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21-3330 / 3,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홍일 '탈당요구' 반박

    ... 열심히 호소했다"며 "지역구인 목포에서 도지사, 시장, 도의원을 모두 당선시켰고 기초의원 내천자 22명중 17명을 당선시켰다"고 강조했다. 그의 이같은 발언은 이번 지방선거를 통해 당원으로서 의무를 다했고, 선거결과지역주민의 `재신임'을 받았음을 강조함으로써 탈당 요구를 우회적으로 반박한 것으로 풀이된다. 또 자신에게 탈당 압박을 가하는 일부 쇄신파 의원들에 대해 '지방선거의 패배의 책임을 다른 방향으로 돌리지 말라'는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도 해석된다.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한나라 '민주發 정계개편' 촉각

    ... 진정기미를 보이면서도 `제3후보론'이 제기되는 등 당내 비주류의 움직임이 심상치 않게 돌아가자 정계개편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으면서 촉각을 세우고 있다. 특히 민주당내 최대 의원모임인 중도개혁포럼이 당무회의의 노무현(盧武鉉) 후보 재신임 결의에도 불구하고 노 후보 사퇴론을 제기하자 후보교체와 반창(反昌) 연대를 위한 정계개편을 염두에 둔 포석이 아니냐는 관측까지 제기되고 있다. 당의 핵심 관계자는 "지방선거에서 패배한 민주당으로서는 노 후보가 됐든 비주류가 됐든 대선승리를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민주 당직사퇴 당무거부 파장]

    지방선거 참패 이후 민주당의 내홍 사태가 좀처럼 가라앉지 않고 있다. 19일 당무회의에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와 당 지도부에 대한 재신임이 이뤄졌지만 20일 중도개혁포럼 의원 다수가 후보와 지도부의 사퇴를 촉구한데 이어 21일에는 핵심당직자들이 자신들을 임명한 지도부를 정면으로 비판하면서 줄줄이 당직사퇴 및 당무거부 의사를 밝히고 나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특히 당직사퇴 파문이 8.8 재보선 공천 등을 앞두고 현 지도부의 책임론으로 계속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민주 당직사퇴-지도부 비판 파문

    ... 그는 "당 표류의 상당한 책임을 최고위원들이 져야한다"면서 "책임과 권한이 불분명한 이런 식의 집단지도체제에선 아무런 결론도 내릴 수 없다"고 거듭 최고회의에 불만을 표시했다. 박병윤(朴炳潤) 정책위의장은 "최고위원회의는 재신임을 받은 그 순간부터 당의 근본적인 개혁을 거부하고 당헌.당규만을 따지면서 소모적인 논쟁만 거듭하고, 기득권 방어에 급급하고 있다"며 "최고위원회의가 비상사태에 준하는 의사결정방식으로대전환하지 않을 경우 당무를 거부할 수 밖에 없다"고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민주 '盧-韓 체제' 표류 .. 대선기획단 구성했지만...

    ... 생각한다"며 물러났다. 정범구 대변인은 "당 표류의 상당한 책임을 최고위원들이 져야 한다"며 "현 집단지도체제에서는 당직자들이 소신을 갖고 일할 수 없기에 대표에게 사퇴의사를 밝혔다"고 가세했다. 박병윤 정책위 의장도 "최고위원회의는 재신임 후 당의 근본적인 개혁은 거부하고 소모적 논쟁만 거듭하고 있다"며 "비상사태에 준하는 의사결정방식으로 전환하지 않을 경우 당무를 거부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박 의장의 이같은 발언은 조속히 지도부책임문제를 매듭짓고 선대위체제로 ...

    한국경제 | 2002.06.21 00:00

  • 노무현 大選행보 본격화

    민주당 노무현 대통령 후보가 당무회의의 재신임 결의를 계기로 대선행보를 본격화하고 있다. 노 후보는 20일 서울 종로구 혜화동 가톨릭대 주교관으로 김수환 추기경을 예방,자신의 대선행보에 대해 조언을 들었다. 노 후보는 이어 7월5일 대한상공회의소 회장단을 대상으로 강연을 할 계획이며,23일 전경련 제주서머포럼,25일에는 한국정치학회 학술세미나 등에 참석할 예정이다. 노 후보의 이같은 행보는 김원기 정치고문,정동채 비서실장,천정배 정무특보 등이 ...

    한국경제 | 2002.06.20 00:00

  • 盧 '민심수습안' 마련 행보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가 재신임을 받은 것을 계기로 민주당에 등돌린 민심을 수습하고 8.8 재보선에서 정국 분위기를반전시키기 위한 대책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이를 위해 '노무현 프로그램'을 제시하겠다고 밝힌 그는 각계 원로를 예방, 조언을 듣거나 각종 초청강연이나 세미나 등에 참석하는 등의 대외 행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노 후보는 20일 오후 종로구 혜화동 가톨릭대 주교관으로 김수환(金壽煥) 추기경을 방문, 자신의 대선행보 등과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민주 '盧-韓체제' 반발 계속

    ... 중도개혁포럼이 20일 모임을 갖고 후보와 지도부의 즉각 사퇴를 다수의견으로 발표하는 등 지방선거 참패의 책임을 둘러싼 내분의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 중개포(회장 정균환)는 이날 국회 귀빈식당에서 모임을 갖고 전날 당무회의의 후보 및 지도부 재신임에 대해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냉혹하게 받아들여야 하며, 이를 위해 후보와 지도부가 즉각 사퇴해야 한다는 의견이 다수였고 8.8 재보선 이후 책임을 져야한다는 의견은 소수였다"고 모임의 대변인격인 박병석 의원이 밝혔다. 박 의원은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민주 '지도부 재신임' 논란

    민주당은 19일 당무회의를 열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를 만장일치로 재신임한데 이어 한화갑(韓和甲) 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재신임 문제를 놓고 논란을 벌였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당사에서 열린 당무회의에서 노 후보 재신임에 대해서는 만장일치로 전날 최고위원회의 결정을 추인했으나 지도부 재신임 문제를 놓고서는 당권파와 쇄신파, 비주류간의 이견으로 진통을 겪었다. 하지만 비주류측의 거센 반발에도 불구, 주류측이 수적으로 우세한 당무위원 세력분포를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민주 '재신임' 논란 매듭

    민주당은 19일 여의도 당사에서 당무위원회의를 열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 재신임문제를 놓고 논란을 벌였다. 이날 회의에서 첫번째 안건으로 상정된 노 후보 재신임안에 대해 대부분의 참석자들이 재신임 입장을 견지, 회의 개시 3시간여만에 재신임안을 만장일치로 인준했으나 당 지도부에 대해서는 재신임론과 책임론이 팽팽하게 맞서 진통을 겪었다. ◇노후보 재신임 = 일부 비주류 인사들의 반발에도 불구, 후보재신임안을 ...

    연합뉴스 | 2002.06.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