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171-23180 / 24,0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상철, 연봉.격려금 5억원에 울산과 계약

      ... 변화를 지켜보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상철의 연봉은 올해 연봉왕인 전북 현대의 김도훈(3억3천500만원)에 비해 적지만 고액의 격려금을 감안하면 실질적으로 최고대우를 해줬다는 게 울산측의 설명이다. 격려금은 지난 10월 K-리그 복귀 후 8경기에서 9골을 터뜨리는 등 맹활약하며팀의 8연승과 정규리그 준우승을 이끌고, 당장 해외에 나가지 못한 아쉬움을 달래주는 차원에서 지급되는 것이다. 유상철은 "내년 시즌 팀의 우승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프로축구 열풍도 ...

      연합뉴스 | 2002.12.24 00:00

    • [美 프로풋볼] 한국계 워드의 피츠버그, PO 진출

      한국계 미식축구선수인 하인즈 워드가 뛰고 있는 피츠버그 스틸러스가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했다. 피츠버그는 24일(한국시간) 열린 미국프로풋볼(NFL) 정규리그 16주차 경기에서쿼터백 토미 매독스가 236야드의 전진 패스를 기록하는 눈부신 활약을 펼쳐 주전 쿼터백이 부상으로 빠진 탬파베이 버캐니어스를 17-7로 눌렀다. 이로써 시즌 9승1무5패를 기록한 피츠버그는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아메리칸컨퍼런스(AFC) 북부지구 우승을 확정했다. 얼마 ...

      연합뉴스 | 2002.12.24 00:00

    • [프로농구] TG, 코리아텐더에 설욕

      원주 TG가 올시즌 코리아텐더에 당한 2연패의 수모를 깨끗이 씻었다. TG는 22일 여수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02-2003시즌 Anycall 프로농구 정규리그 코리아텐더와의 원정경기에서 양경민(30점.3점슛 5개)과 신종석(18점)을 앞세워 91-79로 승리했다. 이로써 2연패에서 벗어나며 대구 동양과 공동 2위를 유지한 TG는 1,2라운드 홈경기에서 코리아텐더에 모두 10점차 이상으로 졌던 것을 말끔히 설욕했다. 패기의 코리아텐더에 맞서 ...

      연합뉴스 | 2002.12.22 00:00

    • [NBA] `부상병동' 애틀랜타, 5연패 탈출

      애틀랜타 호크스가 일부 주전들의 부상 공백에도 불구하고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를 꺾고 5연패 늪에서 탈출했다. 애틀랜타는 22일(한국시간) 홈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2002-2003정규리그에서 샤리프 압둘 라힘(28점) 등을 앞세워 필라델피아를 79-77로 힘겹게 꺾었다. 이로써 애틀랜타는 지긋지긋한 5연패 늪에서 간신히 탈출했고 3연승을 달리던필라델피아는 상승세가 한풀 꺾이며 대서양지구 3위로 내려앉았다. 글렌 로빈슨과 크리스 크로포드 ...

      연합뉴스 | 2002.12.22 00:00

    • 김병현, 애리조나와 재계약할 듯

      ... 기정사실화했다. 그러나 올 해 36세이브로 맹활약했던 김병현은 주전 마무리 매트 맨타이가 부상에서 복귀함에 따라 내년 스프링캠프에서 선발시험을 거쳐 정규시즌 선발 로테이션에 합류하거나 중간계투로 뛸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재계약에 성공한 그레이스는 내년 시즌 연봉(종전 300만달러) 삭감이 예상되는 가운데 마이너리그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쳤던 라일 오버베이의 백업요원으로활약하게 된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

      연합뉴스 | 2002.12.22 00:00

    • 김응용감독, 해외진출무산 임창용 트레이드 건의

      메이저리그 진출이 좌절된 프로야구 삼성의 토종 에이스 임창용(26)이 김응용 감독의 트레이드 건의로 오도가도 못하는 신세가 됐다. 김응용 삼성 감독은 20일 전화 인터뷰에서 "임창용 자신이 미국 진출을 원했고 구단도 보내기로 ... 슬라이더를 앞세워 98년 구원왕(42세이브포인트)에 올랐고 99년 삼성 이적 후에도 토종 에이스로 활약하며 올 해 정규리그 17승(다승 3위)과 팀의 한국시리즈 우승에 기여했다. 하지만 임창용은 최근 메이저리그 포스팅시스템 공시에 응찰한 ...

      연합뉴스 | 2002.12.20 00:00

    • [NBA] 좌초 위기의 레이커스호

      미국프로농구(NBA) 챔피언결정전 4연패에 도전하는LA 레이커스가 좀처럼 예전의 위력을 회복하지 못한 채 삐걱대고 있다. 레이커스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미니애폴리스에서 열린 2002-2003시즌 NBA 정규리그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와의 경기에서 80-96으로 완패했다. 샤킬 오닐(17점.9리바운드)은 상대 센터 라쇼 네스터로비치에 밀려 좀처럼 골밑으로 파고 들지 못했고 코비 브라이언트(15점)는 케빈 가넷(23점.11리바운드)에 철저히 제압당했다. ...

      연합뉴스 | 2002.12.18 00:00

    • [프로농구] LG, 최다연승으로 첫 단독선두

      ... 여수 코리아텐더는 전주 KCC를 제물로 3연패에서 벗어났다. 대구 동양은 안양 SBS를 힘겹게 따돌리고 3연승을 질주, 공동2위로 올라섰다. LG는 18일 서울 잠실체육관에서 열린 2002-2003 Anycall 프로농구 정규리그 삼성과의 경기에서 가드 강동희의 매끄러운 볼 배급과 선수들의 고른 득점에 힘입어 80-71로 손쉽게 이겼다. LG는 이번 경기 승리로 올 시즌에서 최다 연승인 6연승을 달리며 시즌 첫 단독1위에 올랐다. LG 강동희는 36세의 나이를 ...

      연합뉴스 | 2002.12.18 00:00

    • 조던 '특급 도우미' 변신 .. 토론토전 어시스트 9개

      왕년의 득점왕 마이클 조던(워싱턴 위저즈)이 극도의 슛 부진을 보인 가운데 '특급 도우미'로 변신했다. 조던은 16일(한국시간) 토론토에서 열린 NBA 2002~2003 정규리그 토론토 랩터스와의 경기에 출전,40분을 뛰며 던진 9개의 슛 가운데 단 1개만 성공시켜 생애 최소인 2득점에 그쳤다. 3쿼터 초반 크리스티안 래트너의 어시스트를 받아 점프슛 1개를 성공시킨 것이 이날 득점의 전부. 그러나 극도로 부진한 득점력과는 달리 조던은 이날 리바운드 ...

      한국경제 | 2002.12.16 00:00

    • [NBA] 농구황제' 조던, 특급 도우미로 변신

      왕년의 득점왕 마이클 조던(워싱턴 위저즈)이 `특급 도우미'로 변신했다. 조던은 16일(한국시간) 토론토에서 열린 NBA 2002-2003 정규리그 토론토 랩터스와의 경기에서 40분을 뛰며 던진 9개의 슛 가운데 단 1개만을 성공시켜 생애 최소인단 2득점에 그쳤다. 3쿼터 초반 크리스찬 래트너의 어시스트를 받아 점프슛 1개를 성공시킨 것이 이날 득점의 전부다. 내년 2월에 마흔이 되는 조던이 이날 거둔 단 2득점은 지난 4월 LA 레이커스와의 ...

      연합뉴스 | 2002.12.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