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811-23820 / 24,2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대졸 신인 선발 시장 한산

      프로축구 정규리그가 막을 내리고 각 구단들이 신인 선발 등 내년 시즌 준비에 본격 돌입한 가운데 대졸 신인 선수 선발 시장은 한산하기만 하다. 드래프트에서 자유경쟁 체제로 신인 선발 방법을 전환한 올 해 발빠른 구단들이 시즌 중 이미 `대어급' 선수들의 영입을 마쳤기 때문. 올 해 동아시아대회와 U-대회 대표로 활약하다 최근 국가대표로 전격 발탁된 현영민(건국대)은 울산 현대에 입단했고 부산 아이콘스 입단이 기정사실화됐던 국가대표팀 골키퍼 김용대(연세대)도 ...

      연합뉴스 | 2001.10.30 16:28

    • 우즈 영입에 나선 주니치의 오만

      ... 우즈 역시 KBO 주최의 트라이아웃을 통해 한국야구에 진출한 선수지만 이미 4년전의 이야기다. 우즈는 98년 데뷔 첫 해 정규시즌 최우수선수(MVP)로 뽑힌 것을 비롯해 2001년올스타전 MVP, 한국시리즈 MVP 등 국내프로야구 최초로 `MVP 트리플 크라운'을 이룩했다. 그런 우즈를 놓고 올시즌 센트럴리그 5위에 그친 주니치가 실력 테스트를 하겠다는 것은 오만으로 밖에 비쳐지지 않는다는 지적이다. 그동안 선동열, 이상훈, 이종범, 정민철, ...

      연합뉴스 | 2001.10.30 11:35

    • [증시산책] 한국시리즈 후일담

      프로야구 한국시리즈가 두산의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 정규시리즈 우승팀인 삼성은 졸전 끝에 분루를 삼키고 말았다. 삼성은 끝내 '모래알 스타군단'이라는 오명을 씻어내지 못했다. 이번 경기를 곰과 사자의 결투로 비유해 보면 뚝심의 ... 투수진에서 두산에 뒤진 감이 없지 않다. 지수가 견조한 흐름을 보이고 있지만 실상은 시가총액 상위사가 '그들만의 리그'를 벌이는 양상이다. 시장 참가자들이 오를 구실만을 찾아 나서지만 거래가 뒷받침되지 않으면 공염불이 되기 십상이다. ...

      한국경제 | 2001.10.29 15:27

    • [프로축구] 불명예 타이틀도 용병이 싹쓸이

      ... 용병들이 빛을 발한 가운데 선수라면 누구나 피하고 싶은 '어둠의 기록'도 용병들이 싹쓸이했다. 2001 POSCO K-리그에서 수원 삼성의 '수호신'으로 떠오른 산드로가 13골을 뽑아 득점왕을 차지하고 우르모브(부산 아이콘스)는 도움 10개로 어시스트 부문 왕좌에오르는 등 올 시즌 용병들의 활약은 어느때보다 돋보였다. 그러나 정규리그와 아디다스컵을 통틀어 플레이의 거친 정도와 매너 여부를 나타내는 파울, 경고와 팀워크의 잣대인 오프사이드 등 명예스럽지 못한 ...

      연합뉴스 | 2001.10.29 10:48

    • NBA 2001-2002시즌, 31일 화려한 개막

      ... 지역방어 실시로 오닐이 집중 수비를 받고 위력이 떨어질 가능성도 있지만 선수구성이 워낙 탄탄하고 외곽슛도 좋아 3년 연속 우승 전망은 여전히 밝다. 지난 시즌 LA레이커스와 챔프전에서 맞붙어 패한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도 지난해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및 득점왕 앨런 아이버슨을 앞세워 올시즌 설욕을노린다. 그러나 사실 지난번 동부컨퍼런스 결승전에서 필라델피아에 아깝게 패했던 밀워키 벅스가 더욱 위협적인 존재다. 필라델피아의 아이버슨, 애런 맥키, 에릭 스노 등이 ...

      연합뉴스 | 2001.10.29 07:27

    • KS 우승 김인식 두산 감독

      ... 던질 수있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어제 5차전에서 선발 등판한 임창용이 나와 이제는 됐다는 생각이 들었다. -- 이번 한국시리즈에서의 고비와 삼성에 대한 평가는. ▲매번 힘들었지만 오늘 마지막 경기가 가장 어려웠다. 삼성은 정규리그때와 달리 선발 투수들이 제역할을 못해줬다. -- 9회말 조명이 꺼져 경기가 중단됐을때 불안하지 않았나. ▲투수 어깨가 식으니까 당연히 기분이 좋지 않았고 불길한 생각도 없지 않았다 -- 이번 한국시리즈가 졸전이라는 평가도 있는데 ...

      연합뉴스 | 2001.10.28 19:41

    • [프로야구] 우즈, 사상 첫 MVP '트리플 크라운'

      ... 55표의 몰표를 얻어 팀 동료 정수근(3표)과 홍성흔(1표)을 압도적 표차로 따돌리고 한국시리즈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이로써 우즈는 98년 정규리그 MVP와 2001년 올스타전 MVP에 이어 프로야구 20년만에 '트리플 크라운'을 이룩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이전까지 김성한 현 기아 감독이 선수시절 정규시즌(85년.88년)과 올스타전(92년) MVP를 수상했고 `야구천재' 이종범(기아)이 정규시즌(94년), 한국시리즈(93년.97년)에서 ...

      연합뉴스 | 2001.10.28 19:37

    • 설기현, 2주만에 교체 출전

      ... 2주만에 출전한 경기에서 득점에 실패했다. 지난 주말 경기에서 컨디션 조절을 위해 결장을 자처했던 설기현은 28일(이하한국시간) 원정경기로 열린 벨기에 정규리그 스탄다르드와의 경기에서 후반 18분 마크 헨드릭스와 교체 투입됐으나 인상적인 활약을 보여 주지 못했다. 지난 25일 유럽프로축구 챔피언스리그에서 로코모티프 모스크바(러시아)에 1-5로 완패, 16강 진출이 좌절된 안더레흐트는 이날 정규리그에서도 0-1로 패하는 부진을 거듭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10.28 11:14

    • 두산 "27일 끝낸다" 삼성 "희망은 있다" .. 한국시리즈 5차전

      ... 사정상 임창용이 몇회까지 버티느냐가 5차전 승부의 결정적인 변수다. 임창용은 2차전에서 시속 140㎞에도 미치지 못하는 직구에 제구력 불안까지 겹쳐 4와3분의2이닝 동안 4실점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그러나 삼성으로선 믿을 건 임창용밖에 없다. 삼성 코칭스태프는 임창용이 올시즌 정규리그에서의 호투와 지난 96년 해태시절 우승의 경험을 잘 살려낸다면 역전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경봉 기자 kg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0.26 17:32

    • thumbnail
      김병현, 월드시리즈 출격준비 완료

      ... 4세이브를 따내는 눈부신 활약을 했다. 현재 김병현이 월드시리즈 몇차전에 투입될 지 알 수 없지만 선발의 활약 정도와 브랜리 감독의 마운드 운용에 따라 빠르면 1차전부터 투입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없다. 김병현과 맞대결하는 리베라는 정규시즌 50세이브로 양대 리그 통틀어 구원부문 1위에 올랐고 포스트시즌에서도 7경기에 등판, 9⅔이닝 동안 삼진 7개를 뽑으며 6안타, 1볼넷, 2실점으로 막아 1승4세이브(방어율 0.93)를 올린 최정상급 마무리. 동양인 최초로 월드시리즈 ...

      연합뉴스 | 2001.10.26 15:06