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40 / 12,9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닥터리본, 가족 모두를 위한 '닥터리본 리포퍼 철분 프리미엄' 출시

      ... 드실 수 있게 고결방지제(이산화규소)와 인공착색료를 첨가하지 않았으며 수많은 테스트를 거쳐 찾아낸 과학적인 배합 설계를 하였다"고 밝혔다. '닥터리본 리포퍼 철분 프리미엄'은 철분 필요량이 증가하는 임산부와 수유부, 철분이 부족하기 쉬운 가임기 여성, 초경을 시작해 철분이 부족하기 쉬운 여성 등 철분 섭취가 부족한 온 가족이 맛있게 섭취할 수 있다. 닥터리본은 리포퍼 철분 프리미엄 론칭을 16일 진행하며, 런칭 기념 최대 할인 등 ...

      키즈맘 | 2024.05.14 10:44 | 키즈맘

    • thumbnail
      "분쟁·기후재난으로 신생아 5명 중 1명 의료혜택 못받아"

      ... 병원에서 출산한 그는 "몇 시간의 진통이 있었지만, 건강한 아기를 낳았고 퇴원 전에는 간호사와의 상담을 통해 모유 수유 등 필요한 내용을 안내받았다"고 말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 2020년 한 해 동안 세계 곳곳에서 임산부 28만7천명이 충분히 예방이 가능했던 원인 때문에 사망한 걸로 집계했다. 이는 하루 평균 800명꼴이다. 마리온카 폴 세이브더칠드런 글로벌 보건 정책옹호 책임자는 "모든 여성과 아동은 의료 서비스와 교육에 접근할 권리가 있음에도 ...

      한국경제 | 2024.05.13 15:22 | YONHAP

    • thumbnail
      울주군, 기초지자체 공약이행 평가 2년 연속 '최우수'

      ... 수립 과정에서 주민 의견을 반영하고자 공약배심원을 구성해 공약 추진 방향을 주민과 함께 논의하고 체계적으로 계획을 수립, 2023년도 공약실천계획 수립평가에서 울산 유일의 최우수 등급을 받기도 했다. 군은 총 99개 공약사업 중 임산부 교통비 지원, 0세아 어린이집 운영 지원, 해뜨미 바로 콜센터 운영, 굴화민원센터 설치 등 주민 실생활과 밀접한 40개 사업을 조속히 완료했다. 또 육아종합지원센터 추가 확충, 취약계층 자립 기반 강화, 군민 장제비 지원, 먹거리통합지원센터 ...

      한국경제 | 2024.05.13 15:18 | YONHAP

    • thumbnail
      "오는 20일부터 병·의원 이용할 때 신분증 반드시 챙기세요"

      ... 등 사진이 붙어있고, 주민등록번호나 외국인등록번호가 포함돼 본인인지를 확인할 수 있는 증명서를 챙겨서 요양기관에 제시해야 한다. 사회보장급여의 이용제공 및 수급권자 발굴에 관한 법률에 따른 사회보장 전산 관리번호를 부여받은 위기 임산부는 임신확인서를 제출해도 된다. 그렇지 않으면 진료 때 건강보험을 적용받지 못해 진료비를 전액 환자 본인이 부담해야 할 수 있다. 다만 △19세 미만 사람에게 요양급여를 실시하는 경우 △해당 요양기관에서 본인 여부 및 그 자격을 ...

      한국경제 | 2024.05.13 10:28 | 유지희

    • thumbnail
      "이달 20일부터 병의원 이용할 때 신분증 반드시 챙기세요"(종합)

      ... 등 사진이 붙어있고, 주민등록번호나 외국인등록번호가 포함돼 본인인지를 확인할 수 있는 증명서를 챙겨서 요양기관에 제시해야 한다. 사회보장급여의 이용제공 및 수급권자 발굴에 관한 법률에 따른 사회보장 전산 관리번호를 부여받은 위기 임산부는 임신확인서를 제출해도 된다. 그렇지 않으면 진료 때 건강보험을 적용받지 못해 진료비를 전액 환자 본인이 부담해야 할 수 있다. 다만 예외도 있다. 19세 미만 사람에게 요양급여를 실시하는 경우, 해당 요양기관에서 본인 여부 ...

