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471-19480 / 24,2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7일 개막…첫날부터 명승부 예고

      ... 프로야구가 7일 개막해 관중 710만명 돌파를 위한 첫걸음을 뗀다. 주후원사를 바꾼 '2012 팔도 프로야구' 정규시즌에서 8개 구단은 팀당 133경기씩, 6개월간 532경기를 치른다. 이날 오후 2시 잠실 등 4개 구장에서 열리는 ... 연속 세 자릿수 탈삼진과 최연소 100승 달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 사냥에 나선다. 인천 문학구장에서는 미국 마이너리그 통산 36승을 올린 새 외국인 투수 마리오 산티아고(SK)와 올해 10승을 목표로 삼은 서재응(KIA)이 맞붙는다. ...

      한국경제 | 2012.04.06 00:00 | 서기열

    • KT, 프로야구 '편파중계'…7일부터

      KT는 프로야구 개막일인 7일부터 자신이 응원하는 팀의 해설만 골라 시청할 수 있는 '편파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과 LG 개막전을 시작으로 정규리그와 플레이오프 등총 62경기를 편파중계로 내보낸다. 토·일요일 1경기씩 시청 선호가 높은 경기 위주로 편성한다. KT는 원하는 팀의 경기 화면만 선택해 시청할 수 있는 '멀티앵글 편파중계'도 9월 플레이오프 경기부터 서비스할 계획이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4.05 00:00 | 양준영

    • thumbnail
      '은퇴 선언' 이종범, KIA 타이거즈 단장과 면담 후

      ... 지난 세월들을 되돌아 보고 싶다"고 거절한 이유를 덧붙였다. 자신 만의 시간을 갖고 싶다던 이종범은 "개인적으로 야구에 대한 공부는 계속할 것이다"며 "구단의 많은 조건을 거절하다보니 KIA를 떠난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 반드시 KIA로 돌아올 것이다"고 야구와 KIA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한편 이종범은 정규리그 개막을 앞둔 3월31일 은퇴를 선언해 야구팬들에게 안타까움을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4.04 00:00 | angeleve

    • 이대호, 일본 무대서 첫 타점 기록

      '한국산 거포' 이대호(30·오릭스 버펄로스)가 일본 진출 이후 정규리그 무대에서 첫 타점을 올렸다. 이대호는 3일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돔에서 열린 니혼햄 파이터스와의 3연전 첫 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 4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 1볼넷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로 이대호의 타율은 0.200(15타수 3안타)이 됐다. 1회초 1사 1, 3루에 첫 타석에 오른 이대호는 상대 투수의 초구를 공략했고, 방망이를 부러뜨린 공은 유격수 쪽으로 ...

      연합뉴스 | 2012.04.04 00:00

    • thumbnail
      이종범, 은퇴식·영구결번 수용… 코치직 거절

      ... 갖고 싶다던 이종범은 "개인적으로 야구에 대한 공부는 계속할 것이다"며 "구단의 많은 조건을 거절하다보니 KIA를 떠난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 반드시 KIA로 돌아올 것이다"고 야구와 KIA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한편 이종범은 정규리그 개막을 앞둔 3월31일 은퇴를 선언해 야구팬들에게 안타까움을 전했다. (사진출처: KIA 타이거즈 홈페이지)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유리 굴욕 영상, “저 좀 꺼내주세요” 안간힘 '귀엽기만해~' ...

      한국경제 | 2012.04.04 00:00

    • "블랙번도 문제없다" 맨유 선두..박지성은 `글쎄`

      ... 선두를 지켰습니다. 맨유는 3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블랙번 이우드파크에서 열린 블랙번과의 2011~201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안토니오 발렌시아(27)와 애슐리 영(27)의 득점에 힘입어 2대0 으로 이겼습니다. 이날 승리로 24승을 거둔 맨유(24승4무3패)는 승점 76점을 챙기며 승점 71점(22승5무4패)으로 리그 2위를 달리는 맨체스터시티와 승점 격차를 5점으로 더욱 벌렸습니다. 하지만 박지성 팬들에게는 그다지 반가운 소식만은 아니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12.04.03 00:00

    • thumbnail
      켄터키大, '3월의 광란' 마침표 찍다

      ... 켄터키대는 3일 미국 뉴올리언스 메르세데스-벤츠 슈퍼돔에서 펼쳐진 미국대학체육협회(NCAA) 농구챔피언십 결승에서 캔자스대를 67-59로 꺾고 대학농구 정상에 올랐다. 켄터키대의 8번째 전국 우승 타이틀이다. 켄터키대는 올시즌 정규리그에서 38승2패를 거두며 대학랭킹 1위에 올랐던 실력으로 압도적인 경기를 펼쳤다. 경기 초반 7-7로 팽팽한 분위기가 이어졌으나 켄터키대는 강한 공격을 퍼부으며 전반전에만 18점을 앞섰다. 켄터키대는 후반 들어 캔자스대의 반격을 강력한 ...

      한국경제 | 2012.04.03 00:00 | 서기열

    • KIA 타이거즈 이종범 유니폼 벗는다

      올해로 데뷔 20년째를 맞는 KIA 타이거즈 프랜차이즈 스타 이종범(42)이 31일 정규리그 개막을 1주일 앞두고 전격적으로 은퇴를 선언했다. KIA 구단은 애초 올 시즌에도 뛰기로 했던 이종범이 이날 한화와의 시범경기가 끝난 뒤 코칭 스태프와의 면담을 통해 갑자기 은퇴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이종범은 "아직 향후 진로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지 못했다"며 "며칠간 생각한 뒤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이종범은 1993년 KIA의 전신인 ...

      연합뉴스 | 2012.03.31 00:00

    • thumbnail
      레크위야 남태희 팀내 최다 득점… 정규리그 우승 확정

      ... 승점 42점으로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2위 알 야이쉬(35점)와 큰 점수 차이를 보이며 남은 경기와 상관없이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 지었다. 프랑스 리그에서 카타르 리그로 이적한 남태희는 프로데뷔이후 첫 우승을 맛보게 됐다. 또한 ... 특히 남태희가 기록중인 5골은 팀내 최다 골이기도 하다. 한편 레크위야는 2010-11시즌에 이어 2년 연속 리그 정상을 차지하게 됐다. (사진출처: 레크위야 홈페이지)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한국경제 | 2012.03.28 00:00

    • 김연경, 유럽배구서도 득점왕·MVP 싹쓸이

      ... 페네르바체는 25일 아제르바이잔 바쿠의 헤이다 알리에프 경기장에서 열린 2011-2012 유럽배구연맹(CEV)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프랑스의 RC 칸을 3-0(25-14 25-22 25-20)으로 완파하고 우승컵을 들어 올렸습니다. ...상과 최다득점상을 휩쓸었습니다. 2005년 흥국생명에서 프로 무대로 데뷔한 김연경은 2007-2008시즌까지 정규리그 MVP 3연패를 달성했습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엄마가 발가락을 사줬어요" 다시 걷게 된 2세 소녀 ㆍ10세 ...

      한국경제TV | 2012.03.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