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721-70730 / 84,3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법,에버랜드 전 현직 사장에게 징역 3년 집유 5년

      ... 전환사채(CB) 저가발행을 공모해 회사에 970억원대 손해를 끼친 혐의로 기소된 전, 현직 사장 허태학ㆍ박노빈씨에게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를 유죄로 인정, 각각 징역3년에 집행유예5년과 벌금 30억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자금 융통의 긴급성이 없는데도 이재용 등에게 헐값에 CB를 넘긴 것은 배임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또 재용씨 등에게 CB를 넘기기로 한 이사회 결의가 정족수 미달로 무효라고 판단했다. 재판부는 에버랜드 CB의 가격이 최소 ...

      한국경제 | 2007.05.29 00:00 | saram001

    • `편법 富세습' 논란 에버랜드 재판 기록

      ... 전격적으로 허태학ㆍ박노빈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특경가법 배임죄의 공소시효는 10년이지만 SK그룹 주식 맞교환 사건에서 배임액이 특정되지 않은 채 손해만 있다고 인정되면 형법의 업무상 배임죄를 적용해야 한다는 판례에 따른 것이다. 1심 재판부는 형법의 업무상 배임죄를 적용해 유죄로 판단, 결과적으로 검찰이 하루만 기소를 늦췄더라면 사건은 영영 묻힐 뻔했다. `에버랜드 CB 편법 증여' 사건은 기소 전까지 주임검사만 4~5명을 거쳐갔고, 이들이 피고발인 등 50여명을 조사하면서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에버랜드 CB 저가발행 선고 `긴장의 44분'

      ... 전현직 사장이 들어서자 기다렸다는 듯 카메라 플래시가 터졌다. 두 전ㆍ현직 사장은 평소보다 더 긴장된 표정을 하고 있었지만 내심 `무죄'의 한가닥 희망을 기대하는 듯 했다. 마침내 시계가 선고 예정 시각인 11시를 가리키자 재판부가 법정에 들어섰다. 다소 웅성웅성 하던 법정은 이내 고요해졌다. 재판장은 피고인들과 얼굴을 마주치지 않고 자리에 앉아 판결문을 읽어내려가기 시작했다. 점차 `무죄'를 기대했던 피고인들의 얼굴이 어두워져갔다. 재판부가 "이사회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에버랜드 항소심도 유죄 "이재용씨 CB 헐값 인수"

      ... 전환사채(CB) 저가발행을 공모해 회사에 970억원대 손해를 끼친 혐의로 기소된 허태학ㆍ박노빈씨(전ㆍ현직 사장)에게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를 유죄로 인정, 각각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과 벌금 30억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에버랜드 CB의 가격이 최소 1만4천825원이며, 이건희 회장의 자녀인 재용씨 등 남매가 인수한 주당 7천700원의 가격은 현저히 낮다는 검찰의 공소 사실을 모두 받아들였다. 이건희 회장의 장남 재용씨는 1996년 10월 에버랜드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에버랜드 CB 저가발행 사건' 유죄 의미와 전망

      ... 점을 법원이 인정한 것이다. 다만 허태학ㆍ박노빈씨(전ㆍ현직 사장)가 삼성그룹 차원에서 계열사인 에버랜드 주주들에게 배정된 CB를 실권하도록 주주들과 공모했고 결국 이재용씨에게 회사 지배권이 넘어가게 됐다는 검찰의 주장과 관련해 재판부는 `공모' 여부를 판단하지 않아 이 대목은 향후 풀어야할 과제로 남게 됐다. ◇ 유죄 인정 취지와 의미 항소심의 쟁점은 크게 `CB 저가 발행이 회사에 손해인지, 즉 이사들이 배임을 했는지'와 `손해액은 얼마인지', `CB 발행이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에버랜드 항소심 유죄…이건희 회장 조사할까

      ... 당시 수사를 맡았던 검찰 관계자는 "이 회장 소환 여부는 선고 결과를 보고 결정할 예정이며, 모든 국민이 이 회장이 지시했다고 여기고 있는데 입증하지 못하면 이상한 것 아니냐"며 소환 조사 방침을 수차례 내비쳤었다. 그러나 항소심 재판부가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를 인정함에 따라 나머지 피고발인들에 대한 공소시효도 7년에서 10년으로 늘어나 검찰이 이 회장을 이른 시일 내에 소환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검찰이 2003년 12월1일 허ㆍ박씨 ...

      연합뉴스 | 2007.05.29 00:00

    • 한국씨티銀, 생리휴가 소송 상고 포기

      ... 1천298명은 주5일 근무제 도입에 따른 근로기준법 개정 때 기존에 유급이었던 생리휴가가 무급 규정으로 바뀌면서 개정법 적용 전인 2002년6월부터 2004년6월까지 생리휴가를 쓰지 않은 기간의 수당을 달라며 소송을 냈었다. 1심 재판부는 작년 5월 "옛 근로기준법은 여성 근로자가 생리휴가를 쓰지 않은 경우 상응하는 근로수당을 주도록 규정하므로 피고는 원고들에게 통상임금을 기준으로 생리휴가 근로수당을 줄 의무가 있다"고 판시했었다. 1심 판결에 따라 씨티은행은 작년 ...

      연합뉴스 | 2007.05.28 00:00

    • 삼성, 에버랜드 CB 항소심 선고 앞두고 '노심초사'

      삼성그룹이 삼성에버랜드 전환사채(CB) 배정과 관련한 항소심 선고를 앞두고 긴장하고 있다. 삼성 고위 관계자는 27일 "에버랜드 CB 배정에 관해 2심 재판부가 어떤 판결을 내릴지 그룹 수뇌부의 관심이 온통 쏠려 있다"며 "우리로서는 무죄라고 확신하고 있지만 재판 결과에 대해서는 장담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 사건에 대한 삼성과 검찰의 입장이 팽팽히 맞서 있는데다 사회적으로도 논란이 많은 만큼 2심 결과가 어떻게 나오든 대법원 ...

      연합뉴스 | 2007.05.27 00:00

    • 법원 "김승연 회장 계속 구속수사 필요"

      ... 기각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1부(이상훈 수석부장판사)는 25일 `보복 폭행'을 주도해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혐의(흉기 등 상해) 등으로 구속된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구속적부 심사 청구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기각사유로 "김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가 적법했다. 또 지금도 계속 구속할 필요성이 인정된다"라는 두 가지 점을 들었다. 재판부는 김 회장 심사를 진행했던 배용준 배석판사가 2시간여의 심문에 이어 다른 심사도 모두 마치고 ...

      연합뉴스 | 2007.05.25 00:00

    • [김회장 구속적부심 기각] 보복폭행 늑장수사… 경찰 후폭풍

      ... 드러나면 파장이 확산될 수 있어서다. 이는 김 회장의 향후 재판과정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김 회장은 이날 서울중앙지법에서 구속적부심사를 받았으나 형사합의 31부(이상훈 부장판사) 배용준 판사는 청구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구속영장 발부가 적법했으며 지금도 구속을 계속할 필요성이 인정된다"고 기각사유를 밝혔다. 박철준 서울중앙지검 1차장도 27일 끝나는 김 회장에 대한 구속기간을 10일 더 연장하겠다고 밝혔다. 박민제/문혜정 기자 pmj5...

      한국경제 | 2007.05.25 00:00 | 정태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