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711-40720 / 48,4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기업, 중국 서부대개발사업 주목

      ... 초대형 프로젝트로국내기업 진출시 엄청난 경제효과가 기대된다. ◆서부대개발이란 = 중국 서부대개발사업은 동부 연해지역에 비해 낙후된 중.서부지역을 개발, 국토 균형발전과 내수부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2000년 3월 ... 3단계(大同, 2016-2050년)로 나뉘어 추진되며 소요재원은 99년 중국의 GDP 규모인 8조위앤에 이른다. 대상지역은 쓰촨(四川), 구이저우(貴州), 윈난(雲南), 간쑤(甘肅) 등 6개성 5개자치구, 1개 직할시로 총 면적은 전 ...

      연합뉴스 | 2003.12.19 00:00

    • 정부, 재산세 당초 계획보다 인상률 낮추기로

      정부는 재산세 대폭 인상 계획에 대한 서울시를 비롯한 지방자치단체와 지역주민들의 조세 저항을 감안해 당초 계획보다 인상률을 낮추기로 한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정부는 당초 안(행자부안)과 서울시의 건의안을 절충하는 선에서 조정안을 ... 보인다. 정부는 이날 고건 국무총리 주재로 이정우 청와대 정책실장,김진표 재정경제부 장관 겸 부총리,허성관 행정자치부 장관,최종찬 건설교통부 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관계 부처 회의를 열고 이 같은 조정 방침에 대략적인 합의를 이룬 ...

      한국경제 | 2003.12.19 00:00

    • 근린생활권 단위로 묶어 개발 ‥ 서울시내 294곳 재개발

      서울시가 19일 마련한 '도시·주거환경 정비 기본계획'에 지정된 재개발 대상지역이 계획대로 사업에 들어갈 경우 시가 추진하는 '강북 재개발' 계획에 한층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이번에 선정된 2백94곳이 대부분 강북에 위치한 ... 주택지역의 상당수가 우수 주거단지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재개발 구역으로 지정된 곳은 모두 2백94곳.자치구별로는 △동대문 46곳 △성북 43곳 △은평 24곳 △서대문 23곳 △영등포 22곳 등 강북지역에 집중됐다. 강남 ...

      한국경제 | 2003.12.19 00:00

    • "재산세 인상률 3~5배로 축소"

      정부는 내년 재산세 대폭 인상계획에 대한 서울시를 비롯한 대도시 및 지역주민들의 조세저항을 감안해서 세율 인상을 당초 계획보다 낮출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이 경우 서울 강남지역 아파트의 재산세 인상률은 당초 최고 7배에서 ... 중과세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목소리가 적지 않았기 때문으로 전해졌다. 또 과표결정권과 재산세 징수권을 갖고 있는 지방자치단체,특히 중과세 대상인 서울지역 25개 자치구와 서울시가 강력 반발하는 상황에서 별다른 법적 제재수단도 없이 밀어 ...

      한국경제 | 2003.12.19 00:00

    • 서울 294곳 재개발.. 2010년까지 3단계 추진

      종로구 무악동 등 서울시내 불량·노후주택 밀집지역 2백94곳(1천1백53ha)이 주택 재개발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오는 2010년까지 단계적으로 개발된다. 서울시는 이 같은 내용의 '도시·주거환경 정비 기본계획안'을 마련,20일부터 ... 기존에 재개발구역으로 지정됐지만 아직 사업이 시행되지 않은 1백98곳과 함께 이번에 96곳을 새로 선정했다. 자치구가 요청한 3백83개 구역 중 72곳은 탈락했으며 98년 선정된 곳 중 28개 구역도 제외됐다. 재개발사업은 3단계로 ...

      한국경제 | 2003.12.19 00:00

    • 정부, 오늘오후 `재산세 개편 최종안' 발표

      행정자치부는 19일 정부의 재산세 개편 최종안을 발표한다. 행자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고건 총리 주재로 열린 관계부처 장관회의에서 당초행자부가 마련한 정부의 재산세 개편안에 대해 논의한 뒤 최종안을 확정, 발표키로했다. 정부는 ... 개편안을 발표했다. 그러나 서울시는 강남 소재 아파트 재산세가 최고 7배, 평균 2배 인상되는 정부안에 대해 서울지역 자치단체가 강력 반발함에 따라 지난 12일 재산세 총액을 24.2%로 낮추는 자체 조정안을 행자부에 제출했다. ...

      연합뉴스 | 2003.12.19 00:00

    • 서울시내 294곳, 2010년까지 재개발

      서울 종로구 무악동 등 서울시내 불량.노후주택밀집지역 294곳이 주택재개발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오는 2010년까지 단계적으로 개발된다. 서울시는 이같은 내용의 도시ㆍ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안을 마련, 20일부터 내년1월 3일까지 15일간 ... 재개발대상지 중 아직 개발이 되지 않은 198곳을 포함해 총 294곳(1천153㏊)이 정비 예정구역으로 선정됐다. 자치구가 요청한 383개 구역 중 72개 구역은 탈락했으며, 17개 구역은 구역을통합해 하나로 선정했다. 동대문구 신장1동 ...

      연합뉴스 | 2003.12.19 00:00

    • [시론] 소득재분배용 재산세라면 국세로..서울대 <교수>

      ... 징수되는 것이다. 대표적으로 재산세는 지방공공재에 대한 대가로서,지방정부가 공급하는 기반시설 등의 혜택은 결국 특정 지역에 위치하고 있는 부동산에 귀착되기 때문에 응익성(應益性)의 원칙에 입각한 효율성의 관점에서 부동산을 과세대상으로 ... 경우이며,양도소득세 역시 소득세의 일종으로 국세청이 징수한다. 부동산과 달리 사람은 세금을 회피하기 위해 다른 지역으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기 때문에 지방정부가 아닌 중앙정부가 나서는 것이다. 그러나 지방자치가 발달하지 못한 ...

      한국경제 | 2003.12.18 00:00

    • 노대통령 중립내각 요구 거부

      ... 관련, "세계 어느 나라 민주주의 사회도 선거때 중립내각하는 일은 없다"며 거부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낮 충북지역 언론인과의 간담회에서 "지금 장관들중 비중립적인 분이 누가 있느냐. 바깥에 있는 분을 모신들 중립장관이라 하겠느냐"며 ... 행자부장관도 선거에 개입할 수 없고 오히려 시도지사가 전부 다 하는게 아니냐"면서 "따라서 중립내각 하라고 하지 말고 지방자치단체장들에게 선거개입하지 말라고 당부나 잘해주는게 옳다"고 주장했다. 국회의원 정수 증원 논란에 대해 노 대통령은 ...

      연합뉴스 | 2003.12.18 00:00

    • 검찰 '특별당비' 단서 포착.. 특별당비란 무엇인가

      ... 발전을 위해 특별당비를 납부할 수 있다. 중앙위원회는 전국대의원대회 등 당내 행사 또는 대통령선거 국회의원선거 지방자치선거등 공직선거를 위하여 또는 기타 필요한 경우에 관계자로 하여금 특별당비를 납부하게 할 수 있다"고 명시하고 있다. ... 경우 대가성을 기대하지 않은 순수한 동기의 특별당비 납부 경우는 극히 드문 게 사실이다. 과거 비례대표는 물론 지역구 국회의원 또는 지방의원 공천시 특별당비가 `돈공천' 통로로 작용했다는 것이 정치권의 공공연한 비밀이라는 점이 이를 ...

      연합뉴스 | 2003.1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