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781-70790 / 82,5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삼보컴퓨터 재기발판 다진다 ‥ 법정관리 인가

    ... 회사정리절차(법정관리)를 개시하고 이 회사 대표이사를 지낸 박일환 상임고문(46)을 법정관리인으로 선임했다. 법정관리에 들어간 기업의 전 대표이사를 관리인으로 임명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법정관리 결정이 나면 모든 채무가 동결된다. 재판부는 다음달 29일까지 삼보컴퓨터에 대한 채권 신고를 받고 10월6일 1차 관계인회의를 열어 채권·채무 규모를 확정할 예정이다. 3월31일 기준으로 삼보컴퓨터의 총 자산은 8723억원,총 부채는 1조1750억원으로 파악됐다. 삼보컴퓨터 ...

    한국경제 | 2005.06.16 00:00 | 김광현

  • 행정도시 특별법 憲訴…`수도 이전' 공방 2라운드

    ... 실시될 지도 관심 거리다. 헌법재판소법상 구두변론을 원칙으로 하는 탄핵 및 정당해산 심판과 달리 헌법소원과 위헌법률 제청사건은 서면심리를 원칙으로 하고 있어 이번 헌법소원이 의무적 공개변론 사건에는 해당하지 않지만 양측 당사자의 태도와 재판부 판단에 따라 공개 별론도 가능하다. 청구인단은 헌법소원 외에 별도로 가처분 신청은 않는 대신 헌재 결정 때까지 특별법의 효력을 정지해 달라는 주장을 강하게 할 예정이어서 헌재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도 관심거리다. 청구인단 자격이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헌재, 행정도시 헌법소원 심판절차 착수

    ... 15일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을 위한 특별법(이하 행정도시특별법)에 대한 헌법소원 심판사건과 관련, 김경일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심판절차에 착수했다. 김 재판관과 윤영철 헌재소장, 전효숙 재판관이 속한 제1지정 재판부는 사건의 청구기간 경과, 대리인 선임, 청구의 부적법성 여부에 대한 사전심사를 거쳐 30일내 전원재판부 회부 또는 각하를 결정하게 된다. 수도이전반대국민연합 대표 최상철 서울대교수 등 222명은 이날 오전 행정도시특별법이 위헌인지를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행정도시법 헌법소원 제기 .. 이석연 변호사 "수도이전과 다름없다"

    ... 보장된 직업 선택의 자유와 거주 이전의 자유 등을 침해한다"고 밝혀 정부의 공공기관 지방이전 정책에 대해서도 위헌 가능성을 제기했다. 한편 헌법재판소는 이날 이번 헌법소원 심판사건과 관련,김경일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심판절차에 착수했다. 김 재판관과 윤영철 헌재소장,전효숙 재판관이 속한 제1지정 재판부는 30일 내에 이번 사건을 전원재판부에 회부할지 아니면 각하할지를 결정하게 된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6.15 00:00 | 최승욱

  • 의붓딸 상습 추행ㆍ강간범에 징역 7년

    ... 중형이 선고됐다. 서울고법 형사2부(전수안 부장판사)는 15일 동거녀의 딸이 9살일 때부터 추행과 강간을 해 온 혐의(성폭력범죄처벌법 위반)로 구속기소된 강모(47)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원심과 같은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어려 경제적인 능력이 없고 피해자의 어머니 또한 정신적ㆍ경제적 능력이 미약한 상황을 악용해 의붓딸을 성욕충족의 노리개로 삼아 장기간 성관계를 강요해 온 피고인의 행위는 반인륜적 범행이라는 점에서 중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아르헨티나 대법원, `과거사' 사면법 위헌 판결

    아르헨티나 대법원은 14일 전직 군정관계자들을 보호해 온 1986년과 1987년의 두 가지 사면법에 대해 위헌 판결을 내렸다고 현지언론이 보도했다. 대법원 전원재판부는 이날 7대(對)1 표결로 80년대 두 사면법을 무효화했다. 이로써 이른바 1976-83년 아르헨 군정기간중의 좌익탄압을 일컫는 `추악한 전쟁' 시절 고문과 납치, 유아유괴 등 혐의를 받는 과거 군정관계자 등 수백 명이 근 20년만에 다시 사법처리될 상황에 직면했다. 또한 이번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노숙자 살해, 부자 중 아버지에 중형 선고

    ... 중형을 선고했다. 서울남부지법 제11형사부는 15일 평소 자신을 괴롭힌다는 이유로 노숙자 김모(42)씨를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구속기소된 김모(42)씨와 그의 아들(23)에게 각각 징역 7년과 5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들은 술에 취해 저항능력이 없는 피해자를 무차별적으로 20여분간 구타, 살해함으로써 고귀한 생명을 앗아간 중한 범죄를 저질러 죄질이 무겁다"고 말하고 "특히 아버지 김씨는 아들이 악행에 가담하지 않도록 계도하고 훈육할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미혼여성 7명 울린 30대 유부남 '카사노바'

    ... 속았다는 사실을 알게돼 충격으로 자살했다. 다른 피해 여성들도 수백에서 수천만원씩의 빚을 지고 신용불량자가 되는 등 큰 피해를 입었고, 돈을 갚으라고 요구했다가 오히려 "깡패를 동원해 혼내주겠다"는 식의 협박을 받아야 했다. 재판부는 이날 판결문에서 "피고인의 범행방법이 일반인의 상식을 뛰어넘을 정도로 대담하고 죄질이 극히 불량해 엄중한 처벌이 불가피하다"며 "그러나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고 있고 암으로 투병중인 아내가 선처를 호소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행정중심도시 헌법 소원 제기

    ... 위헌 가능성을 제기했다. 그러나 현재 진행되고 있는 공공기관 이전 작업을 중단시키기 위한 가처분 신청은 내지 않았다. 한편 헌법재판소는 이날 이번 헌법소원 심판사건과 관련,김경일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심판절차에 착수했다. 김 재판관과 윤영철 헌재소장,전효숙 재판관이 속한 제1지정 재판부는 사전심사를 거쳐 30일 내 이번 사건을 전원재판부에 회부할지,아니면 각하할지를 결정하게 된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6.15 00:00 | 정인설

  • 은행원 실수로 예금인출 사고, 은행에서 전액 배상해야

    ... 예금주가 아닌 제3자에게 인터넷뱅킹 서비스를 제공한 은행측 실수로 예금 1억5000만원을 날린 고객 서모씨(55)가 H은행을 상대로 낸 1억5000만원의 예금반환 소송 항소심에서 "은행은 서씨에게 예금 전액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인터넷뱅킹 사고의 은행 책임 여부는 등록 과정을 비롯한 제반사정을 총체적으로 고려해야 한다"며 "이 사건의 경우 예금을 인출해간 제3자가 제출한 위조된 주민등록증에 대해 피고 은행은 서씨의 운전면허증 사본과 대조하지 않은 등 본인 ...

    한국경제 | 2005.06.14 00:00 | 정인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