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200 / 26,7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클래식계 노벨상' 품은 진은숙 "매번 새로운 작품 쓰려 노력"

    ... 영광"이라며 "무엇보다 독일이라는 클래식 음악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나라의 상을 받게 돼 기쁘고, 개인적으로도 제가 살고 있는 나라여서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서울대 작곡과를 졸업한 뒤 1985년 독일학술교류처(DAAD) 장학금을 받고 독일로 유학 온 진은숙은 현대음악의 거장 작곡가 죄르지 리게티 밑에서 작곡을 배웠고, 현재까지 독일에 거주하며 활동하고 있다. 진은숙은 작곡에 관심을 갖게 된 배경에 대해 "아주 어렸을 때부터 음악을 하며 살고 싶었다"며 "원래는 ...

    한국경제 | 2024.01.26 06:52 | YONHAP

  • '금수저' 가려 뽑은 美대학들, 1395억원 물어준다

    ... 등 17개 대학이 소송을 당했다. 앞서 시카고대가 일부 합의금으로 1350만달러를 지급하는 등 대부분 대학이 합의 절차를 진행 중이다. 합의금은 해당 대학 졸업생과 재학생에게 분배된다. 한 학생 단체는 “대학들이 장학금 제도를 운용하면서 입학생 선발 시 경제적 능력이 부족한 지원자를 탈락시키는 경우가 잦았다”며 2022년 소송을 제기했다. 장학금을 줘야 할 학생이 늘면 재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어 가난한 학생을 차별했다는 얘기다. ...

    한국경제 | 2024.01.25 18:40 | 이현일

  • thumbnail
    '유퀴즈' 수능 최고령 수험생 김정자 할머니, 숙명여대 합격

    ... 83세 김정자 할머니가 숙명여대 학생이 됐다. 25일 숙명여대에 따르면 1941년생인 김 할머니는 2024학년도 숙명여대 미래교육원 사회복지전공 신입생으로 입학한다. 숙명여대는 김정자 할머니의 학업을 응원하는 의미에서 1년간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김 할머니는 여든에 가까운 나이부터 평생 학교에 다니며 한글부터 중·고등학교 학업 과정까지 수료한 만학도로, 2019년 '유퀴즈'에 출연하며 유명 인사가 됐다. 김 할머니는 지난해 수능에 ...

    한국경제 | 2024.01.25 18:15 | 김영리

  • thumbnail
    [미술소식] 사비나미술관 이길래展·도일스님 '108용' 특별전

    ... 선보이는 전시가 2월6일까지 서울 인사동 한국미술관에서 열린다. 여초 김응현 등으로부터 서화를 배운 도일 스님의 여섯번째 전시다. 전시 수익금은 대한불교조계종에서 추진하는 경주 남산 열암곡 마애불 바로세우기와 청년전법, 청소년 장학금 지원 등 자비나눔에 사용될 예정이다. ▲ 오산문화재단은 오산시립미술관에서 3월24일까지 미디어아트 전시인 '변화와 변환'전을 연다.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급변하는 시대를 사는 '현대인의 삶'을 주제로 이이남과 한호, 김홍년, 노진아, ...

    한국경제 | 2024.01.25 17:25 | YONHAP

  • thumbnail
    석굴암 주지 도일스님, '108 龍' 서화 전시회

    ... 24일 문을 연 이번 전시회는 2024년 청룡의 해를 맞아 용의 기운과 염원을 담은 작품 108점과 옻칠 목항아리 (사진) , 은 다관 등 200여 작품을 준비했다. 전시회 수익금은 대한불교조계종에서 추진하는 행사와 청소년 장학금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도일 스님은 “어려운 시기에 모두가 힘을 합쳐 희망차고 새로운 시대로 거듭나기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작품을 준비했다”면서 “상서로운 영물로 여겨지는 청룡의 해를 맞아 나라에서 ...

