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581-19590 / 24,0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소연, 日여자축구서 3경기 연속골

      ... 연속골을 몰아치면서 시즌 5호골을 작성했다. 지소연은 11일 일본 효고현 미키방재공원 육상경기장에서 치러진 나데시코리그 정규리그 5라운드 이가풋볼클럽과의 홈 경기에서 전반 10분 결승골을 터트렸다. 이날 골로 지소연은 지난달 29일 ... 지소연의 빠른 결승골로 앞서간 아이낙은 오노 시노부, 가와스미 나오미, 다나카 아스나의 추가골이 이어지면서 4-0으로 승리, 개막전 이후 5연승으로 리그 선두를 지켰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horn90@yna.co.kr

      연합뉴스 | 2011.06.11 00:00

    • [프로축구] 최용수·황선홍 "화끈하게 붙었다"

      ... 못하고 웃는 감독은 없다. 하지만 최용수(38) FC서울 감독 대행과 황선홍(43) 포항 스틸러스 감독은 11일 정규리그에서 1-1 무승부를 거두고도 만족스러워 했다. 물론 경기 내용만 두고 봤을 때라는 조건이 따랐다. 이날 경기가 ... 슈팅에도 공은 골문을 빗나가거나 골키퍼 손에 걸리는 등 필요한 한 방을 터트리지 못했다. 최 감독 대행은 "이들은 K리그 최고의 외국인 선수다. 득점을 하지 못하더라도 높이 평가할 만한 능력을 갖고 있다"고 칭찬했다. 이날 선제골을 ...

      연합뉴스 | 2011.06.11 00:00

    • '노숙자 출신' 베베, 1년 만에 맨유와 결별 수순

      ... 실력을 쌓았고, 포르투갈 대표로 노숙인 축구대회인 '홈리스 월드컵'에도 참가했던 독특한 경력을 가진 공격수다. 포르투갈 3부리그에서 뛰던 베베는 지난해 8월 맨유의 수석코치였던 카를로스 케이로스 코치가 알렉스 퍼거슨 감독에게 추천해 맨유 유니폼을 입어 전 세계적으로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하지만 베베는 기대 이하의 실력 속에 정규리그 2경기를 포함해 FA컵(1경기)과 칼링컵(3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1경기) 등 총 7경기에 나서 ...

      연합뉴스 | 2011.06.11 00:00

    • "추신수, 너무 착해서 음주운전 후유증 겪어"

      ... 아직도 괴로워하고 있다는 사실이야말로 그가 얼마나 훌륭한 사람인지를 보여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같은 신문의 테리 플루토 기자는 최근 클리블랜드의 부진은 중심 타자인 추신수와 카를로스 산타나의 저조한 성적에 기인한다고 분석했다. 정규 시즌 개막 후 돌풍을 일으키며 무서운 속도로 승수를 쌓던 클리블랜드는 이날까지 34승26패를 올려 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1위를 달리고 있다. 그러나 최근 10경기에서 3승7패로 부진에 빠지면서 2위 디트로이트에 1경기 차로 쫓기는 신세가 ...

      연합뉴스 | 2011.06.10 00:00

    • [프로축구] 최용수-황선홍 '젊은 사령탑 맞대결'

      프로축구 K리그와 축구대표팀에서 최고의 공격수로 경쟁을 펼쳤던 '독수리' 최용수(38·FC서울)와 '황새' 황선홍(43·포항)이 사령탑 변신 이후 그라운드에서 첫 맞대결을 벌인다. 서울과 포항은 11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1 정규리그 13라운드를 치르는 가운데 팬들의 관심은 양팀의 지휘봉을 잡은 최용수 감독 대행과 황선홍 감독의 지략 대결에 쏠리고 있다. 최 감독과 황 감독은 한국 축구의 스트라이커 계보에 나란히 ...

      연합뉴스 | 2011.06.09 00:00

    • thumbnail
      '스포츠 스타 커플' 박철우·신혜인 9월 결혼

      ... 셰익스피어의 희곡인 '로미오와 줄리엣'이 회자되기도 했다. 박철우는 2009년 4월 2008~2009 프로배구 V-리그 시상식에서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로 뽑히고 나서 혜인 씨와의 교제 사실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당시 현대캐피탈에서 ... 말했었다. 라이트 공격수로 활약하는 박철우는 이번 시즌 손바닥 부상을 딛고 삼성화재가 4연패를 달성하는데 기여했다. 정규리그 득점 7위(401점), 공격 성공률 6위(51.10%)에 오르며 가빈 슈미트와 함께 팀 공격의 한 축을 맡았다. ...

      연합뉴스 | 2011.06.09 00:00

    • 프로축구 승부조작 첫 규명…검찰 12명 기소

      K-리그 등 3개 경기도 승부조작 혐의 포착..계속 수사 지난 4월 열렸던 프로축구 러시앤캐시컵 경기를 대상으로 한 승부조작은 폭력조직 출신 브로커들이 스포츠토토에서 거액의 배당금을 챙기기 위해 전주(錢主)로부터 돈을 받아 선수들을 매수해 저지른 범행으로 검찰이 결론을 내렸다. 검찰은 이와 함께 지난해 K-리그 정규경기를 포함해 3개 경기에서 승부조작이 이뤄진 혐의를 확인하고 계속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9일 프로축구 승부조작 수사결과를 발표한 ...

      연합뉴스 | 2011.06.09 00:00

    • thumbnail
      "맨유 긱스의 문어발식 불륜…동생 아내의 어머니와도"

      ... 하는 긱스에게 주위 사람들이 누차 조심하라고 일렀지만 결국 일이 터지고 말았다"고 전했다. 더욱 충격적인 사실도 폭로했다. 무려 8년간 긱스의 정부였던 나타샤가 그 기간에 긱스 말고도 다른 맨유 선수와 관계를 맺었다는 것. 나타샤의 불륜 상대로 알려진 선수는 아직 미혼으로, 100경기를 넘게 맨유에서 뛰며 긱스와 함께 정규리그 우승을 세 번이나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경제팀 open@hankyung.com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한국경제 | 2011.06.08 00:00 | dhk

    • 가나 축구대표팀 주전급 빼고 왔다

      ... 인쿰(드니프로)도 한국행 비행기를 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협회는 "멘사와 인쿰은 3일 치러진 콩고와의 2012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경기에서 부상해 한국과의 평가전에 뛸 수 없다"고 말했다. 또 보아텡은 이탈리아 세리에A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다쳐 밀란에서 치료를 받고 있고, 에시엔과 타고에, 아예우 등은 개인적인 문제로 참가하지 못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빠진 선수들은 대부분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 나섰던 주전급 선수들이어서 한국팀은 1.5군으로 ...

      연합뉴스 | 2011.06.05 00:00

    • [지난주 News Brief] "경제교육 티칭 가이드북 공모" 등

      ... 표준점수,백분위,등급,영역별 응시자 수가 표기된다. " 맨유, 박지성과 재계약 원한다"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박지성(30)과 재계약을 원한다는 보도가 잇따르고 있다. 영국 일간지 '더 텔레그래프' ... 결승전에서 맡은 역할이 잘 증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신문은 이어 "올해 초 한국 대표팀에서 은퇴한 박지성은 정규리그 28경기에서 8골을 넣었고 첼시전에서 결승골을 넣어 '맨오브더매치'에 뽑혔다"며 "2년 연장 계약이 이뤄질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11.06.03 17:48 | 강현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