실도 노조활동을 약화시키는 또다른 요인이 되고 있다. 여기에 최근들어 사상 최악의 실업난이 지속되면서 근로자들이 일자리 확보 를 최우선 과제로 생각하게 된 것도 노조약화 요인으로 작용했다. 실업수당 등 사회보장제도가 완벽해지면서 노조가 설땅을 잃기 시작했다는 분석도 있다. 이에 따라 각국 노조단체들은 과거 단체행동에 호소하는 활동을 점차 ...

      한국경제 | 1996.11.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