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991-23000 / 24,1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천수, 8경기 연속 출장

      ...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가 8경기 연속 출장하며 물오른 기량을 선보였다. 이천수는 6일 새벽(한국시간) 스페인 정규리그 6차전 세비야와의 홈경기에 후반 31분 니하트와 교체 투입돼 공격수로 활약했으며 팀은 1-1로 비겼다. 이천수는 ... 3분만에 터진 코바세비치의 선제골로 앞섰지만 10분 뒤 실바에 동점골을 허용해 승리를 낚는데 실패했다. 벨기에리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안더레흐트)은 정규리그 브뤼헤전에 공격수로 선발 출장해 풀타임을 소화하며 1도움을 기록, 팀의 ...

      연합뉴스 | 2003.10.06 00:00

    • -프로축구- 김도훈, 해트트릭..21골로 최다골 타이(

      ... 단숨에 득점 단독 선두로 뛰어 올랐다. 김도훈은 5일 성남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안양 LG와의 2003삼성하우젠 K리그에서3골을 엮어내며 팀의 5-1 대승을 이끌었다. 김도훈은 이로써 21호골을 기록, 도도(울산 현대), 이따마르(전남 ... 19호골) 등 용병 골잡이들을 따돌리고 득점랭킹 1위로 치고나왔다. 또 윤상철(당시 LG)이 지난 94년 세웠던 정규리그 한 시즌 최다골(21골)과 타이를 이뤘다. 성남은 이로써 승점 78(24승6무4패)을 확보, 이날 대전 시티즌과 ...

      연합뉴스 | 2003.10.05 00:00

    • -프로야구- SK, 창단 후 첫 플레이오프 진출

      ... SK는 5일 인천 문학구장에서 열린 삼성과의 준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집중력있는타선과 마운드의 적절한 계투 작전으로 상대 타선을 봉쇄하고 3-2로 승리했다. 이로써 SK는 2승무패의 성적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 오는 9일부터 정규리그 2위 기아와 5전3선승제로 한국시리즈 진출을 다투게 됐다. 창단 첫해 꼴찌에서 출발, 2001년 7위, 지난해 6위로 한 계단씩 완만한 상승곡선을 그려왔던 SK는 창단 3년 만에 처음으로 포스트시즌 무대에 오른데 이어 여세를몰아 ...

      연합뉴스 | 2003.10.05 00:00

    •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SK, 먼저 1승

      ... 선점했다. SK는 4일 대구에서 열린 삼성증권배 2003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3전2선승제)삼성과의 1차전에서 박경완과 김민재가 홈런포를 쏘아올리며 6-5, 1점차 승리를 거뒀다. SK는 이로써 5일 인천에서 열리는 2차전을 이기면 정규리그 2위인 기아와 오는9일 광주에서 5전 3선승제의 플레이오프를 벌인다. SK는 1회 디아즈가 좌전 안타로 출루한 후 삼성 선발투수 전병호의 잇단 폭투로홈까지 밟으며 선취점을 뽑아 기세를 올렸다. 이어 3회 2사 3루에서 이호준이 ...

      연합뉴스 | 2003.10.04 00:00

    • 베컴, 부상 회복

      ... 발표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베컴이 3일 오후부터 팀에 합류해 마드리드 인근 라스 로자스운동장에서 비가 내리는 가운데 1시간 반동안 훈련했으며 몸 상태가 좋아보였다고밝혔다. 이에 따라 베컴은 오는 12일 잉글랜드 대표팀 멤버로 유로2004 예선 터키와의경기에도 출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베컴은 지난달 28일 발렌시아와의 정규리그에서 프리킥을 하다 발을 헛디디며오른발을 다쳤다. (마드리드 AP=연합뉴스) presidentj21@yna.co.kr

      연합뉴스 | 2003.10.04 00:00

    • 이천수, 8경기 연속 출전 첫 골 도전

      '밀레니엄 특급'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가 8경기연속 출격과 함께 첫 골 사냥에 나선다. 스페인 진출 이후 정규리그 5경기와 유럽챔피언스리그 2경기에 선발 또는 교체투입돼 빠짐없이 그라운드에 나섰지만 1도움에 그친 이천수는 5일 자정(이하 한국시간) 산세바스티안 아노에타 홈구장에서 열리는 세비야와의 정규리그 6차전에 왼쪽날개로 출격할 전망이다. 스트라이커 니하트가 정상 컨디션을 회복해 투톱에는 자리가 없고 날개 싸움에서도 카르핀, 가빌론도와 ...

      연합뉴스 | 2003.10.03 00:00

    •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시작..삼성-SK 격돌

      정규리그 레이스를 마친 프로야구가 4일부터 챔피언을 가리기 위한 포스트 시즌을 시작한다. 첫 대결은 2위팀과 맞설 팀을 가리기 위해 4일 대구에서 열리는 3위 삼성과 4위SK의 준플레이오프 1차전. 준플레이오프가 3전2선승제의 단기전인 만큼 양팀은 첫승으로 기선을 잡기 위해총력전을 펼 것으로 예상된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는 SK가 삼성에 12승7패로 우세하지만 객관적인 전력에서는 삼성이 팀 방어율 4.37(SK, 4.44)이나 팀 타율 0.284(SK, ...

      연합뉴스 | 2003.10.03 00:00

    • [이승엽 39년만에 아시아 新] "호랑이 품안으로 뛰어드는 꿈 효험"

      ... 초구에 방망이가 나가 그대로 펜스를 넘긴 홈런은 올해 모두 16개로 초구에 대한 선호도는 99년(초구 홈런 9개)보다 훨씬 높아졌다. 또 정규리그 절반의 경기를 갖는 홈인 대구구장에서 가장 많은 35개의 홈런을 때렸고 원정경기에서는 문학구장에서 가장 많은 6개의 홈런을 쳐냈다. ○…이승엽의 메이저리그 진출 여부와 성공 가능성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95년 삼성에 입단한 이승엽은 올 시즌이 끝나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요건인 만 9년을 꽉 ...

      한국경제 | 2003.10.02 00:00

    • 56호 홈런에 대구는 '열광의 도가니'

      ... 모두 날려버린 것 같아 후련합니다." 삼성라이온즈 이승엽(27)선수가 2일 오후 대구시민운동장에서 열린 롯데와의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아시아 신기록인 56호 홈런을 날리자 대구시내는 열광의 도가니로 변했다. 시민들은 이날 경기가 ... 상인동)씨는 "56호 홈런은 한국 뿐만 아니라 아시아 스포츠계에 큰 축제를 뜻하는 것"이라며 "이승엽이 앞으로 메이저리그에 진출해 한국에 더욱 활기찬 소식을 전해 줄 것이라 믿는다"며 기대를 부풀렸다.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연합뉴스 | 2003.10.02 00:00

    • 프로농구 시범경기, 4일 `점프볼'

      ... 더욱이 스타급 선수들이 대거 아시아농구선수권대회(ABC)에 출전한데다 일부 구단은 부상한 외국인 선수 때문에 온전한 팀을 꾸릴 수 없어 시범경기에서 온전한 전력을 시험하기는 무리인 것이 현실이다. 한편 이번 시범경기에서는 지난해 정규리그 1,3,5,7,9위 팀인 오리온스, TG, 삼성, 전자랜드, KCC가 A조로 편성됐고 2,4,6,8,10위팀인 LG, 코리아텐더, 모비스,SBS, SK가 B조로 묶였다. (서울=연합뉴스) 김상훈기자 meolakim@yna.co....

      연합뉴스 | 2003.10.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