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111-23120 / 23,8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김대의, 7경기연속 공격포인트

    ...성남 일화)의 골감각이 식을 줄 모르고 있다. 김대의는 14일 성남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 울산 현대와의 경기에서 0-0이던 후반 18분 이리네가 아크 오른쪽에서 패스한 볼을 골지역 오른쪽에서 왼발로 슛해 상대 네트를 흔들었다. 이로써 김대의는 7경기 연속 공격포인트(골+어시스트)이자 정규리그 6호골을 터뜨리며 성남 공격의 핵임을 다시 입증했다. 김대의는 지난해까지만 해도 빠르기는 하지만 번번이 결정적인 순간에 ...

    연합뉴스 | 2002.09.14 00:00

  • [프로축구] 관중수 급감 대책마련 필요

    ... 누렸던 한국프로축구가 최근 현격한 관중 감소 추세 앞에 당황하고 있다. 11일 주중경기로 치러진 삼성 파브 K리그 5경기에서 입장한 관중수는 모두 5만4천448명으로 경기장 당 평균 1만889명. 지난달 28일 5경기 5만9천185명, ... 것과 비교하면 40여일 사이에 관중수가 절반 이하로 뚝 떨어진 셈. 지난해 비슷한 시기의 주중경기인 9월5일의 정규리그 5경기의 관중수가 5만3천325명이었음을 감안하면 벌써부터 프로축구가 예전의 '텅빈 관중석 시대'로 돌아가는것이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프로야구] 삼성, 1위 향한 초강수 '눈길'

    삼성 김응용 감독이 정규리그 1위 자리를 빼앗기위해 초강수를 잇따라 내놓아 눈길을 끌었다. 삼성은 1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와의 원정경기에서 3-3으로 맞선 5회 2사 1루에서 에이스 임창용을 선발 강영식 등에 이어 3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렸다. 이날 승수를 추가 13승으로 다승 부문 4위를 달리고 있는 임창용은 원래 다음날선발 등판하기로 예정돼 있었기 때문에 이날 구원 등판은 파격에 가까운 일. 게다가 임창용의 중간 계투 기용은 지난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박찬호, 13일 이치로와 한.일 투타대결

    ... 승수를 보태야 97년부터 이어져온 6년 연속 두 자릿수 승수 달성의 안정적인 발판을 마련할 수 있다. 같은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3위인 시애틀은 지난 해 신인왕과 최우수선수(MVP)를 동시에 거머쥐며 메이저리그에 `일본돌풍'을 일으켰던 ... 한.일 투.타 대결이 단연 관심을 끈다. 둘은 지난 해 올스타게임에서 만나 박찬호가 이치로를 땅볼로 잡았지만 정규시즌에서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시즌 전반기만 해도 수위타자에 오르는 등 공격부문을 주도했던 이치로가 최근5경기에서 ...

    연합뉴스 | 2002.09.11 00:00

  • 북한 농구스타 리명훈, 3년만에 한국행

    ... 통일농구 때 한국에 왔던 선수 4명이 포함됐다. 리명훈은 동양인으로서는 보기 드물게 장신인데도 기민한 몸놀림과 수준급 테크닉까지 갖춰 한때 미국프로농구(NBA)에서도 탐을 냈던 북한 스포츠의 간판. 지난 99년 통일농구 때도 프로농구 정규리그 우승팀 현대(현 KCC)를 상대로 28점과 20리바운드의 압도적 기량을 선보여 가는 곳마다 시민들의 사인 공세에 시달리는 등 높은 인기를 구가했었다. 또 99년 통일농구 때 '북한의 마이클 조던'이라는 별명으로 화려한 플레이를 ...

    연합뉴스 | 2002.09.09 00:00

  • [프로축구] 성남 독주 선봉장 김대의

    ... '날개'를 달았다. 올 들어 펄펄날고 있는 김대의는 4일 성남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02 프로축구 포스코 K-리그 안양 LG와의 경기에서 이리네의 결승골을 배달, 승리의 주역이 됐다. 성남이 기분좋은 선두를 내달리며 정규리그 ... 성숙해지며타 구단 수비진의 혼을 빼놓는 성남 공격의 핵으로 자리매김했다. 김대의의 스피드는 한국과의 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 첫 경기를 앞두고 성남과 평가전을 벌였던 폴란드의 선수들이 혀를 내둘렀을 정도이다. 차경복 성남 감독은 "모든 ...

    연합뉴스 | 2002.09.04 00:00

  • [프로야구] 순위 싸움 정국 '안개 걷히나'

    프로야구 정규리그가 막바지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각팀의 순위 다툼이 굳어질 기미를 보이고 있다. 지난주까지 선두 및 4위권 진입을 놓고 각축을 벌이던 팀들간의 승차가 이번 주들어 다시 벌어지면서 쫓고 쫓기는 추격전은 잠시 숨고르기에 들어갔다. 우선 이번 주 초미의 관심사가 됐던 1위 기아와 2위 삼성의 선두 싸움은 지난 2일 양팀의 맞대결에서 기아가 완승을 거두고 3일 기아가 롯데에 승리를 거둔 반면 삼성이 SK에 덜미를 잡히면서 결과적으로 삼성을 ...

    연합뉴스 | 2002.09.04 00:00

  • 최희섭, 한국인 최초의 메이저리그 타자

    '빅맨' 최희섭(23.시카고 컵스)이 마침내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 입성했다. 최희섭은 3일(한국시간) 소속 구단인 시카고 컵스로부터 출장 명령을 받아 4일 리글리필드에서 열리는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서 감격적인 데뷔전을 ... 그레이스를 애리조나로 트레이드하자 최희섭을 올리기 위한 장기 포석으로 분석하기도 했다. 그럼에도 컵스는 최희섭의 메이저리그 진출에 조심스러운 행보를 보였다. 최희섭은 지난해와 올 시즌 스프링캠프에는 합류했지만 정작 정규시즌에는 얼굴을 ...

    연합뉴스 | 2002.09.03 00:00

  • 최희섭, 한국인 최초의 메이저리그 타자

    `빅맨' 최희섭(23.시카고 컵스)이 마침내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 입성했다. 최희섭은 3일(한국시간) 소속 구단인 시카고 컵스로부터 출장 명령을 받아 4일 고색창연한 리글리필드에서 열리는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서 감격적인 ... 그레이스를 애리조나로 트레이드하자 최희섭을 올리기 위한 장기 포석으로 분석하기도 했다. 그럼에도 컵스는 최희섭의 메이저리그 진출에 조심스러운 행보를 보였다. 최희섭은 지난해와 올 시즌 스프링캠프에는 합류했지만 정작 정규시즌에는 얼굴을 ...

    연합뉴스 | 2002.09.03 00:00

  • [프로야구] 기아.삼성, 치열한 선두 싸움

    프로야구가 정규리그 마지막달 첫주에 선두 변화와 중위권 굳히기를 예고하고 있다. 2일 오전 현재 선두 기아에 반게임차로 뒤져있는 삼성은 9월 첫주(9월3일∼8일)에 선두 탈환을 노리고 5위 두산과의 승차를 각각 3게임으로 벌린 3위 현대와 4위 LG는 포스트시즌 진출 구도 굳히기에 나선다. 이번주 롯데, 한화, 두산과 맞붙는 기아는 이번 시즌들어 절대적인 우위를 지키고 있는 롯데, 두산과의 경기에 기대를 걸고 있다. 이번 시즌 각각 9승3패와 ...

    연합뉴스 | 2002.09.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