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591-70600 / 84,9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법원 "정몽구 회장 적절한 형 다시 정하라"

      ... 보호하는 피고인의 양심의 자유에 중대한 침해를 초래할 수 있어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대법원은 또 "집행유예 부분과 사회봉사명령은 불가분의 관계가 있어 사회봉사명령을 파기하면 집행유예 부분까지 함께 파기된다"며 "파기환송을 받은 재판부는 이 사건에 대한 적법하고 적절한 형을 다시 정하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열흘 정도 뒤 사건이 서울고법으로 환송되면 새로운 재판부가 1, 2차례 속행공판을 연 뒤 선고를 하고 피고인이나 검찰이 불복하면 다시 상고할 수 있다. ...

      연합뉴스 | 2008.04.11 00:00

    • thumbnail
      아이비 또 증인 출석 거부…검찰 "너무 증인 사정만 봐주는 것 아닌가"

      ... 아니다. 지난 2005년 이도형씨와 전속권자이자 프로듀서로서 계약을 맺은 것 외에는 아무것도 모른다. 그저 앞만 보고 달려온 가수일 뿐이다"고 사유서에 밝혔다. 아이비는 사유서와 함께 자신과 이도형씨가 맺은 계약서를 첨부해 재판부에 제출했지만 검찰측은 "CF출연료를 비롯해 각종 경제활동을 따져보면 증인은 팬텀 소속"이라며 "직접 불러서 이야기를 들어봐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검찰은 "증인이 연예인인 것을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 그러나 구인장을 발부했음에도 ...

      한국경제 | 2008.04.11 00:00 | minniee

    • thumbnail
      아이비, 또 증인 출석 거부…검찰 다시 구인장 발부 계획

      ... 아니다. 지난 2005년 이도형씨와 전속권자이자 프로듀서로서 계약을 맺은 것 외에는 아무것도 모른다. 그저 앞만 보고 달려온 가수일 뿐이다"고 사유서에 밝혔다. 아이비는 사유서와 함께 자신과 이도형씨가 맺은 계약서를 첨부해 재판부에 제출했지만 검찰측은 "CF출연료를 비롯해 각종 경제활동을 따져보면 증인은 팬텀 소속"이라며 "직접 불러서 이야기를 들어봐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검찰은 "증인이 연예인인 것을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 그러나 구인장을 발부했음에도 ...

      한국경제 | 2008.04.11 00:00 | minniee

    • 정몽구 회장 상고심 파기…양형 재판단

      ... 보호하는 피고인의 양심의 자유에 중대한 침해를 초래할 수 있어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대법원은 또 "집행유예 부분과 사회봉사명령은 불가분의 관계가 있어 사회봉사명령을 파기하면 집행유예 부분까지 함께 파기된다"며 "파기환송을 받은 재판부는 이 사건에 대한 적법하고 적절한 형을 다시 정하라"고 덧붙였다. 정 회장은 2000년부터 6년간 1천34억원의 비자금을 조성해 696억원을 불법 정치자금ㆍ노무관리비ㆍ개인용도 등으로 사용하고, 펀드 수익금을 빼돌리는 등 모두 900억원대 ...

      연합뉴스 | 2008.04.11 00:00

    • [힘이 되는 부동산 법률] 입증책임과 자기방어

      ... 결정적인 증거가 없다면 어느 쪽의 주장이 재판에서 받아들여질 수 있을까? 실제로 이 사건은, 그날 전화통화를 한 의뢰인과 중개업소간에 어떤 내용의 대화가 오갔는지를 확인시켜줄 객관적인 증거가 없을 가능성이 높다는 점에서, 재판부 입장에서는 진실판단이 어려울 수 밖에 없다. 하지만 사실관계가 애매하다고 하더라도 재판은 최종적인 승패를 결정할 수 밖에 없는데, 승패를 판단할 때 기준이 되는 것이 바로 “주장입증책임의 원칙”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사건은 중개업소에게 ...

      The pen | 2008.04.10 11:22 | 최광석

    • 검찰, BBK 김경준씨에 징역 15년 구형

      "재판 불공정" 김경준 퇴정…재판부 기피 신청 기각 옵셔널벤처스 주가조작 및 회삿돈 횡령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경준씨에게 징역 15년 및 벌금 300억원이 구형됐다. 검찰은 10일 오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부(윤경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김씨의 결심 공판에서 "이 사건으로 인한 피해 정도와 이득액, 범죄의 치밀성과 계획성, 피해가 회복되지 않는 점과 우리 사회에 분열과 불신 등 엄청난 피해를 준 점을 고려한다"며 이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이 ...

      연합뉴스 | 2008.04.10 00:00

    • "분양권 불법 전매해도 소유권은 인정"

      분양권을 불법 전매해도 소유권 이전은 인정된다는 판결이 나왔다. 수원지법 민사4부는 10일 A씨(전매자)가 최초 분양자 B씨를 상대로 낸 소유권이전 등기 청구소송 항소심에서 원심을 깨고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주택법과 분양계약상 분양권 전매행위가 금지돼 있으나 전매당사자 간 전매계약의 효력까지 무효로 한다는 취지는 아니다"며 "분양계약은 피고(B씨)와 분양회사 사이에 맺은 것이어서 원고(A씨)에게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8.04.10 00:00 | 장규호

    • 수원지법, 분양권 불법 전매해도 소유권 이전 인정

      ... 상대로 소송을 냈다 1심에서 패소하자 항소했다. 피고인 B씨 측은 항소심에서 "전매약정이 주택법상 전매금지 규정 및 분양계약을 위반했고 부동산 명의신탁 약정에 해당되며 서면에 의한 증여계약이 아니어서 무효"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주택법과 분양계약상 분양권 전매행위가 금지돼 있으나 전매당사자간 전매계약의 효력까지 무효로 한다는 취지는 아니다"며 "분양계약은 피고(B씨)와 분양회사 사이에 체결된 것이어서 원고(A씨)에게 그 효력이 미치지 않는다"고 ...

      한국경제 | 2008.04.10 00:00 | jijs

    • 초등생 성폭행 노인에 첫 '신상공개' 선고

      ... 청소년 성범죄자에 대한 신상 정보 열람 요건 등을 대폭 완화한 개정 `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이 지난 2월4일 시행된 이후 신상 정보 공개 판결이 내려진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실제 공개까지는 확정 판결을 기다려야 한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전씨는 이미 한 번 동종 전과로 실형을 선고 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출소 후 누범 기간 중 정신지체장애가 있는 어린 여자 아이를 유인해 성폭행했다"며 "죄질과 범정이 불량하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전씨는 지난 2월 ...

      연합뉴스 | 2008.04.10 00:00

    • "폭발물 설치했다" 상습 공갈범에 실형

      ... 항공사와 철도공사에 장난 전화를 건 2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6부(배기열 부장판사)는 항공안전및보안에관한법률 위반 및 업무방해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모(28)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재판부는 또 김씨가 정신지체 및 충동조절장애 등으로 사물을 변별하거나 의사를 결정할 능력이 미약하다고 판단해 치료감호에 처하도록 했다. 김씨는 2월20일 오전 아시아나 항공에 전화해 "제주발 서울행 비행기 좌석 밑에 폭발물이 설치됐다"고 ...

      연합뉴스 | 2008.04.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