    한국경제 | 2024.01.25 17:24 | 이태호

  • thumbnail
    전북 대학들, 학부 등록금 10년 이상 '동결'…"재정압박 심화"

    ... 평균 17만3천원가량 올랐다. 이 중 국방정책대학원은 347만원에서 366만3천원으로 5.5%(19만3천원)가량 상승했다. 군산대 4개 대학원 역시 3년간 평균 3만8천원가량 올랐다. 학부의 등록금 동결 지속은 국가장학금 때문에 정부 눈치를 보는 대학들의 고육지책이라는 게 대체적인 시각이다. 교육부가 2012년부터 등록금을 동결·인하한 대학에만 '국가장학금Ⅱ'를 지원하기로 하면서 대학들이 '사실상 반강제'로 학부 등록금을 동결하고 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4.01.25 15:45 | YONHAP

  • thumbnail
    관악구, 범죄피해자 일상 회복에 8천500만원 지원

    ... 일상 회복이 쉽지 않은 현실을 고려한 조치다. 중앙센터에 지원하는 보조금은 살인, 강도, 강간, 폭행, 방화와 같은 '5대 강력 범죄' 피해자 및 유가족을 위해 사용된다. 사고로 인한 긴급지원, 생활비, 치료비, 유자녀 장학금 지원 등에 쓰이며, 관악구민이 아니어도 피해 발생지나 근무지가 관악구인 경우에도 지원한다. 아울러 구는 2017년 서울시 최초로 '관악구 범죄 피해자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5개 강력 범죄 외의 사각지대에 놓여 지원받지 못하는 ...

    한국경제 | 2024.01.25 14:11 | YONHAP

  • thumbnail
    [칼럼] 근로자와 사업주에게 모두 좋은 사내근로복지기금

    ... 근로자에게 복리후생 혜택을 보장하는 사내근로복지기금 제도를 지원하고 있다. 기금 대부분은 직원의 주택 구입 및 임차금 지원, 우리 사주 조합을 통한 우리 사주 구입비 지원 및 대부, 저소득 직원의 생활 안정 자금 대부, 직원과 자녀의 장학금 지원 및 대부, 재난 구호금 지급, 체육 또는 문화 활동 지원으로 각종 사내 동호회 운영비 지원, 도서 및 문화상품권 지원, 문화 및 스포츠 관람료 지원, 체육시설 이용료 지원, 직원 복지시설 지원으로 기숙사·사내식당·보육 시설·휴양 ...

    한국경제TV | 2024.01.25 13:55

  • 울산시 전입 대학생에 생활 장학금 최대 90만원 지원

    울산시에 전입하는 대학생에 생활 장학금 최대 90만원이 지원된다. 울산시는 지역 청년 인구 확보와 대학 경쟁력 강화를 위한 특화사업을 한다고 25일 밝혔다. 다른 지역에서 울산 소재 대학으로 진학한 학생들이 안정적으로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생활 장학금을 지원하는 '2024년 관내 대학 경쟁력 강화 특화사업'이다. 생활 장학금 지원 대상은 울산 대학 재학생 중 올해 1월 1일 이후 울산으로 주소를 이전한 대학생으로, 선착순 1천명을 ...

    한국경제 | 2024.01.25 08:05 | 하인식

  • thumbnail
    울산시 전입 대학생에 생활 장학금 최대 90만원 지원

    울산시에 전입하는 대학생에 생활 장학금 최대 90만원이 지원된다. 울산시는 지역 청년 인구 확보와 대학 경쟁력 강화를 위한 특화사업을 한다고 25일 밝혔다. 다른 지역에서 울산 소재 대학으로 진학한 학생들이 안정적으로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생활 장학금을 지원하는 '2024년 관내 대학 경쟁력 강화 특화사업'이다. 생활 장학금 지원 대상은 울산 대학 재학생 중 올해 1월 1일 이후 울산으로 주소를 이전한 대학생으로, 선착순 1천명을 선발한다. ...

    한국경제 | 2024.01.25 06: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