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211-39220 / 41,6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복원 법률적으로 어떻게 되나>

      ... 극동건설 동국제강등을 상대로도 주식인도청구소송을 낼것이 확실하다. 이와함께 국제그룹측은 이번 헌재 결정이 대통령과 재무장관의 불법행위를 인정한 만큼 이들을 상대로한 손해배상청구소송도 낼수 있다. 만약 양 전회장측이 빼앗긴 국제그룹을 ... 지금까지 이 형사사건은 미제로 묻혀 있었으나 이번 결정으로 본격수사에 착수할 것인지 관심거리다. 이경우 김전장관뿐 아니라 전두환 전대통령의 사법처리문제도 걸려있어 수사가 그리 간단치 않다는게 법조계 전망이다. 헌법재판소가 ...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체신부,정보화촉진기금 설치/체신예금 만기전 대출도 허용

      ... 정보화촉진을 위해 지출한 일정액에 대한 소득세 또는 법인세 감면제도가 도입된다. 정부와 민자당은 30일 오전 국회에서 체신관련 당정회의를 갖고 이같 은 내용의 체신예금.보험에 관한 법개정안 및 정보화촉진및 정보통신산 업발전특별법안을 심의했다. 체신예금.보험법은 또 체신금융상품의 개발에 있어 재무장관과 사전 협의규정을 삭제, 체신부장관이 자율적으로 결정토록 하고 체신보험복지 사업의 능률적 운영을 위해 체신보험복지사업단을 설립토록 했다.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정부,부실기업 정리 은행자율에 맡기기로

      ... 자율조정토록하며 기술도입규제를 대폭 완화하는등 공권력에 의한 기업활동 개입을 최대한 억제키로 했다. 이경식부총리겸 경제기획원장관은 30일 "사법처리에 따르겠다"며 앞으로 부실기업정리는 은행자율에 맡기겠다고 밝혔다. 이부총리는 또 은행이 부실채권정리와 금융자율화를 동시에 추진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앞서 이부총리는 홍재형재무장관 박재윤대통령 경제수석비서관과 조찬 회동을 갖고 이같은 부실기업정리원칙을 논의했다. 이와관련,정부 관계자는 "과거 경제에 ...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1면톱>부실기업정리 은행자율로...공권력개입 최대억제

      ... 자율조정토록하며 기술도입규제를 대폭 완화하는등 공권력에 의한 기업활동 개입을 최대한 억제키로 했다. 李經植부총리겸 경제기획원장관은 30일 『사법처리에 따르겠다』며 앞으로 부실기업정리는 은행자율에 맡기겠다고 밝혔다. 李부총리는 또 은행이 부실채권정리와 금융자율화를 동시에 추진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앞서 李부총리는 洪在馨재무장관 朴在潤대통령 경제수석비서관과 조찬회동을 갖고 이같은 부실기업정리원칙을 논의했다. 이와관련,정부 관계자는 『과거 경제에 ...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국제그룹해체는 위헌' 헌법재판소 결정문 요지>

      ... 27장분량으로 장문의 결정문을 발표한 것도 이같은 맥락이다. 특히 국가권력행사로 인해 국제그룹이 해체된 점을 고려,법무부장관 의 의견까지 곁들여 눈길을 었다. 결정문 요지를 간추려 싣는다. *** 사건 개요 *** 이 사건 헌법소원심판의 ... 청구하였다. *** 위헌 확인 *** 헌법재판소는 7대1의 다수의견으로 다음과 같이 위헌확인결정하였다. "재무장관이 대통령의 지시를 받아 1985년2월7일에서 21일사이에 행한 국제그룹해체의 기본결정과 인수업체결정,제일은행장에 ...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정가스케치> 민자당, 국제사태에 "이젠 공권력 신중히"

      ... 한다는 원칙을 확 인한 결정"이라고 평가. 황총장은 "위헌결정에 따라 많은 문제가 파생될 것"이라고 걱정하면서 도 "앞으로 공권력 행사는 그야말로 신중히 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재 민자당 서울 강남 을지구당위원장인 김만제당시재무장관이 "헌법재판소의 결정은 부당하다"고 주장한 데 대해 황총장은 "나름대로 소신은 갖고 있겠지만 사건의 장본인이면 조용히 지켜볼일이지 이러쿵 저 러쿵 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못마땅해 하는 태도.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정권의 "미운털".부채과다로 몰락길..국제그룹 해체 전말

      ... 침해한 것" 이라는 헌법재판소의 결정 주문에 나타나듯이 공권력이 상당부분 개입됐었다. 이같은 사실은 지난88년말 국회의 "5공비리청문회" 와 89년1월의 대검찰청의 5공비리 수사발표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국제그룹해체 당시 재무장관을 지냈던 김만제씨는 88년말 검찰에서 "국제그룹해체는 전두환전대통령의 지시에 의한 것"이라고 진술했다. 당시 국제그룹의 해체에 대해서는 이론이 있을수 있지만 양회장은 몇가지 "괘씸죄"가 그룹해체의 최대원인이라고 지적하고 ...

      한국경제 | 1993.07.30 00:00

    • 무역금융 금리 95년까지 일반금리 수준으로...홍재무 밝혀

      홍재형재무장관은 29일 "무역금융이나 수출산업설비자금의 경우 자금지 원은 계속하되 금리는 현재 추진중인 금리자유화일정에 맞춰 오는 95년까 지 일반금리수준으로 높일 방침"이라고 밝혔다. 홍장관은 이날 무역회관에서 열린 무역협회초청 오찬간담회에 참석,이같이 말하고 "수출손실준비금과 해외시장개척준비금등 수출지원세제도 점진적으 로 축소하되 기술.인력개발등 기능별지원제도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 다. 홍장관은 또 2단계금리자유화와 하반기통화운용방향과 ...

      한국경제 | 1993.07.29 00:00

    • [사설] (30일자) 국제그룹 해체 위헌 결정의 의미

      ... 지켜야할 기본적 원칙이면서도 이에 앞장서야할 권력에 의해 종종 무너졌던 기본틀을 다시 확인한 것이다. 85년 정부에 의해 강제적으로 단행된 국제그룹 해체조치는 위헌이라고 결정한 것이 그것이다. 헌법재판소는 최종심판결정에서 재무장관이 대통령의 지시를 받아 그룹해체의 기본결정,인수업체결정,주식처분위임권을 받아낸 행위,제일은행장이름으로 언론에 발표케한 지시등은 사유재산에 대한 공권력의 부당한 침해이므로 위헌이라는 것이다. 헌재의 이같은 결정은 정치적으로도 ...

      한국경제 | 1993.07.29 00:00

    • [1면톱] 국제그룹 해체조치 위헌 .. 헌법재판소 결정

      ... 결정으로 양정모 전국제그룹회장(72)은 해체당한 국제상사등 20개 계열사를 민사소송을 통해 되찾을수 있는 길이 열려 재계에 엄청난 파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헌법재판소 전원재판부(주심 이시윤재판관)는 29일 양씨가 재무장관을 상대로 낸 공권력 행사로 인한 재산권침해에 대한 헌법소원 사건선고에서 이같이 위헌결정을 내렸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지난 85년2월 당시 김만제 재무장관이 전두환 전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국제그룹해체를 위해 취한 일련의 ...

      한국경제 | 1993.07.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