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601-3610 / 3,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증권가 임원급 인사태풍 예고 .. 상당수 불명예퇴직 우려

    주총을 앞두고 증권가에 인원급 인사태풍이 예상되고 있다. 올해로 임기가 만료되는 증권사 임원은 87명 안팎. 이들의 재신임여부는 오는 25일 또는 27일 일제히 열리는 정기주주총회 에서 확정된다. 지난해 증권사 영업실적이 전례없이 부진했던 만큼 상당수 임원들은 불명예 퇴진을 우려, 대주주 또는 최고경영자의 의중을 파악하느라 "좌불안석"인 상태. 특히 유임여부를 주총일 직전까지도 제대로 통고해주지 않았던 전례가 있었던 일부 은행계열 증권사및 ...

    한국경제 | 1996.05.09 00:00

  • 살얼음판 걷는 '신한국당'..3당합당 잔재안고 'YS당' 새출발

    ... 이번주부터 내년총선에 대비한 사고지구당및 신설지구당에 대한 조직책선정작업에 박차를 가하는등 본격적인 체제정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연말까지는 총선후보가 대충 결정나고 1월말에는 김윤환대표위원이 전국 위원회 또는 전당대회에서 대표로 재신임되는등 "YS당"이 공식 출범하게 된다. 핵심당직도 면모가 일신될 것으로 예상된다. 새로운 인사들이 총선전국구후보에 발탁되는등 외형상의 인적구성뿐아니라 당내의 세력판도에도 상당한 변화를 감지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같은 ...

    한국경제 | 1995.12.11 00:00

  • 기획홍보이사에 은광옥씨 재신임결정..전국투자금융협회

    전국투자금융협회는 29일 정기총회에서 임기만료된 은광옥 기획홍보담당 이사를 재선임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9월 30일자).

    한국경제 | 1995.09.29 00:00

  • "필요성 줄었다"..전면보류설 나돌아..개각 하나 안하나

    ... 열린 확대국무회의에서 "내각과 청와대비서진은 태풍피해등으로 민심이 어수선한 점을 감안, 각부처는 범정부차원에서 수해복구에 최선을 다하라"면서 "추석에 대비해 물가관리, 치안및 교통대책에 만전을 기하라"고 당부, 내각에 대한 재신임의사를 간접적으로 밝혔다. 김대통령은 이날 개각에 대해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고 청와대고위관계자는 전했다. 이와관련, 이원종청와대정무수석은 개각시기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대통령이 당을 개편한다고 했지 언제 개각을 한다고 말했느냐"며 ...

    한국경제 | 1995.08.29 00:00

  • 보험가 때아닌 '인사바람'..6월이후, 3개 생보사 사장교체

    ... 주상국사장도 오는10월 임기만료시 물러나고 윤인섭 부사장이 대표이사사장으로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오는 8월중 오세웅보험감독원부원장보 유경호생보협회전무등이 임기가 만료되며 대한보증보험 조현도감사 김용안상무등도 8월초 임기가 끝나 재신임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이번에 최고사령탑이 바뀌는 중앙생명도 일부임원진의 교체가 예상 되는데다 태양생명과 한국푸르덴셜생명 상임감사도 임기가 만료되거나 공석중이어서 생보업계에도 적지않은 폭의 인사이동이 불가피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

    한국경제 | 1995.07.28 00:00

  • '5.18' 정치쟁점화, 특별법제정 추진..DJ, 신당의총서 밝혀

    ... 권장등을 제시했다. 한편 이기택민주당총재는 이날 기자간담회를 통해 "다음달 29일로 예정된 전당대회 준비를 위해서는 시간이 촉박하다"며 "신당에 참여할 의원들은 최소한 다음주까지 탈당계를 제출하라"고 촉구했다. 이총재의 한 측근은 "신당파들의 탈당이 완료되면 이총재가 당수습 차원 에서 총재직을 내놓고 전당대회에서 재신임을 물을수도 있다"고 말해 전당 대회이전 이총재의 총재직 사퇴를 시사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7월 23일자).

    한국경제 | 1995.07.23 00:00

  • 일본, 23일 참의원 선거 .. 사회당 확보 의석수에 "촉각"

    ... 선이다. 그러나 선거운동 초기에 무라야마총리나 연립여당 수뇌들이 표명했던 이같은 기준은 종반에 접어들면서 낮아져 사회당은 15석정도로,연립여당은 "전체 개선의석(1백26석)의 과반수인 64석 정도면 연립정권에 대한 국민의 재신임을 받은 것으로 본다"는 식의 견해가 표출됐다. 무라야마총리는 심지어 의석 획득 숫자의 문제가 아니라고 당초 자신이 설정한 22석의 승패라인에서 크게 후퇴했다. 승패라인이 이처럼 낮아진 것은 연립여당의 고전과 통합야당인 신진당의 ...

    한국경제 | 1995.07.23 00:00

  • 이규징행장 추천위서 빠져..국민은행 행장추천위원회 구성

    ... 있기때문. 국민은행측은 "서울은행 외환은행 동화은행등의 예에서 보듯 개인경고를 받은 사람들이 문제가 됐지 기관경고를 개인경고처럼 적용하는 관례는 없었다"며 이행장이 "하자"가 없음을 밝히고있다. 또 새정부들어 사표를 제출하고 재신임을 받는등 여러차례 "검증"절차를 밟았다고 얘기하고 있다. 그러나 은감원의 판단은 다르다. 93년 12월까지는 기관경고와 개인경고를 나누지 않고 기관경고를 받을때 관련임원이 명기토록 해놓았기때문에 "관련임원"에 포함된 이행장은 ...

    한국경제 | 1995.07.11 00:00

  • 국민은, 7월28일 임시주총 .. 행장연임 등 결정

    ... 연임만 결정하고 올해 임기를 맞는 나머지 임원에 대해선 임시주총을 열어 연임여부를 결정키로 했었다. 한편 이번에 임시가 끝나는 이행장의 연임여부는 아직 불투명하다. 내부직원들은 올해가 민영화원년이고 이행장이 신정부출범이후에 재신임을 받은 점을 들어 이행장의 연임을 바라고 있다. 그러나 아직 정부지분이 34.4%에 달하고 있어 정부의 결정이 중요한 변수가 될 전망이다. 또 일부에서는 이행장이 부행장이던 지난92년 국민은행이 정보사땅 사기사건과 관련,문책기관경고를 ...

    한국경제 | 1995.06.15 00:00

  • 국민은행, 7월 행장임기맞춰 임시주주총회 다시 열어

    ... 이행장을 비롯 송달호전무(8월2 일) 장창권상무(5월14일) 이치원상무(10월30일)등 4명. 국민은행은 이에따라 7월이전에 임기가 만료되는 장이사의 연임여부만 2월 정기주총에서 결정하고 나머지 3명에 대해선 7월의 임시주총에서 재신임여부 를 결정키로 했다고. 이렇게되면 이행장등의 임기는 최대한 보장되는 반면 장이사의 임기는 3개 월가량 앞당겨 지는 셈. 국민은행이 이같은 결정을 내리게 된데는 외환은행의 경우가 참고됐다는 후 문. 지난90년 2월 민영화이후 ...

    한국경제 | 1995.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