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071-9080 / 9,2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4.26 재보선 민주 4곳.자민련 3곳 후보

    민주당과 자민련은 2일 오는 4.26 재.보선에서 논산시장 후보로 자민련 후보를 공동 공천키로 최종 합의했다. 양당은 또 2002년 지방선거에서도 공조를 굳건히 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민주당 전용학 대변인이 전했다. 이에따라 재.보선지역 7곳 가운데 민주당은 서울 은평, 전북 군산 임실, 경남 사천 등 4곳, 자민련은 충남 논산, 부산 금정, 경남 마산 등 3곳에서 각각 후보를 내게 됐다. 한편 양당은 이날 "2002년도 지방선거 공천자는...

    한국경제 | 2001.04.03 00:00

  • 장애인 투표 편의시설 마련 .. 선관위, 재보선 앞두고 박차

    중앙선관위가 장애인들을 위해 투표 편의시설을 마련하는데 본격 착수했다. 선관위는 오는 4.26 지방 재.보선에서 모든 투표소를 1층에 설치하고 투표소마다 장애인을 위한 도우미 2명을 배치하기로 했다. 또 도우미의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장애인 벨을 투표소 입구에 설치키로 했다. 또 장애인 유권자가 원할 경우 119 구조대와 자원봉사단체의 협조를 얻어 투표소까지 교통편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조치는 지난해 4.13 총선 당시 투표소가...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민주,사천 재보선 후보 확정

    민주당은 12일 4.26 지방선거재보선에 출마할 경남 사천시장 후보로 이기원 삼천포종합시장 회장을 확정했다. 민주당은 또 이석형 서울 은평을 지구당위원장을 은평구청장 후보로 확정,이날 후보추대대회를 치룬 데 이어 13일 전북 임실 군수 후보도 결정키로 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3.12 00:00

  • 2與, DJP 합의 후속조치 착수

    민주당과 자민련은 김대중 대통령과 자민련 김종필 명예총재간 7개항 합의를 당 차원에서 뒷받침하기 위한 후속조치 마련에 착수한다. 양당은 5일 양당 원내총무와 정책위 의장이 참여하는 2역회의를 열어 개혁법안 및 국회공조 등 쟁점현안에 대한 입장조율을 통해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이와함께 양당은 이날 사무총장 접촉을 갖고 오는 4.26 지방 재보선 연합공천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05 00:00

  • 민주 '태연' 한나라 '당혹' 자민련 '만족'..10.26 지방재보선결과

    여야는 27일 ''10.26 지방 재.보선'' 결과에 대해 ''3당3색''의 반응을 보였다. 한나라당은 텃밭인 경북 영천시장 보선패배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권철현 대변인은 이날 당3역회의 브리핑을 통해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비서출신을 공천함으로써 지역정서상 취약점이 되었고 우리당 도의원이 여당 후보로 나와서 표를 잠식한 것으로 분석됐다"며 "앞으로 공천과정을 면밀히 검토키로 하는 등 자성하는 분위기가 지배적이었다"고 전했다. 민...

    한국경제 | 2000.10.28 00:00

  • 與野 지도부, 영천서 재보선 勢대결

    여야가 정기국회가 한창인 17일 경북 영천에서 세대결을 벌였다. 오는 26일 치러지는 시장 보궐선거에 여야 지도부가 대거 출동, 거당적인 지원 유세에 나선 것이다. 민주당 서영훈 대표를 비롯 김중권 정동영 장태완 최고위원 등 당 지도부는 이날 오후 열린 당 소속 김준영 영천시장 후보의 정당연설회에 참석, 지원유세를 했다. 민주당은 영천이 한나라당의 텃밭임에도 불구, 이번 시장선거가 한나라당과 민주당 무소속 등 세 후보의 접전속에 전개돼 승...

    한국경제 | 2000.10.18 00:00

  • 지방 재보선 투표율 저조 .. 8일 96곳서 실시

    서울 송파,용산구청장 등 기초단체장과 광역.기초의원 등 모두 96명을 뽑는 지방선거 재.보궐선거 투표가 8일 전국 1천3백22개 투표소에서 일제히 실시됐다. 그러나 재보선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이 극히 낮아 투표율이 30%대를 밑돌 것으로 전망된다. 재.보선이 치러지는 곳은 기초자치단체장을 뽑는 서울 용산구와 송파구,부산 수영구,인천 중구,대전 유성구,충북 괴산군,경북 청송군 등 7곳과 시.도의원 32곳,시.군.구 기초의원 57곳 등이다. 이중 ...

    한국경제 | 2000.06.09 00:00

  • 8일 96곳서 지방 재보선 .. 송파 등 3곳 접전 예고

    6.8 지방선거 재.보궐선거가 8일 전국 96개 지역에서 동시에 실시된다. 재.보선이 치러지는 곳은 기초자치단체장을 뽑는 서울 용산구와 송파구, 부산 수영구, 인천 중구, 대전 유성구, 충북 괴산군, 경북 청송군 등 7곳과 시.도의원 32곳, 시.군.구 기초의원 57곳 등이다. 이번 6.8 재.보선은 4.13 총선후 처음으로 실시되는 지방선거라는 점에서 총선후 민심흐름을 엿볼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민주당과 자민련간 공조복원에 대한...

    한국경제 | 2000.06.08 00:00

  • 8일 재보선...막바지 票몰이 .. 3黨지도부 총력지원

    6일 여야는 "6.8 지방선거 재.보선"을 이틀 앞두고 당 지도부가 지원 유세에 발벗고 나서는 등 막판 세몰이에 총력을 쏟아부었다. 여야는 당초 이번 선거가 지방선거인 점을 감안, 중앙당 개입을 가급적 자제한다는 방침이었으나 4.13 총선 후 민심이 반영된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보고 방향을 전환했다. 민주당은 이날 당 차원의 정당연설회가 거의 끝남에 따라 투표율 재고 등 막판 표단속에 총력을 다했다. 특히 서 대표는 "지방선거의 경우 지지층...

    한국경제 | 2000.06.07 00:00

  • 민주 3/한나라 4/자민련 2곳 '기대' .. '6.8 재보선 판세분석'

    ... 괴산군수 재선거에 당력을 집중하고있다. 이 곳에서 필승을 거둬 지난 총선참패의 충격에서 벗어나 `재기"를 다지는 계기로 삼겠다는 전략이다. 당 차원에서 연고가 있는 사무처 요원들을 이미 해당지역에 파견하는 등 지원활동에도 "화력"을 아끼지 않고있다. 은둔중인 김종필 자민련 총재도 지난달 31일 총선패배후 처음으로 충청권을 순방,재보선 후보들을 격려하며 "반드시 승리하라"하라고 독력했다. 이재창.정태웅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6.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