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781-70790 / 85,7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니스커트 다리 몰카' 유죄판결 기준은

      ... 이유였다. 반면 작년 10월31일 고속버스에서 짧은 치마를 입고 앞좌석에 앉아있는 여성의 얼굴과 다리를 촬영한 혐의로 기소된 박모(34)씨는 1ㆍ2심에서 모두 벌금 50만원을 선고받고 대법원의 최종 판단을 기다리고 있다. 재판부는 피해 여성이 박씨가 자꾸 쳐다보자 두 차례나 자리를 옮겼던 사실 등에 비춰 다리를 의도적으로 촬영했다고 인정했고 여성의 허벅다리 부분은 위치상 성적 상징으로 강조될 수도 있는 부분이라며 유죄를 선고했었다.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

      연합뉴스 | 2008.09.30 00:00

    • 여간첩 원정화 1일 2차 공판

      ... 피고인의 최후변론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1차 공판을 앞두고 "분단의 비극이고 북한에서 태어난 죄다. 딸과 함께 참회하면서 살게 해달라"는 내용의 전향서를 2차례 제출했던 원 피고인은 지난 22일 비슷한 내용의 반성문을 재판부에 또 제출했다. 원 씨는 북한 국가보위부 지시를 받고 중국동포로 위장해 입국한 뒤 탈북자로 가장해 군사기밀을 탐지하고 중국을 오가며 지령을 받아 대북정보요원 살해를 기도한 혐의(국가보안법상 간첩, 목적수행, 잠입.탈출, 찬양.고무, ...

      연합뉴스 | 2008.09.30 00:00

    • 대법 "짧은치마 입은 여성 다리 촬영, 유죄"

      ... 않는다"고 주장했다. 성폭력법 제14조의 2는 카메라 등을 이용해 성적 욕망 또는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타인의 신체를 그 의사에 반해 촬영한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 벌금형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1심 재판부는 "촬영은 영상의 존속과 전파 가능성 등으로 인해 단순히 쳐다보는 것과 본질적으로 차이가 있고 피해자가 공개된 장소에서 스스로 노출한 신체 부분이라고 해서 무조건 범죄 대상이 안된다고 할 수 없다"며 벌금 1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

      연합뉴스 | 2008.09.30 00:00

    • 서울고법 "영화 숏버스 제한상영가 부적절"

      집단성교 장면 등 노골적인 성행위를 묘사한 장면이 포함돼 '제한상영가' 등급 분류를 받았던 영화 '숏버스'에 대해 항소심 재판부도 '제한상영가' 등급 분류는 취소해야 한다는 판결을 내렸다. 서울고법 행정3부(부장판사 유승정)는 29일 '숏버스'를 수입해 영상물등급위원회(이하 영드위)에 등급 분류 신청을 냈다가 두 차례에 걸쳐 '제한상영가' 결정을 받았던 영화배급사 S사가 영등위를 상대로 낸 등급 분류 결정 취소 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8.09.29 00:00 | 박민제

    • thumbnail
      [생활속 법률] 자녀양육권 결정에 가장 중요한건 '자녀福利'

      ... 2005년 결혼한 A씨는 남편이 너무 바쁘고 외국에 사는 시부모가 수시로 찾아와 장기간 머물다 가는 문제로 수차례 싸우다가 혼인한 지 2년 만에 서울가정법원에 이혼 소송을 냈다. A씨는 아들의 단독 양육자로 지정되길 원했지만 재판부는 조정 과정을 거쳐 공동양육을 결정했다. 법원은 "엄마 아빠 공동의 노력과 정성으로 자녀를 양육하는 것이 자녀의 복리에 더 바람직하다"며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는 아빠가,금요일 오후부터 월요일 아침까지는 엄마가 아이를 돌본다"고 ...

      한국경제 | 2008.09.29 00:00 | 김병일

    • "`사이비종교' 표현은 명예훼손 아닌 모욕죄"

      ... 지도자를 찬양하는 아이들의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방송과 강연을 통해 보여 주고 이 교단에 대해 `사이비종교' 등 표현을 사용한 혐의로 기소된 종교잡지 발행인 탁모(40)씨의 항소심에서 모욕죄를 인정해 벌금 5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피해자들의 행위에 대하여 쓴 표현, 특히 강연 제목인 `진짜와 가짜', 피해자들이 소속된 교단에 대한 표현인 `사이비종교', `북한의 아이들'과 같은 것들은 모두 피해자들에 대한 사회적 평가를 저하시킬만한 가치판단이나 ...

      연합뉴스 | 2008.09.28 00:00

    • 박철-옥소리 이혼…혼인파탄 모두의 책임

      ... 내려졌다. 의정부지법 고양지원 제1가사부(부장판사 강재철)는 26일 오후 2시 박철이 옥소리를 상대로 제기한 이혼 및 재산분할소송에서 박철의 늦은 귀가, 수입의 상당부분 유흥비 지출 등 원고에게도 상당한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그러나 "딸(8)의 현재 여건과 환경, 법원의 심리평가 결과 등을 고려해 딸의 양육권은 박철에게 있다"며 "옥소리는 2019년까지 매월 100만원을 양육비로 지급하라"고 선고했다. 양 측의 위자료 청구에 대해서는 "경제문제와 대화부족으로 ...

      연합뉴스 | 2008.09.26 00:00

    • 정양석 의원, 선거법 위반 1심 80만원

      서울 북부지법 형사11부(이상철 부장판사)는 26일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때 경력란에 허위 직함을 넣어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기소된 한나라당 정양석 의원에 대해 1심에서 벌금 8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역임한 1급 상당의 정책연구위원은 차관보에 상응하는 대우를 받는 직책이 아니었는데도 자신의 경력을 `차관보급'이라고 기재한 명함과 예비후보자 홍보물을 유권자들에게 교부함으로써 유권자의 정확한 판단을 흐렸다"며 ...

      연합뉴스 | 2008.09.26 00:00

    • 40년간 여장남자, 살인혐의 징역 7년

      ... 여장남자에게 징역 7년이 선고됐다. 부산지법 제5형사부(재판장 고종주 부장판사)는 자신을 평소 괴롭혀 온 40대 이웃남자를 목 졸라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구속기소된 A(58) 씨에 대해 징역 7년을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은 취침 중인 무방비상태에 있는 피해자의 목을 졸라 살해, 그 수단과 방법이 잔혹해 형법이 정한 엄중한 책임을 면할 수 없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그러나 "오랜세월 가족도 없이 성 정체성의 혼란을 겪으며 여장을 ...

      연합뉴스 | 2008.09.26 00:00

    • thumbnail
      "박철 · 옥소리, 양측 모두 파탄 책임" 의정부지법

      ... 소송에서 두 사람 모두에게 파탄의 책임이 있다는 판결이 내려졌다. 의정부지법 고양지원 가사합의부는 26일 열린 박철의 옥소리에 대한 이혼 및 재산분할청구소송 재판에서 늦은 귀가, 수입 상당부분의 유흥비 지출 등 원고 박철에게도 책임이 있다고 밝히고 위자료 청구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양육권 문제에 관해서는 딸(8)의 현재 환경, 법원의 심리평가 결과 등을 고려해 박철의 손을 들어줬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9.26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