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961-8970 / 9,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재보선 여야총력전 .. 9일부터 후보등록

    여야는 9,10일 10·25 재·보선 후보등록과 함께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한다. 여야는 이번 선거결과가 향후 정국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중앙당 차원에서 총력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민주당은 한광옥 대표를 비롯 한화갑 이인제 김근태 김중권 최고위원 및 노무현 상임고문 등 지도부와 대선주자들이 총출동해 지원유세를 벌인다는 방침이다. 이들은 지난 6일 구로을 지구당 개편대회에 참석한데 이어 오는 10일 강릉지구당 개편대회,11일 ...

    한국경제 | 2001.10.07 16:53

  • 최돈웅 전의원 대법 재판,출마시한 넘길 듯

    ... 이뤄지지 않게 됨에 따라 최 전의원의 10.25 강릉 보궐선거 출마가 확실시되고 있다. 이는 선거법 위반혐의로 기소된 현역의원이 오는 10월8일까지 대법원에서 당선무효형이 확정되지 않으면 그 이전에 의원직을 사퇴할 경우 10월25일 재보선에 출마할 수 있다는 중앙선관위의 유권해석에 따른 것이다. 최 전의원의 회계책임자 최모씨는 지난해 16대 총선 당시 선거 사조직 책임자에게 활동비 명목으로 1천200만원을 준 혐의로 기소돼 1.2심에서 징역 10월, 집행유예2년을 ...

    연합뉴스 | 2001.10.07 10:32

  • 여야, 재보선 득표전략 부심

    여야는 내년 양대선거를 앞두고민심의 향배를 가름할 10.25 국회의원 재보선에서 승리하기 위해 총력 지원을 다짐하고 있다. 민주당은 후보 자질에 있어서 `우위'를 주장하면서 당 지도부와 스타급 의원들의 전폭적인 지원을 통해 서울 동대문을과 구로을 2곳에서 승리를 거머쥔다는 계획이며, 한나라당은 서울 2곳과 강릉 등 3개 지역 완전석권을 목표로 `이용호 게이트'등 여권의 비리의혹과 실정을 집중 부각시켜 기선을 제압한다는 전략이다. 구로을과 강릉에 ...

    연합뉴스 | 2001.10.06 11:17

  • 여야 10.25 재보선 총력전

    여야는 10.25 재보선 후보등록(9일)을 사흘 앞둔 6일 지도부가 대거 참여하는 개편대회를 갖거나 고위당직자 회의를 통해 선거대책을 논의하는 등 사실상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이번 선거는 내년 대통령선거와 지방선거를 앞두고 치러지는데다 최근의 `이용호(李容湖) 게이트' 정국에 대한 국민들의 간접적인 심판이라는 의미도 있어 그 결과가 향후 정국에 중요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여야는 이날도 중앙당 차원에서 상대당 후보에 대한 ...

    연합뉴스 | 2001.10.06 10:45

  • 김대통령, 당무보고 받아

    민주당 총재인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6일 오전 청와대에서 한광옥(韓光玉) 대표로부터 주례 당무보고를 받았다. 한 대표는 이날 주례보고에서 정기국회 및 10.25 재보선 대책 등에 대해 보고했다. 김 대통령은 이어 한 대표와 김명섭(金明燮) 사무총장 등 주요 당직자들과 오찬간담회를 갖고 정국현안을 논의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06 09:01

  • 선관위, 재보선 관리 비상

    정치권이 10.25 재보선을 내년 양대 선거의 전초전으로 인식, 중앙당 차원의 과도한 개입으로 재보선이 극심한 과열.혼탁 양상을 띨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재보선 관리에 비상이 걸렸다. 이에 따라 선관위는 6일 "이번 재보선은 내년에 실시할 양대 선거를 앞두고 실시됨으로써 주요 정당이 중앙당 차원에서 총력을 기울여 임할 것이고 이로 인한 과열현상이 어느때보다 극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과거 어느 선거보다도 위법선거운동 감시 단속에 ...

    연합뉴스 | 2001.10.06 08:07

  • 여야 재보선 후보 흠집내기

    10.25 재보선을 앞두고 여야가 5일 중앙당 차원에서 상대당 후보에 대한 '흠 들추기'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민주당과 한나라당은 이날 하루종일 기자간담회와 대변인실 브리핑을 통해 '상대당 후보에 대한 흠집내기 시도→상대당에 대한 명예훼손 고발방침→재반박' 등의 '핑퐁식' 공방을 벌였다. 먼저 한나라당 장광근(張光根) 수석부대변인은 동대문을 민주당 허인회(許仁會)후보에 대해 "친족 10여명을 전입시킨 김영구(金榮龜) 전의원은 불출마 선언을 한 ...

    연합뉴스 | 2001.10.05 18:06

  • 10.25 재보선 상대 후보 '흠집내기'

    여야가 10.25 재보선을 앞두고 상대당 후보에 대한 흠집내기에 본격 나섰다. 민주당은 5일 "한나라당은 동대문 을(홍준표 후보)과 강릉(최돈웅 후보)에 선거사범을 공천한데 이어 구로을에는 허위와 의혹투성이의 인물을 내세웠다"며 한나라당 이승철 후보를 집중 공략했다. 민주당은 "이 후보는 지난해 총선 홍보물에 자신을 "미국 켄싱턴대 법학대학원 및 프랑스 파리정치대학원 졸업"이라고 신고했는데 켄싱턴대는 한국에 사무실 하나 내놓고 학위를 주는 곳이고, ...

    한국경제 | 2001.10.05 14:53

  • 여 '후보 조기선출론' 부상

    ... 이전인 내년 2-3월경에 후보를 선출해야 하며, 후보를 일찍 뽑는 것이 현직 대통령의 레임덕으로 이어지지는 않는다는 논리로 요약된다. 아직까지 여권 핵심부는 지방선거 직후에 후보경선을 실시해야 한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나, 10.25 재보선 결과에 따라 조기 선출론이 힘을 받을 수도 있다. 또 후보 선출시기에 대한 결정을 마냥 늦출 수는 없기 때문에 재보선이 끝난 뒤 내달부터는 어떤 식으로든 경선시기 문제가 공론화될 것이란 전망이 유력하다. 이와 관련, 민주당 ...

    연합뉴스 | 2001.10.05 14:14

  • 여 '선거사범 재공천' 공세

    민주당은 4일 한나라당의 10.25 재보선 후보 공천에 대해 "선거사범을 재공천한 것은 국민과 사법부를 무시하는 행태"라고 공세를 폈다. 한나라당이 서울 동대문을 재선거에 15대 때 선거법 위반으로 의원직을 상실한 홍준표(洪準杓) 전 의원을 공천하고, 선거법 위반 확정판결전 의원직을 사퇴한 최돈웅(崔燉雄) 전 의원을 강릉 보궐선거에 재공천한 점을 겨냥한 것. 전용학(田溶鶴) 대변인은 논평에서 "선거법 위반 문제로 재선거가 실시되는 지역에 선거법 ...

    연합뉴스 | 2001.10.04 1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