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021-9030 / 9,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중권 대표, 10.25 재보선 출마 관심

    ... 성공여부는 대표 역할의 성공적 수행여부에 달려 있으나, 이는 필요조건일 뿐 충분조건은 될 수 없기 때문에 한단계 도약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야 한다는 게 김 대표 주변참모들의 생각이다. 이와 관련, 당내에선 오는 10.25 재보선 출마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으나 김 대표는 기자간담회 등을 통해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해왔다. 그러나 여권의 한 핵심인사는 29일 "이번 재보선의 중요성이나 김 대표의 정치적 장래를 감안하면, 김 대표가 재보선에 출마해야 한다"고 ...

    연합뉴스 | 2001.07.29 10:29

  • 법원, 정치권에 쇠방망이..정인봉의원 700만원 벌금형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6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현역의원이 오는 10월8일까지 대법원 확정판결로 당선 무효 판결을 받을 경우 그 이전에 의원직을 사퇴했더라도 10월25일 재보선에 출마할 수 없다"는 유권해석을 내렸다. 이에 따라 2심에서 당선 무효형을 선고받은 한나라당 김호일 최돈웅 의원,민주당 장성민 의원 등 3명은 의원직을 사퇴하더라도 10월 재보선 후보등록 하루전인 10월8일까지 대법원의 확정판결을 받으면 출마자격을 잃게 된다. 대법원은 ...

    한국경제 | 2001.07.26 20:38

  • "당선무효시 사퇴해도 출마불가"

    중앙선관위는 26일 선거법 위반혐의로 기소된 현역의원이 오는 10월8일까지 대법원 확정판결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을 경우 그 이전에 의원직을 사퇴했더라도 10월25일 재보선에 출마할 수 없다는 유권해석을 내렸다. 이에 따라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한나라당 김호일(金浩一.경남 마산합포) 최돈웅(崔燉雄.강원 강릉) 의원과 민주당 장성민(張誠珉.서울 금천) 의원은 의원직을 사퇴하더라도 10월 재보선 후보등록 하루전인 10월8일까지 대법원의 확정판결을 ...

    연합뉴스 | 2001.07.26 15:40

  • "당선무효시 사퇴해도 출마불가"

    중앙선관위는 26일 선거법 위반혐의로 기소된 현역의원이 오는 10월8일까지 대법원 확정판결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을 경우 그 이전에 의원직을 사퇴했더라도 10월25일 재보선에 출마할 수 없다는 유권해석을 내렸다. 이에 따라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한나라당 김호일(金浩一.경남 마산합포) 최돈웅(崔燉雄.강원 강릉) 의원과 민주당 장성민(張誠珉.서울 금천) 의원은의원직을 사퇴하더라도 10월 재보선 후보등록 하루전인 10월8일까지 대법원의 확정판결을 ...

    연합뉴스 | 2001.07.26 14:52

  • 여, 선거법 개정방향 논의

    ... 의견을 모았다. 특위는 정당명부를 권역별로 할 것인지 전국단위로 할 것인지와 비례대표 의원수를 더 늘리는 방안 등 세부적인 개정방향은 소위를 구성해 논의키로 했다. 법 개정 시기와 관련, 특위는 오는 10월25일 국회의원 재보선 이전까지 국회의원과 자치단체장 후보 기탁금 축소 및 반환기준 완화 문제를 우선 처리하고, 가급적 정기국회 회기내에 국회의원과 광역의원 비례대표 관련 법 개정을 함께 추진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와 함께 특위는 헌재 결정문에서 일부 ...

    연합뉴스 | 2001.07.25 14:16

  • 여,선거법개정 정개특위 가동

    민주당은 25일 오전 정치개혁특위(위원장 박상천 최고위원) 전체회의를 열어 헌법재판소의 전국구 비례대표,기탁금,1인1표제 위헌결정에 따른 선거법 등 정치관계법 개정 대책을 논의했다. 특위는 오는 10월25일 국회의원 재보선 이전까지 국회의원과 자치단체장 후보 기탁금을 축소하고,정기국회 회기내에 국회의원과 광역의원 비례대표 관련 법 개정을 추진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특위는 1인2표에 의한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를 골간으로 하되 명부를 권역별로 할 ...

    한국경제 | 2001.07.25 09:52

  • 민주당, 선거법 개정방향 논의

    민주당은 25일 오전 정치개혁특위(위원장 박상천 최고위원) 전체회의를 열어 헌법재판소의 전국구 비례대표, 기탁금, 1인1표제 위헌결정에 따른 선거법 등 정치관계법 개정 대책을 논의했다. 특위는 오는 10월25일 국회의원 재보선 이전까지 국회의원과 자치단체장 후보기탁금을 축소하고, 정기국회 회기내에 국회의원과 광역의원 비례대표 관련 법 개정을 추진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특위는 1인2표에 의한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를 골간으로 하되 명부를 권역별로할 ...

    연합뉴스 | 2001.07.25 09:19

  • 여야 선거법협상 난항 예고

    ... 폐단이 많다는 이유로 이 제도의 폐지를 주장, 국회의원과 광역의회의원 선거 모두 비례대표제를 없애는 방안과 광역의원 선거에서만 폐지하는 방안을 검토키로 했다. 민주당은 또 앞으로 각종 선거일정을 감안, 기탁금제도는 10.25 재보선 이전 내달말이나 9월초까지 개정하고, 비례대표제는 내년 지방선거에 대비해 광역의원 비례대표 선거방식을 올 가을 정기국회에서 개정하되 가능한 국회의원 비례대표제도 함께 개정을 추진할 방침이다. 한나라당도 정치국회때 국회 정개특위를 재구성, ...

    연합뉴스 | 2001.07.23 17:01

  • 여, 선거법 위헌조항 단계개정

    민주당은 현행 선거법 일부조항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위헌 결정과 관련, 내년 지방선거에 대비해 광역의원 비례대표 선거방식을 올가을 정기국회에서 개정키로 했다. 민주당은 또 기탁금제도는 10.25 재보선 이전에 내달말이나 9월초까지 개정하고,국회의원 선거 부분은 17대 총선(2004년)까지 개정하면 되므로 시간을 두고 개정안을 검토키로 했다. 당 정치개혁특위위원장인 박상천(朴相千) 최고위원은 23일 확대간부회의에서 "헌재가 기탁금제도에 대해 위헌결정을 ...

    연합뉴스 | 2001.07.23 10:00

  • 이총재 휴가구상 뭘까

    ... 손자, 손녀들 크는 이야기나 하며 하루 이틀 한적하게 보내고 싶다"는 심경을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나 이같은 이 총재의 `희망사항'이 이뤄질지는 의문이다. 가깝게는 언론사세무조사 문제를 둘러싼 대치정국과 정기국회 및 10월 재보선 등 하반기 정국대처방안, 멀게는 내년 대선에 대비한 구상 등 많은 숙제들이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먼저 이 총재는 하계 휴가를 통해 가파른 대치국면이 이어지고 있는 세무조사정국에서 주도권을 어떻게 쥘 것인가에 대한 생각을 가다듬을 ...

    연합뉴스 | 2001.07.21 1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