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21-1030 / 1,1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2시간 가까이 걸리는 피서길

      피서 절정기를 맞은 1일 폭염을 피해 동해안으로 향하는 피서차량이 몰리면서 영동고속도로 서울-강릉구간이 평소 3시간 30분보다 훨씬 많은 12시간 가까이 소요되고 있는 등 심한 지.정체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강릉=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8.01 00:00

    • 8.8 재보선 선거전 돌입

      ... 방문, 남궁진(南宮鎭) 후보 지원유세에 나서는 등 본격적인 선거지원활동에 착수했다. 한편 중앙선관위는 각 선거구에 부정선거감시단을 투입, 위장전입.불법 홍보활동 등 탈법 선거운동을 단속하는 한편 이번 재보선 투표일이 여름 휴가철의 절정기와 겹쳐 투표율이 극히 저조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투표참여를 위한 홍보활동을적극 전개할 방침이다. 주요 선거일정으로는 오는 29일 부재자 투표용지가 발송되며 8월 1일엔 선거인명부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고 2일엔 책자형 소형인쇄물과 선거공보물이 ...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뉴욕증시] '바닥권 매수'의견 대두

      ... 선임 투자전략가는 "앞으로 증시가 더 떨어진다 하더라도 지금까지보다는 하락세가 둔화될 것"이라며 "따라서 지금이 투자자들로서는 증시로 복귀할 시점"이라고 말했다. 브레이버먼 전략가는 "최근의 장세를 분석해보면 증시는 이른바 `매도절정기'에근접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이제 기대할 수 있는 것은 투자자이 다시 적극적인 매수에 나서는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자체 분석결과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가 750까지 떨어질 가능성이 있는것으로 나타났으나 그렇게 될 확률은 적다"며 ...

      연합뉴스 | 2002.07.22 00:00

    • 이상저온으로 동해안 피서경기 실종

      ... 경포동)씨는 "동해안 해수욕장에 사상 최대 피서객인 1천500만명이 온다는 예상이 최근의 이상저온현상때문에 차질을 빚을까봐 걱정"이라고말했다. 강원지방기상청 관계자는 "동해안은 이달 말까지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다가 8월초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권에 들어 고온다습한 평년의 날씨를 되찾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동해안의 올 피서절정기와 피서경기는 8월초부터 시작될 전망이다. (강릉=연합뉴스) 유형재기자 yoo21@yna.co.kr

      연합뉴스 | 2002.07.19 00:00

    • 결승行 '내손안에' .. '이운재-올리버 칸' 최고 골키퍼 격돌

      ... 온다"면서 "항상 죽을 각오로 경기에 임한다"고 말해 프로정신을 내비쳤다. 지난 2000년 '올해의 독일선수상'을 받은 칸은 2001∼2002시즌에 소속 팀의 분데스리가 4회 우승과 유럽선수권대회 우승을 한꺼번에 이끌면서 인생 최대의 절정기를 맞고 있다. 험상궂은 외모 때문에 '고릴라'란 별명을 갖고 있는 칸은 팀의 주장까지 맡고 있는 독일대표팀의 정신적인 지주. 이운재와 칸은 둘 다 역경을 딛고 최고의 자리에 우뚝 섰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이운재는 94년 미국월드컵과 ...

      한국경제 | 2002.06.23 00:00

    • 에로스의 독화살에 썩어든 영혼..존 월시, 키츠 평전 '죽기 1백일전에'

      ...,이종인 옮김,1만5천원)는 서머싯 몸의 소설 '인간의 굴레'를 연상시키는 책이다. '인간의 굴레'에서 주인공 필립 캐리는 하찮은 웨이트리스 밀드레드를 짝사랑하여 노예처럼 끌려다닌다. 키츠 또한 방탕한 애인 때문에 삶의 절정기에 펜을 놓아야 했다. 키츠 시의 원천이었던 그 사랑은 시인의 영육을 갉아먹은 사악한 정념이었다. 1795년 런던에서 태어난 존 키츠는 바이런 셸리와 함께 영국 낭만주의를 대표하는 3대 시인으로 꼽힌다. '빛나는 별이여,나 너처럼 ...

      한국경제 | 2002.06.23 00:00

    • 미국-독일 8강전 킥오프

      ... 예고하고 있다. 랜던 도너번과 비즐리에서 시작되는 빠른 측면공격으로 다소 발이 느린 독일의 수비를 허물어뜨리고 내친 김에 준결승까지 올라가겠다는 각오다. 포르투갈전과 멕시코전 때 잇따라 골을 터뜨린 브라이언 맥브라이드의 골감각도 절정기에 올라 있다. 폴란드전에서 3골을 내준 수비진이 다소 걱정거리지만 '거미손'을 자랑하는 수문장 브래드 프리덜이 버티고 있고 예선 라운드에서 경고 누적으로 빠졌던 수비의 핵 헤지덕이 복귀한 것도 미국의 위안거리다. 두 팀의 골키퍼가 ...

      한국경제 | 2002.06.21 20:27

    • [21일의 8강전] '독일-미국' .. 獨 파워냐...美 스피드냐...

      ... 거부한다. 랜던 도너번과 비즐리에서 시작되는 빠른 측면공격으로 다소 발이 느린 독일의 수비를 허물어뜨리고 내친 김에 준결승까지 올라가겠다는 각오다. 포르투갈전과 멕시코전 때 잇따라 골을 터뜨린 브라이언 맥브라이드의 골감각도 절정기에 올라 있다. 폴란드전에서 3골을 내준 수비진이 다소 걱정거리지만 '거미손'을 자랑하는 수문장 브래드 프리덜이 버티고 있고 예선 라운드에서 경고 누적으로 빠졌던 수비의 핵 헤지덕이 복귀한 것도 미국의 위안거리다. 두 팀의 골키퍼가 ...

      한국경제 | 2002.06.20 00:00

    • [월드컵] 호나우두, 화려한 부활의 축포 쏘다

      ... PSV 아인트호벤에 입단, 2시즌동안 42골을 기록했다. 96년에는 무려 2천만달러에 스페인의 바르셀로나로 자리를 옮겨 96시즌에만 34골을 넣으면서 96년과 97년 연속으로 FIFA 올해의 선수상을 최연소의 나이에 수상하며 절정기를 구가했다. 97년 7월에는 5천500만달러라는 당시 최고의 몸값을 기록하며 명문 인터밀란으로 이적했다. 인터밀란에서는 연간 63억원의 연봉을 받고 있고 나이키 등 스폰서로부터 받는 부수입까지 더해 100억원의 수입을 올리고 있다.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채권] 금리 6.40%로 사흘째 하락, "박스권 하단 접근"

      ... 말했다. 오상훈 팀장은 "한은 총재의 발언은 6월 금리 인상을 예고한 것으로 본다"며 "현재 4.0%인 콜금리는 6월 0.25%포인트 인상되기 시작해 연말 4.5%까지 상향조정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지난 1999년 경기 절정기의 콜금리가 4.75%였던 점을 감안하면 내년에 추가로 0.25%포인트 인상될 가능성이 크다며 3년 만기 국고채권 금리는 최고 8%까지 상승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편 당분간 채권시장에는 특별한 모멘텀이 없기 때문에 금리는 ...

      한국경제 | 2002.04.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