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591-71600 / 84,9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찰, 수갑 잘못 채웠다 덜컥 손해배상

      ... 금속연맹 전재환 위원장과 변호사 장모씨(31)가 부당한 수갑착용으로 신체의 자유를 제한받았다며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항소심에서 원심을 깨고 “국가는 전씨에게 200만원을 배상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피의자에 대한 신문시 수갑 등 경찰장비를 사용하는 것은 심리적 위축을 가져와 방어권을 침해하게 될 우려도 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이어 “경찰장비 사용은 자기 또는 타인의 생명·신체에 대한 방호, 공무집행에 대한 항거의 ...

      한국경제 | 2007.03.15 00:00 | saram001

    • "현저한 교통장애 예상되면 집회불허 가능"

      ... 부장판사)는 15일 한미FTA 저지 범국민운동본부(범국본)가 작년 6월 청와대 인근에서 열 예정이었던 FTA 반대 집회를 경찰이 불허한 것과 관련해 옥외집회금지 통고처분을 취소해 달라며 종로경찰서를 상대로 낸 소송을 기각했다. 재판부는 "대통령 관저가 집회의 범위 내에 들어간다는 피고의 주장을 받아들일수는 없으나 피고의 주장처럼 집회로 인해 도로 교통의 현저한 장애가 초래될 위험이 있다"며 기각 사유를 밝혔다. 재판부는 이어 "집회 금지 사유가 충족된 만큼 ...

      연합뉴스 | 2007.03.15 00:00

    • 자살사이트서 만나 "죽여달라" 부탁받고 살해…징역 4년

      ...법 형사4부(윤재윤 부장판사)는 인터넷 자살사이트에서 만난 30대 남성으로부터 "죽고 싶은데 도와달라"는 부탁을 받고 살해한 혐의(촉탁살인)로 구속기소된 이모(26)씨에게 1심과 같이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15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의 범행이 비록 피해자의 촉탁에 의한 것이기는 하나 한 생명을 앗아간 중대한 범죄인데다가 피해자를 살해하는 방법이 매우 잔혹한 점 등을 고려해 볼때 원심의 형이 무겁거나 부당하다고 보이지 않는다"며 선고 이유를 밝혔다. ...

      연합뉴스 | 2007.03.15 00:00

    • 타이거풀스 주식매입 관련, 유상부 前회장 무죄 파기

      ... 체육복표 사업자인 타이거풀스인터내셔날 주식을 시세보다 비싸게 매입하도록 지시한 혐의(배임)로 불구속기소된 유상부 전 포스코 회장(현 포스코 상임고문 겸 포항공대 이사장)에게 무죄를 선고한 항소심을 깨고 서울고등법원에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타이거풀스 부사장 등이 이 사건 주식매매와 거의 같은 시기에 타이거풀스 주식을 주당 2만원에 거래한 사실 등으로 볼 때 이 사건 주식의 적정가액은 주당 2만원”이라며 “포스코 자회사 등은 실제 매입가격인 주당 3만5000원과 ...

      한국경제 | 2007.03.15 00:00 | 김병일

    • "아내 다단계 판매 지원한 은행원 징계 정당"

      ... 판매활동을 하다가 겸직금지 규정 위반 등으로 정직 3개월 처분을 받은 은행원 이모(45)씨가 "부당징계 구제신청을 기각한 판정을 취소하라"며 중앙노동위원회를 상대로 낸 정직처분 무효확인 청구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비록 다단계 회원 명의가 자신이 아닌 처로 돼 있기는 하지만 처와 함께 행사에 적극적으로 참석했고 동료 직원들에게 행사 참석 또는 물품 구입을 권유했으며, 자신의 통장으로 판매대금을 입금받는 등 실질적으로 회원에 ...

      연합뉴스 | 2007.03.15 00:00

    • 김중회 금감원 부원장 보석 … 검찰 '무리한 수사' 또 논란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된 김중회 금융감독원 부원장이 보석으로 풀려남에 따라 검찰의 무리한 수사에 대한 논란이 재연되고 있다.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장진훈 부장판사)는 15일 김 부원장에 대한 보석을 허가했다. 재판부는 "증거 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낮아 구속 사유가 없다고 판단했으며 피고인의 방어권 보장을 위해 보석을 허가했다"고 설명했다. 김 부원장이 보석으로 풀려난 것과 관련해 경제부처 공무원들과 금감원 직원들은 "애초부터 무죄였는데 '한탕주의'에 ...

      한국경제 | 2007.03.15 00:00 | 정태웅

    • 젖먹이 두 아들 숨지게한 `자격미달 아빠'

      ... 서울고법 형사7부(송영천 부장판사)는 생후 2개월이 안 된 두 아들을 위험한 상태에서 방치해 숨지게 한 혐의(유기치사 등)로 기소된 김모(26)씨의 항소심에서 김씨의 항소를 기각, 1심대로 징역 3년6월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의 정신감정 결과 정서적 불안과 분노감정 조절불능 등 인격장애를 가진 것으로 평가됐으나 이는 정신병 문제라기보다는 성격적 문제에 기인한 것으로서, 그로 인해 사물 변별이나 의사 결정 능력이 없었거나 미약한 상태에 ...

      연합뉴스 | 2007.03.14 00:00

    • "상근→비상근 감사 변경시 주총 결의 필요"

      ... 서울고법 민사16부(이영구 부장판사)는 "상근 감사를 비상근 감사로 변경한 2005년 주총 결의를 취소하라"며 S식품 감사 최모씨가 회사를 상대로 낸 주주총회 결의취소 청구소송 항소심에서 원고의 항소를 기각했다고 14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상법은 주주총회에서 감사를 선임하도록 돼 있고 증권거래법은 일정 규모 이상 상장기업은 상근감사를 두도록 규정하고 있으나 절차는 명문 규정을 두고 있지 않다. 그러나 입법취지를 고려할 때 감사 선임은 물론 상근 감사를 ...

      연합뉴스 | 2007.03.14 00:00

    • 러 청년들 공격에 한국인도 주의해야

      ... 주재 한국 총영사가 산책후 귀가하던중 괴한들로부터 얼굴을 구타당했다. 러시아에서 스킨헤드의 활동이 좀처럼 줄지 않는 것은 외국인에 대한 젊은이들의 충동적인 반발심 외에도 러시아 법당국이 엄격한 제재를 하지 않기 때문이다. 재판부는 외국인을 살해한 러시아인들에게 살해죄가 아닌 민족간 불화를 조장하는 혐의만을 적용해 형량을 낮게 선고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페테르부르크 시법원은 2004년 10월 베트남 유학생 폭행사망 사건과 관련, 기소된 17명의 피의자 ...

      연합뉴스 | 2007.03.14 00:00

    • 경제위기론 `솔솔'…에버랜드 수사 어디로

      ... 복병을 만났다. 재계에서 흘러나오는 `경제위기론'이 그 복병이다. 공교롭게도 경제위기론의 맨 앞에는 이 회장이 서 있다. 검찰이 `이건희발(發) 경제위기론'에 대한 여론을 살피지 않을 수 없는 이유다. 에버랜드 사건 항소심 재판부는 15일 이 사건 변론을 재개한다. 선고를 한 차례 연기했고 검찰 인사로 변론재개 시점이 또 한 번 미뤄졌다. 선고 기일까지 잡혔다가 변론이 다시 시작된 사건이고 변호인과 검찰이 추가로 내야할 자료가 많지 않아 선고까지 오래 ...

      연합뉴스 | 2007.03.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