      한국경제 | 2024.05.13 10:10 | YONHAP

    • thumbnail
      "병원·약국 이용시 신분증 없으면 과태료"

      ... 등 사진이 붙어있고, 주민등록번호나 외국인등록번호가 포함돼 본인인지를 확인할 수 있는 증명서를 챙겨서 요양기관에 제시해야 한다. 사회보장급여의 이용제공 및 수급권자 발굴에 관한 법률에 따른 사회보장 전산 관리번호를 부여받은 위기 임산부는 임신확인서를 제출해도 된다. 그렇지 않으면 진료 때 건강보험을 적용받지 못해 진료비를 전액 환자 본인이 부담해야 할 수 있다. 예외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행정 예고한 '건강보험 본인 여부 및 자격 확인 등에 관한 고시 제정안'에 ...

      한국경제TV | 2024.05.13 06:27

    • thumbnail
      "이달 20일부터 병원·약국 이용할 때 신분증 반드시 챙기세요"

      ... 등 사진이 붙어있고, 주민등록번호나 외국인등록번호가 포함돼 본인인지를 확인할 수 있는 증명서를 챙겨서 요양기관에 제시해야 한다. 사회보장급여의 이용제공 및 수급권자 발굴에 관한 법률에 따른 사회보장 전산 관리번호를 부여받은 위기 임산부는 임신확인서를 제출해도 된다. 그렇지 않으면 진료 때 건강보험을 적용받지 못해 진료비를 전액 환자 본인이 부담해야 할 수 있다. 다만 예외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행정 예고한 '건강보험 본인 여부 및 자격 확인 등에 관한 고시 ...

      한국경제 | 2024.05.13 06:02 | YONHAP

    • thumbnail
      매일 열심히 걷는데 살 안 빠져?…뜻밖의 이유가 있었네 [건강!톡]

      ... 처음 시작한다면 걷기만큼의 느린 조깅을 해도 심박수가 금방 높아지므로 본인의 수준에 맞춰 운동 강도와 운동시간을 늘려가면 좋다. 2023년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건강증진개발원에서는 한국인의 신체활동 권장 사항을 발표했는데 노인과 임산부를 포함한 성인은 최소한 1주일에 150~300분의 중강도 유산소 운동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중강도 유산소는 최대 심박수의 65~76% 구간이며 말을 할 수 있을 정도로 심박수가 높아지고 땀이 날 정도의 운동이라는 것을 명심하자. ...

      한국경제 | 2024.05.12 19:11 | 이미나

    • thumbnail
      입양 전 과정 나라가 살핀다…정부, 공적 입양체계 구축

      ...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전체 시설보호아동 1만1천899명 가운데 특수욕구아동은 42%(4천986명)를 차지한다. 이밖에 정부는 출생통보제와 보호출산제의 올해 7월 시행을 앞두고 출생정보 수집 등 관련 시스템을 정비하고, 위기임산부 상담·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각 시도의 지역 상담기관과 위기임산부 전용 상담번호(☎1308) 등을 활용해 원가정(태어난 가정) 양육을 최우선으로 지원하고, 불가피한 경우 보호 출산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

      한국경제 | 2024.05.10 12:00 | YONHAP

    • thumbnail
      '급성 E형 간염' 확산…사망자도 발생

      ... 병은 E형 간염 바이러스에 의해 생기는 급성 간염으로, 평균 40일간의 잠복기를 거쳐 피로나 복통, 식욕부진 등의 증상을 낳는다. 황달과 진한 색 소변 등의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건강한 성인의 경우 통상 치명률이 3%지만 임산부와 간질환자, 면역 저하자 등에게는 치명률이 상대적으로 높다. WHO는 안전한 식수를 얻기 어려운 난민 수용 시설의 열악한 위생 여건이 질병 확산의 원인이라고 지적했다. 차드 보건 당국은 공중보건 비상 센터를 가동했고 WHO는 전문가팀을 ...

      한국경제TV | 2024.05.09 2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