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351-22360 / 23,1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상철, 국내 프로축구 복귀전

    ... 울산 현대로 복귀한 유상철(31)이 아시안게임 휴식기후 본격적으로 재개되는 주말(19일) 프로축구 삼성 파브 K리그 성남 일화와의 경기를 통해 국내 복귀 신고를 한다. 유럽행에 실패했던 유상철은 성남과의 경기를 승리로 이끌어 무적선수로 ... 파울링뇨 등과 발을 맞춘다. 그러나 친정팀이지만 완전히 바뀐 팀분위기에 적응할 수 있을 지가 의문인데다 첫 상대가 정규리그 2연패를 향해 독주에 나선 성남이어서 유상철이 `매경기 골을넣겠다'는 조바심 섞인 복귀 각오를 실현시킬 수 있을 ...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프로야구] LG, 포스트시즌 진출 확정

    ... 기록, 진필중(두산.35SP)을 따돌려 신인 구원왕 기대를 높였다. 현대와 LG는 오는 21일부터 수원구장에서 3전2선승제의 준플레이오프를 벌인다. 사직구장에서는 롯데가 선발 염종석과 구원투수 노승욱이 완봉승을 합작하며 전날 정규리그 우승으로 한국시리즈에 직행 티켓을 손에 쥔 삼성을 8-0으로 완파했다. ●잠실(현대 4-2 LG) 현대가 공격의 강한 응집력으로 예비 준플레이오프에서 웃었다. 현대는 2회초 전근표의 중전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고 박종호의 좌전안타로 ...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프로농구 26일 5개월여 대장정 돌입

    ... 입어 어느 때보다 흥미진진하게 진행될 전망이다. 또 한국농구연맹(KBL)은 지역수비 허용과 용병 출전 제한 등 리그 운영의 틀을크게 변경해 농구 관전의 재미가 더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기 일정 2002-2003 시즌은 ... 화요일과 목요일에는 1경기만 열리고 수요일에 3경기가 집중된다. 이는 5경기씩 열리는 토, 일요일을 대비한 것이며 정규리그는 내년 3월9일 종료된다. ▲용병 활용폭 감소 올 시즌부터 2쿼터에는 외국인 선수를 1명만 기용할 수 있다. ...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21일 개막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오는 21일 개막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정규리그 종료 예정일인 오는 20일의 다음날부터 정규리그 3,4위팀간의 준플레이오프(3전2선승제)를 시작으로 포스트시즌에 들어간다고 17일 발표했다. 또 오는 26일부터 정규리그 2위팀과 준플레이오프 승리팀의 플레이오프(5전3선승제)가, 다음달 3일부터 정규리그 1위팀과 플레이오프 승리팀의 한국시리즈(7전4선승제)가 각각 시작된다. 우천 등으로 정규리그가 예정보다 늦게 끝나면 ...

    연합뉴스 | 2002.10.17 00:00

  • [프로야구] 미리보는 포스트시즌 열려

    프로야구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가 펼쳐지는 이번주말에 예비 포스트시즌이 열린다. 이변이 없는한 준플레이오프에서 맞붙을 현대와 LG가 18일과 19일 잠실에서 격돌하고 정규리그 1.2위를 굳혀 한국시리즈에서 만날 가능성이 큰 삼성과 기아가 광주에서 19일과 20일 2연전을 가진다. ▲현대-LG 준플레이오프에서 맞불을 두 팀의 대결은 탐색전이라기보다는 총력전에 가까울것으로 보인다. 먼저 LG는 현대와의 남은 두 경기에서 1승이라도 거둬야 자력으로 ...

    연합뉴스 | 2002.10.17 00:00

  • [프로야구] 삼성, 2년 연속 한국시리즈 직행

    ... 17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삼성증권배 2002프로야구에서 꼴찌 롯데를 8-3으로 제압하고 시즌 80승46패4무 승률 0.635를 기록, 2위 기아(78승49패4무, 승률 0.614)에 2.5게임차로 앞서 남은 경기결과에 관계없이 정규리그 1위를 확정지었다. 이로써 삼성은 프로야구 출범이후 통산 8번째 한국시리즈에 올라 11월3일부터 플레이오프 승리팀과 7전4선승제로 우승을 다투게 됐다. 삼성은 원년이던 82년부터 그동안 7차례 한국시리즈에 올랐다가 번번이 정상 일보직전에서 ...

    연합뉴스 | 2002.10.17 00:00

  • [프로야구] 김응용감독, '삼성, 한국시리즈 恨 푼다'

    ... 2년 연속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직행 티켓을 거머쥔 김응용감독은 무덤덤한 표정이었다. 이날 롯데를 8-3으로 꺾어 정규시즌 1위가 확정되는 순간에도 김응용 감독은 코치 나 수훈 선수들과 악수조차 하지 않고 슬쩍 벤치를 빠져 나갔다. ... 객관적인 전력에서는 단연 한국시리즈 우승이 예상됐다. 홈런왕 이승엽과 마해영, 김한수 등이 이끄는 삼성 타선은 정규리그동안 팀 타율 0.285로 1위, 임창용, 엘비라를 앞세운 마운드는 팀 방어율 3.89로 두산(3.83)에이어 2위를 ...

    연합뉴스 | 2002.10.17 00:00

  • KBL, 삼성전자와 34억5천만원 타이틀스폰서 계약

    ... 시즌 타이틀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전자는 99-2000 시즌부터 4시즌 연속 프로농구 타이틀스폰서를 맡게 됐으며 대회 명칭도 지난해와 같은 2002-2003 애니콜 프로농구로 정해졌다. 삼성전자는 2002-2003 시즌 정규리그와 올스타전, 플레이오프 등 모든 프로농구경기의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게 되며 대회 명칭은 물론 KBL 로고와 엠블렘, 경기장 홍보물 사용 등에서 독점적인 권리를 갖는다. 삼성전자는 타이틀스폰서료를 지난해 28억원보다 23.2% 인상한 ...

    연합뉴스 | 2002.10.17 00:00

  • [프로야구] 두산 심재학, '역시 해결사'

    프로야구 두산의 심재학이 또 한번 위기에 강한 '해결사'의 면모를 과시했다. 16일 정규리그 우승에 단 1승만을 남겨둔 삼성과의 경기가 벌어진 잠실구장. 심재학은 4-5로 뒤져 패색이 짙던 8회말 2사 1루에서 김민호 대타로 타석에 올랐다. 상대 투수는 9월 7일 롯데전부터 지난 14일 기아전까지 13경기 연속 무패행진중이던 철벽 마무리 노장진이어서 코칭스태프는 심재학에 큰 기대를 걸지 않는 눈치였다. 특히 심재학이 지난 달 7일 기아전에서 ...

    연합뉴스 | 2002.10.16 00:00

  • [프로야구] 심정수 45.46호 폭발...홈런 공동1위

    ... 4안타의 맹타를 휘둘렀고 선발 김수경은 5이닝을 2안타 무실점, 임선동은 4이닝을 4안타 무실점으로 처리해 세이브를 올렸다. 잠실구장에서는 두산의 심재학이 홈런 한 방으로 한국시리즈 직행을 노리던 삼성 벤치에 찬물을 끼얹었다. 정규리그 1위를 확정짓는데 `매직넘버 1'을 기록중인 삼성은 1회말 선발투수 노병오를 김현욱을 바꾸는 등 오상민, 나형진, 노장진을 잇따라 투입하는 총력전을 펼쳤으나 8회말 심재학에 역전포를 두들겨 맞고 4-5로 역전패했다. 심재학은 3-4로 ...

    연합뉴스 | 2002.10.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